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묻고답하기 이용안내]


안녕하세요...

회사에서 일하다보면 쌓이는 업무와 예고없이 발생하는 돌발상황 때문에 화장실에 가고싶은 것까지 참아가면서 정신없이 업무시간을 보내는 분 많으시고

심지어 그러고도 시간이 부족해 야근과 주말출근까지 하는 직장인들이 많으신데요..


이렇게 업무만으로도 무척 바쁜 와중에도 운동과 영어학습 등 자기계발 및 대학원 진학은 물론

책도 쓰고 심지어 주식, 부동산 등의 재테크까지 하는 분도 있던데
(그렇게 바쁘게 살면서 책을 썼다는 분의 책을 보아서요...;)

그런 분들은 어떻게 해서 그렇게 몸이 2-3개 정도나 되는 사회생활을 할 수 있는 것일까요...?;;


9시 출근/9시 퇴근해 집에 온다고 해도 귀가시간, 세면 등을 감안하면 10시 이후에나 시간이 날 텐데

업무 중에는 낮잠은커녕 편안히 커피 마실 시간은 상상할 수도 없고 종종 화장실도 못가면서 힘들게 업무처리하는 게 흔한 회사생활에서

저렇게 할 것을 다 하는 분들의 비결은 무엇일까요...?;;


혹시 그런 분들은 실제로는 별로 안 바쁜 회사이거나 직무였는데 극적인 효과를 위해 바쁜 직장생활 중에도 저렇게 했다고 과장하는 것일까요...?;;

아니면 실제로 저렇게 업무와 개인 일을 모두 다 처리하는 분을 실제로 보신 분 계신가요...?;;

엮인글 :

한강산악구조대

2018.01.26 22:19:33
*.253.82.235

개인적으로 저런 사람 싫어합니다

인간적인 면이라곤 없을뿐더러 상당히 자기중심적이고

본인스스로 뛰어나다고 착각하는 우월감을 가지고 있거든요

아마 스스로도 엄청 스트레스 받고 있을겁니다

강박관념이 심한거죠


soulpapa

2018.01.27 08:45:56
*.96.183.186

아마도 가정생활에 신경을 쓰지 않거나, 친구관리나 인간 관계를 같는데 투자를 하지 않거나, 별다른 취미 생활이 없거나 뭐 그런 단점들을 가지고 계시지 않을까요? 아니면 정말 머리가 비상하여 업무처리의 핵심을 잘 아시는 분들을  보면 회사생활 내에서도 시간적 여유를 만들어 내시는 분들도 있기는 한거 같습니다.

나를막만졌잖아...

2018.01.27 09:09:14
*.29.205.146

화장실도 못갈만큼 바쁘기가...........

지나가던사람

2018.01.27 11:01:11
*.235.63.60

ㅎㅎ 의외로 버려지는 시간 많잖아요... 짧은 시간이라도 뭐라도 하면서 집중하면 그게 쌓여서 결과가 나타나죠.

한강산악구조대님 말씀처럼 그런 분들 중에 이기적이고 거만한 분들도 물론 계시겠지만 아닌 분들도 많으세요.

소위 말하는 잘난 사람들 깎아내린다고 해서 자신의 현실이 나아지는게 아닌데 부정적으로만 보지 않으셨으면 해요...

자신의 꿈이 있고 자기관리를 하면서 열심히 살아가는 사람들이 오히려 가정생활이나 친구관리나 취미생활에 있어 더 나아요. 

그들은 남들보다 더 고민하고 알아보고 찾아보고하는 자세가 되어있는 사람들이니까요.

노출광

2018.01.27 11:12:29
*.59.105.21

저런 사람 있어요.

일 잘해서 승진 빠르고, 책임감이 있어서 윗 사람이 끝까지 같이 가고자 하는 직원요. 

전체적으로 돌아가는 걸 파악하기 때문에  일의 속도도 빠르고, 문제가 생겼을때의 대처도 훌륭하죠.  


살짝 샛길로 빠져보면,

 기본적으로 사람은 '이기적인 속성'을 가지고 있어요.('자아'의 특징.) 

뭐, 자기자신을 중심으로 놓고 생각 한다는 뜻인데요.

자기보다 일 잘하는 사람을 흠집내고,  자기보다 일 못하는  사람을 까대고 싶어한단 뜻이죠.  


