한때는 겁없는 스노보드 선수 였다가, 이제는 스노보드 브랜드 오너이자 설계자.......

동시에 화석이 되어버린 개츠비 입니다.


스노보드에 있어서 아주 중요한 요소가 카빙이죠.

카빙을 제대로 할 줄 안다 = 중급 이상의 실력자라고 말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10년째 유행하는 햄머헤드는 본디 1990년도 말에 보드크로스 시합을 위해 탄생한 유러피안

하이브리드 데크입니다. 지금 서양에서는 햄머헤드라는 통칭 보다는 Soft Boot Carver 라고 합니다.


우리나라에서 속도전을 위한 알파인데크가 아닌 프리스타일과 햄머헤드 데크의 범주내에서

유행하는 카빙 스타일을 대전제 2개에서 몇가지로 세분화를 하자면,


1. 전향각 카빙 (바인딩 각도가 30/12도 이상의 전향)

 - 알파인 기반의 유로피안 익스트림 카빙.

 = 쏘면서 내려찍는 카빙. 데크 노우즈에 락커가 짧음(5센치 내외)


 - 일본 JSBA 스타일

 = 스피드와 엣지 그립을 부드럽게 컨트롤 하면서 말아타는 카빙. 데크 노우즈에 락커가 김(12센치 내외)


2. CASI 스타일의 카빙 (바인딩 각도가 앞발 12~27도, 뒷발이 -9~+6도)

- 파크,파이프, 그트, 파우더에서도 효율적으로 다양한 슈레딩을 할 수 있는 카빙.

- 슬라이딩 턴, 돌핀턴 등등.



대전제 1번 같은 경우는 척추각 자체의 앵귤레이션이 깊은 상태에서 이루어지는 카빙이고,

속력을 중시한 스노보딩의 아름다움을 카빙에서 구현하는 스타일의 카빙 이라 생각합니다.

- 햄머헤드나 세미 햄머헤드.


대전제 2번 같은 경우는 어떠한 상황에서도 다재다능한, 그리고 효율성을 강조한 카빙의

방법 입니다. 앵귤레이션은 척추각 보다는 무릅의 앵귤레이션이 더 깊습니다.

- 디렉셔널 정캠버 트윈데크, W캠버 데크.


1번에서도 숏턴, 미들턴 커리큘럼이 다 있습니다.

2번에서도 롱턴, 딮카빙 커리큘럼이 다 있습니다.



좀더 궁극적인 결론으로 정의를 해 보자면.....


대전제 1번 같은 경우는 익스트림한 카빙을 더 멋지게 구현하려는 인간의 행위 예술이고,

대전제 2번은 몸과 엣지의 발란스를 더 효율적으로 컨트롤 하며 결국 고난이도의

점프나 기물, 그리고 절벽의 파우더 같은 환경을 더 멋지게 공략하기 위한 것이죠.


고수들이 행하면 1번의 아름다움도 멋지고 2번도 아름다움도 멋집니다.

그리고, 필름에서 담아낸 것도 멋지지만 무엇보다....그렇게 타는 스노보더 스스로가 정말 즐거운 것입니다.


그런데 말입니다. 

시즌이 흐를 수록 고수들은 대전제 1번과 대전제 2번의 스타일과 경계가 허물어 지고 있고

더 다양한 스타일이 나오고 있습니다. 정말 멋진 일이죠.


1993년에 나온 미국 Standard Film의 TB3 라는 비디오와 2007년에 개봉한 스노보드 영화

The First Decent 에 보면 언급 하는 부분 두가지가 있습니다.

- 스노보딩은 수많은 스노보더들이 판떼기를 눈위에서 타는 것인데 각자의 다른 즐거운 언어들이 있다.

- 스노보딩은 Progress 그 자체이다. 기술,장비,기물, 그리고 라이더들 모두가 발전하고 있다. 


스타일이 어찌되었던, 나는 스노보딩을 정말 익스트림하고 신나게 탄다는 것을 보여주는 것....

이 상황을 즐긴다는 것이 가장 멋진 것이 아닐까요? 그리고 더 다양한 것을 즐기는 스노보더가

더 멋진 승리자 이구요.


마지막으로 보드코리아 라이딩 팀의 영상링크를 세우고 갑니다.

전향각라이더들, 카빙 트릭커, 그리고 CASI 스타일의 KSIA 레벨3 데몬스트레이터 들의 향연 입니다.


http://www.hungryboarder.com/index.php?_filter=search&mid=Movie_data&search_keyword=%EB%8B%A4%EB%A7%88&search_target=nick_name&document_srl=46168975

엮인글 :

고라니와개복치

2020.03.31 20:27:56
*.77.235.184

개츠비님 글 읽는게 젤 재밌습니다 ㅋ

GATSBY

2020.04.01 00:57:04
*.62.188.65

감사합니다^^ 더 멋진글들 써올릴게요.

byron1010

2020.03.31 20:58:31
*.92.252.242

빠져들면서 읽었네요

보린이라서 처음듣는 내용들뿐이라 너무재밌네요

GATSBY

2020.04.01 00:57:43
*.62.188.65

감사합니다. 앞으로 유익한 글들 많이 올릴게요

봄봄님

2020.03.31 23:03:56
*.36.140.131

개추!

GATSBY

2020.04.01 00:57:55
*.62.188.65

감사합니다^^

봄봄님

2020.03.31 23:04:32
*.36.140.131

외람된말이지만 2021 디오 리뷰쫌올려주세요 ㅠ

GATSBY

2020.04.01 00:58:19
*.62.188.65

리뷰영상 링크 쪽지로 보내드릴게요^^

소이망

2020.04.01 16:14:32
*.252.90.110

저도 .. 부탁드립니다 !!
디오 예판할지 하루에도 몇번씩 고민중이에요 ㅠ 

SCENE

2020.04.03 10:13:32
*.134.77.125

다양하게 타보고 싶네요 ㅠㅠ

GATSBY

2020.04.03 10:42:15
*.149.242.189

저는 그 욕심이 여기까지 오게되었고,

6년전 첫 모델이 두개였는데...이제는9개가 되었네요 ㅎㅎ

용환

2020.04.03 16:47:56
*.39.157.225

개츠비님 글은 항상 흥미롭습니다

GATSBY

2020.04.03 16:50:29
*.149.242.189

진짜 흥미로운 사실들이 있지만.......어느 브랜드들은 절 좋아할 거고, 어느 브랜드둘운 절 죽이려 들것입니다 ㅋㅋㅋ

VitalGoofy⚡

2020.04.06 11:57:28
*.97.2.135

글에서 CASI스타일(?)의 KSIA레벨3 데몬스트레이터라;;
대한스노보드지도자연맹에선 뭔가 아쉬움이 남겠네요ㅎㅎ 그것도 지도자연맹의 스탠다드라 할수있는 데몬들인데 말이죠ㅎ

GATSBY

2020.04.06 12:27:55
*.149.242.189

음. 레벨3 데몬스트레이터에게 직접 물어봤던 내용입니다. 물론 더 심도 있게 커리큘럼을 비교하자면 CASI와 100% 같지는

않겠죠. 하지만 일본에서온 스타일과는 분명히 다릅니다.


사실상 스노보드는 실력이 늘면 늘수록 그 스타일이 천차만별이 되고 다양화가 되면서, 몇가지 스타일로 규정을 할 수가

없습니다. 정말 창조적인 행위 예술이니까요. 