시키는 것만 하는 사람이 있고, 필요한 일을 찾아서 하는 사람이 있어요.

개취죠 뭐.  

이게 쌓이면,  차이는 엄청 나겠지만요.  


개기는 사람보다, 일 잘하는 사람이 인품도 좋더군요.  

The_Red

2018.01.27 13:30:49
*.39.58.172

기본적으로 자기관리가 철저하며 자기가 세운 대원칙은 꼭 지킵니다

욕심도  있고...


머리 좋고....... 아주 사소해서 지나치기 쉬운것 금방 집어내고.

사람이라 상대방의 반대급부가 별루여도 원칙대로 최선을 다해 처리해주는....

(저는 쪼잔해서 소홀하게 해주게되던데 ㅋㅋㅋㅋ)


1시에 술냄세 풍기며 들어와서... 자다가 새벽에 일어나서 해야하는것은 다 하는...

진급 속도도 엄청 빠릅니다 -_-;;; 막힘없이 쭉쭉 올라가시던...


그리고 짬낼시간은  새벽6~8시 !!!!!


그 분들은 그게 취미생활일지도... 


nexon

2018.01.27 23:25:17
*.104.25.233

@@ 감사합니다...

화이팅

2018.01.28 02:10:42
*.223.14.215

제 직업이 디자이너인데 진짜 바쁠땐 화장실 갈시간도 없이 바빠요. 하루에 두번밖에 못간적도 있어요 19시간동안 일하면서 두번이요;; 저는 프로젝트끝나고나면 대휴때 어디 뭐할생각없이 잠만 잡니다ㅠㅠ 그리고 대부분은 저같고요.
근제 주변에 심지어 애기셋 엄마인데;;; 진짜 대단하신 분 있어요;;; 제가 하루에 몇시간 주무시냐 물어봤더니 세네시간 잔다하시더라구요; 정말 대단한게 시간쪼개서 늘 뭔가를 배우고 아이들 가르치고 며느리로써 일도 척척이고 ㄷ ㄷ ㄷ ;; 그러다 번아웃 되실거같다고 걱정하니까 “아이들 생각하면 더 성공해야한다” 고.. 성공의대한 강박이 있더라구요. 목표가 높으면 그만큼 성공하고 몸은 고생하겠죠
그리고 그런사람들은 기본적으로 체력이 되는것같더라구요. 부러워요. 건강한 분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기타묻고답하기 게시판 이용안내] [1] Rider 2017-03-14 46853
42035 납작한 박스(?) 명칭이 뭘까요? [6] 닭크스 2018-04-24 1173
42034 3만원 짜리 텐트에서 자면 입돌아 가나요? [17] 입은돌아가있음 2018-04-24 1454
42033 런던 여행 처음 가는데요... [11] ++++ 2018-04-24 844
42032 수입맥주 파는곳 있나요? [16] 8번 2018-04-24 1498
42031 팔로우 팔로잉 팔로워 [8] 라푸리 2018-04-24 1359
42030 팔로워 반대 단어 [6] 야꼬꼬 2018-04-24 832
42029 언론사 기사에 댓글 쓰시거나 보시나요? [11] 카빙킹 2018-04-24 728
42028 sm5나 sm6 [6] 서민 2018-04-24 876
42027 애인이랑 즐겁지 않아요 [13] 2018-04-23 1475
42026 어벤져스보신분?? [18] 내궁뎅이니꺼 2018-04-23 1061
42025 outlook 사용하고있습니다. 정렬 기준 에러 질문드려요 file [3] 니베아원영 2018-04-23 662
42024 자게에서 차키를 차안에 두고 문이 잠겼다는 글을 보고 [11] 페오M 2018-04-23 1719
42023 LPI 봉고 탑차 타보신분 [4] 에트라마디... 2018-04-23 1205
42022 공구함 만들기 좋은 목재? [5] ckk 2018-04-22 801
42021 삼성병원근처 찜질방이나 이런곳있는지요?? [8] 보드짱~! 2018-04-22 2221
42020 리쌍노래중에 헤어지지못하는..... [2] 스캇B 2018-04-22 907
42019 육공군 질문드려요 [20] 아무개 2018-04-21 893
42018 정장바지 손세탁 [10] 2018-04-21 2451
42017 vr 체험 [4] 하이루 2018-04-21 659
42016 해외 여행지 질문 [7] 알파카빙 2018-04-21 7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