아씨랑돌쇠랑

2020.04.09 21:20:28
*.7.231.130

2000년대 있었던 썰도 풀어주세요. 구독할게요 ㅎㅎㅎ

GATSBY

2020.04.13 10:44:39
*.149.242.189

테마가 생기는 대로 글을 써보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알꺼업서

2020.04.13 10:01:09
*.223.22.54

짧은 보드 경력이지만 스노우보드를 타면서 느끼는 것중에 하나가 '꼰대'들이 많다는 것이었습니다. 굉장히 자유로운 스포츠임에도 불구하고 내가 맞다 네가 틀리다 하는 말을 너무 많이 들어왔어요. 각자의 스타일을 인정하려고 하지 않아요. 특히, '내가 보드 판에서 방귀좀 뀐다' 하는 분들이 그런 말 하는거 많이 봤네요. 이런 것이 밥그릇 싸움인가 하는 생각도 들고요.
개츠비님은 그런 면에서 볼 때 되게 개방적이고 다양한 의견을 수용하시는 분 같아서 멀리서나마 응원하고 있습니다.
항상 노력해 주셔서 스노우보드 문화가 발전하고 저같은 사람들이 즐길 수 있게 되는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GATSBY

2020.04.13 10:59:44
*.149.242.189

멋진의견 감사합니다.

스노보드란 것이 알파인과 보더크로스등 속도 기록종목을 제외하고는 인간의 표현 예술입니다.

더 멋지게 타는 사람이 멋지고, 더 다양하게 멋지게 즐기는 사람은 영웅이죠.


스노보드는 창조적이고 발전적인 스포츠 입니다.

비단 카빙만을 보더라도, 한때 프리스타일 카빙(CASI), 그리고 유로피안 카빙(알파인계열)만 있었지만,

2010년 초반부터 일본식 카빙이 유입이 되고 인기몰이를 하면서 카빙의 주류가 점점더 단단하게 되었죠.

그러다가 누구 프로 스타일, 누구 프로 스타일 하면서 각 계파간? 트러블도 있었고, 선배와 후배들간에도

화합과 트러블들이 발생하였습니다. 스노보드 선배로서도 각 고수들 각자의 스타일을 정형화 해서

서로 평가를 하는 것은 멋있지가 않습니다.


결국, 제가 생각하기에 가장 멋진 카버는 기존에 이뤄놓은 스타일을 다 섭렵할 줄 알면서 새로운 스타일의

카빙을 창조하는 보더가 가장 멋집니다. 그리고, 그것을 표현할때 "나는 스노보딩을 이렇게 새롭고 즐겁게 탄다."

라고 표현을 해줌으로서 긍정적인 에너지가 더 전파가 되는 것이죠.


심오함 보다는 즐거움이, 정통보다는 그것을 섭렵하고 넘어선 새로운 스타일이 인정 받아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앞으로도 그 생각은 바뀌지 않을듯 합니다.


감사합니다.

홀샤

2020.05.02 07:45:19
*.80.86.94

역시 믿고 보드 개츠비님 글입니다
내용도 좋고 잘읽히고
ㅇㅁㅇ)b 엄지 척!

GATSBY

2020.05.04 15:41:05
*.149.242.189

감사합니다.

앞으로 좋은 글들 종종 쓸게요~~~

날부마

2020.05.09 06:11:46
*.125.101.95

첫번째 습격!!!한창 헝보에 열올라있을때 보고는 원정에 꿈을 키워준 영화였죠 ㅎㅎ 숀화잇도 나오고

GATSBY

2020.05.13 09:29:00
*.149.242.189

퍼스트 디센트라는 영화였죠.

2007년인가 개봉하였죠. 제가 가장 존경하는 테리예 하큰슨, 숀화이트....그리고 당시 모든 프로들중의 넘버원 트라비스 라이스도

나오는데...............산에서 킥커씬은 정말 최고였었죠.

꿀봉이

2020.05.13 09:17:07
*.101.65.160

꼰대들이 있기에 고수들이 생기지요.
자기가 원하는 , 연습하는 목표와 자부심이 ㅎㅎ
그분들이 있기에 일반인들이 접근성이 좋아지고
나름에 취미가 생기네요.
안그러면 놀이동산일뿐.
그러니 꼰대라고 머라 하지 마세요.
저도 꼰대 ㅎㅎ

GATSBY

2020.05.13 09:29:47
*.149.242.189

저도 꼰대 입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근데 후배들과 우리 선수들이 저를 저 멀리 앞지를때 기분이 너무 좋더라구요~~~

사토미

2020.05.18 14:55:10
*.217.44.51

보드 입문한지가 얼마 안된 보린이인데 요렇게 정리된 글 보니까 너무 재밌어요 ㅎㅎ 

두번 정독하고 갑니다 ! ㅎㅎ 또 재밌는 글 부탁드립니당 


GATSBY

2020.05.20 18:40:02
*.149.242.189

감사합니다. 앞으로 잼있는 썰들 더 풀겠습니다.^^

TrustMe

2020.05.20 17:00:43
*.243.13.160

추천 꾹

GATSBY

2020.05.20 18:40:22
*.149.242.189

감사합니다. 트러스트 님~~~~~

해일로

2020.05.21 18:14:33
*.169.75.145

요즘 라이딩보면 CASI랑 KSIA는 스타일이 다르다고 생각합니다. 

GATSBY

2020.05.21 18:30:01
*.149.242.189

맞습니다.

 스노보드는 계속 발전하고 있으니까요. 스타일, 기술, 그리고 장비들도요.

아마 모든 액션 스포츠들 중에서 이렇게 발전한 스포츠는 없을 듯 합니다.

그 프로그레션이 역력하게 피력이 되는 프리스타일 기술들을 보면


1990년 - 첫 720. 미국의 로안 로져스.

1997년 - 첫 더블 플립. 미국의 짐 리피

1999년 - 슈퍼 파이프 등장 (설계자 캐나다의 앨런 클락 심스 라이더) 

2002년 - 파이프의 첫 1440. 스웨덴의 마르쿠 코스키

2003년 - 첫 더블콕 900. 미국의 제이피 워커. (3번째 시도에 성공 4번째 시도에 턱 부숴지는 부상)

2004년 - 파이프에서 첫 백투백 1080. 안티 아우티.

............다 쓰다가 지면이 부족하니....지금은 파이프에서 더블콕 1620도 나오고, 킥커에서는 쿼드콕 1800도도 나오고 있네요.



 

해일로

2020.05.21 18:55:35
*.7.28.116

BS360만해도 전 소원이 없겠습니다

GATSBY

2020.05.21 18:57:32
*.149.242.189

담시즌에 만나면 베이직 에어만 해도 하기쉬운 백사이드 360 알려드릴게요.

덤으로 앤디도 알려드릴게요. 레츠비 커피 하나만 사주세요.^^

해일로

2020.05.21 19:03:21
*.7.28.116

ㅎㅎ 10미터 킥에서 알려주시나요?ㅎㅎ 작년에 5미터 되는 미니킥에선 잘 돌렸는데...10미터 킥에선 베이직 계열만하다 끝났네요ㅜㅜ 올 시즌 킹스서 라지킥좀 많이 타봐야겠어요ㅎㅎ

GATSBY

2020.05.21 19:05:15
*.149.242.189

10미터 킥에서는 저도 지난 시즌에 몇번 안돌렸는데...................5미터나 10미터나 속도의 차이일뿐..................

킹스 종종 다니시면 담시즌에는 오히려. 저를 알려주셔야 할듯요ㅎㅎㅎㅎ

평창아줌마

2020.05.24 11:47:37
*.46.237.152

감사합니다. 종은정보 감사합니다.

TwothumbsUp

2020.05.25 12:43:36
*.101.64.119

3. 곱등이지만 넘어지지 않는 카빙도 있습니다.

   창시자 마몰

특징으로는 누가봐도 불쌍해보이고 속도도 느리다는것이죠~

GATSBY

2020.05.25 16:50:57
*.149.242.189

저도 카빙 자세 이쁜편이 아닙니다. 파이프만 주구장창 타다가 이렇게 되었죠 ㅎㅎㅎ

TwothumbsUp

2020.05.25 18:47:15
*.52.136.31

30대때 파이프 배워볼껄 하는 아쉬움이 있네요


GATSBY

2020.05.25 18:55:17
*.149.242.189

파이프 까잇거.....슬로프 말아놓은 거에요. 어렵지 않습니다.

혹시 휘팍에서 절 만나게 되면 언제든지 알려드리겠습니다.^^

TwothumbsUp

2020.05.25 19:12:03
*.25.10.145

이 댓글 박제하고 진짜 갑니다.(진지)

GATSBY

2020.05.25 19:14:33
*.149.242.189

^^넵. 다음 시즌에 뵙겠습니다.~~~

TwothumbsUp

2020.05.25 19:22:27
*.52.136.31

"비밀글입니다."

:

GATSBY

2020.05.25 21:04:59
*.38.30.81

저도 그친구는 2015년 여름이후로 연락이 끊겼습니다. 전화를 안받아요. 스노보드 튜닝 직업을 꿈꾸던 동생인데

TwothumbsUp

2020.05.25 21:38:31
*.158.161.9

"비밀글입니다."

:

GATSBY

2020.05.25 23:14:04
*.38.29.189

감사합니다. 모든 스노보더들을 매료시키는 얼로이 스노보드가 되도록 혁신을 이어나가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추천 수 조회 수
공지 [토론방 이용안내] [1] 루카[ruka] 2018-10-26 1 1258

슬로프에도 '눈치'가 있다? [28]

  • SG_Mao
  • 2020-06-26
  • 추천 수 4
  • 조회 수 1454

전향은 다똑같이탄다? [31]

  • 소이망
  • 2020-05-30
  • 추천 수 1
  • 조회 수 2201

bindingless snowboard는 어떤 느낌일까.. [8]

카빙 스타일의 다양화와 효용성 [46]

  • GATSBY
  • 2020-03-31
  • 추천 수 10
  • 조회 수 2609

감아타기란.? [18]

  • 동동스
  • 2020-03-28
  • 추천 수 1
  • 조회 수 2176

시즌 1년차? 10년차? [63]

라이딩 중에 호흡 어떻게 하세요? [45]

도둑보딩에 대하여 [23]

일반 vs 스텝온 vs 스텝인 바인딩 [19]

  • SeeGMa
  • 2020-02-27
  • 추천 수 0
  • 조회 수 1442

해머(테크니컬) 중급-상급 라인업(댓글시 수정) [28]

  • 시크석
  • 2020-02-01
  • 추천 수 0
  • 조회 수 2992

스키장의 전반적인 쇠퇴는 유행이 지났기 때문입니다. file [33]

  • 보린
  • 2020-01-20
  • 추천 수 25
  • 조회 수 6960

그라운드 트릭 입문 시기, 파크 입문 시기 [13]

  • 무인이
  • 2020-01-20
  • 추천 수 0
  • 조회 수 1640

알파인보드vs프리보드 [37]

여러분 남에의하여 보드가 상처가 살짝생기면 어떻게하세요? [39]

  • 쏘레비
  • 2019-12-24
  • 추천 수 2
  • 조회 수 3936

베어스타운 향후 ... [29]

  • joono
  • 2019-12-24
  • 추천 수 9
  • 조회 수 3086

전향각으로 타려면.. [11]

이게옳은지 모르겠네요 [7]

  • 두성격
  • 2019-12-20
  • 추천 수 0
  • 조회 수 2133

트릭 입문 보드추천 [19]

  • 굿럭스
  • 2019-12-15
  • 추천 수 0
  • 조회 수 1629

보드잘타는 남자 여자는 쎄보인다? [19]

  • 굿땡요
  • 2019-12-14
  • 추천 수 2
  • 조회 수 3653

익스트림파크.. 어떻게 생각 하시나요?? [22]

  • 벌집
  • 2019-12-13
  • 추천 수 2
  • 조회 수 17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