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헝그리보더닷컴 이용안내]
제가 중학교 때 일입니다.

작은 삼촌은 장가가기 전에 저희 집에서 살았거든요. 어느날 갑자기 배가 아프다며 출근도 안하고 하루 종일 방에서 딩굴딩굴 거리는 거예요

병원 가라고해도 안가고 계속 딩굴딩굴거리다가 나중에 울면서 아프다 그래서 아버지께 연락해 병원에 데리고 갔더니...

맹장이 터져서 사태가 엄청 심각했습니다. 살짝 아플 때 오면 약으로도 되는데 무식하게 이리 나빠질 때까지 참느냐고 의사가 혼을 냈죠. 아버지 친구였거든요.

그 이후로 저는 아픈건 참지 않고 바로바로 병원 갑니다.



감기도 평소보다 아프면 바로 가서 그런지 지금껏 큰 병은 조기 발견한 것 같아요.


친척 중 오래 사시는 분들은 전부 아픈 거 안 견디고 조금만 아파도 병원 가는 분들인 것 같아요. 골골 거리면서도 잘 살고 계십니다. 저도 그러려고요.
엮인글 :

댓글 '17'

작은마음우니

2019.04.15 19:46:41
*.223.45.199

저는 아픔 바로 병원가요 아픈게 너무실거든요

스크래치

2019.04.15 20:53:26
*.106.133.167

네. 화성까지 가는 세상에 살면서 무작정 버티는 건 아니라고 봅니다. 검사하고 처방 받으면 되는데...

clous

2019.04.15 19:50:03
*.228.186.202

그게.. 무서워서 가기가... ㅜㅜ

스크래치

2019.04.15 20:53:40
*.106.133.167

병은 키우는 게 아닙니다.

크레이지-여수

2019.04.15 20:07:45
*.39.138.174

저는 아프면..아픈가보다..하는데요

스크래치

2019.04.15 20:54:10
*.106.133.167

그러다 큰 병 됩니다. ㅋㅋㅋ

세허니

2019.04.15 20:18:36
*.111.13.81

저도 그렇게 생각해요 ㅠ 참는게 바보 ㅋㅋㅋ 그래서 난 지금 병원 ㅋㅋㅋㅋㅋ

스크래치

2019.04.15 20:54:24
*.106.133.167

ㅋㅋㅋㅋㅋ 병원 성애자인가요?

세허니

2019.04.15 21:06:23
*.111.13.81

ㅋㅋㅋㅋ 아니 요즘 독감이 돌고 있어서 예방차원에 ㅋㅋㅋ 왔습니다만 ㅎㅎㅎ

EX_Rider_후니

2019.04.15 21:20:36
*.34.35.207

예전에는 엄살이라고 했는데...


그건 아닌듯해요...


정말 아프면 빨리 병원가는게 좋아요...


근데 사람들은...


남들 아프면 빨리 병원가라고 하고...


정작 본인이 아프면 괜찮다고 버팁니다...


본인 아픈건 본인이 잘안다고...



스크래치

2019.04.16 01:56:15
*.238.44.134

ㅋㅋㅋㅋㅋ 맞아요.

PNCT

2019.04.16 08:51:26
*.65.226.187

요즘은 유병장수시대죠

스크래치

2019.04.16 12:03:19
*.238.44.134

무병 장수하려고 술도 잘 안 마시고, 밥도 가려서 먹고, 운동도 열심히 하....




고는 싶은데 그냥 유병장수로 가야겠다.

soulpapa

2019.04.16 09:06:26
*.185.151.27

맞아요, 골골거리는 분들이 오래사시는 것 같아요... 저도 잔병이 많은 편이라 병원을 자주 가는데 그래서 겸사겸사 혈액, 초음파 등 자주 검사하다보니 자동적으로 건강검진이 되는 듯 ㅋ

스크래치

2019.04.16 12:03:46
*.238.44.134

다른 거 검사하러 갔다가 우연히 얻어 걸리는 게 많은 것 같아요. ㅎㅎㅎ

덜 잊혀진

2019.04.16 10:37:32
*.148.195.216

병원 가면.. 몇개월 남았다는 말 나올까 봐.. ;;

스크래치

2019.04.16 12:04:04
*.238.44.134

추천
1
비추천
0

ㅋㅋㅋㅋ 임신 3개월 입니다. 7개월 남았습니다. 뭐 이런거요? 

문서 첨부 제한 : 0Byte/ 6.00MB
파일 크기 제한 : 6.00MB (허용 확장자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수 조회 수
공지 [자유게시판 이용안내] [28] Rider 2017-03-14 30 91718
188090 오늘따라 글이 안 써져요. file [9] clous 2019-04-16 2 308
188089 여름이네요 file [11] 멀라여 2019-04-16 1 407
188088 방향지시등 점등을 생활화 합시다. file [22] EISE-김재현 2019-04-16 12 944
188087 더위가 벌써 오네요 [4] Victoria♡ 2019-04-16 1 329
188086 1 [18] 하이원광식이형 2019-04-16   387
188085 여름스키장.. [4] 용인_병아리 2019-04-16   945
188084 1819시즌의 목표.. [19] Quicks 2019-04-16 24 592
188083 비시즌 취미를 위한 트렁크 재정비 file [19] 이웃집또털어 2019-04-16 3 859
188082 개인 강습 받으러 가고 싶은데... file [12] 스크래치 2019-04-16 2 863
188081 뿌앙뿌앙!!! [9] Solopain 2019-04-16   309
188080 아침 부페 갔다 오겠습니다. file [11] 야구하는토이 2019-04-16 2 673
188079 노란리본. file [11] 에메넴 2019-04-16 22 571
188078 나이가 먹어서 그런지 혈압약을 먹야야하나 봅니다. [7] 레몽레인 2019-04-16 1 621
188077 4월 16일 화요일 출석부~~~♡ 겸 겸사겸사 file [59] 야구하는토이 2019-04-16 4 307
188076 담시즌 데크 예판했어요~ file [13] 알래스카불곰 2019-04-15 11 1337
» 아픈 건 참는 거 아니라 배웠습니다. [17] 스크래치 2019-04-15   838
188074 광주에도 보드샵이 file [13] 동구밖오리 2019-04-15 3 1063
188073 담배 끊은게 독이 됐네요... [40] EX_Rider_후니 2019-04-15 3 1293
188072 에메넴의 하루. file [18] 에메넴 2019-04-15   808
188071 수요일 쉰다면 [28] 1740j 2019-04-15 1 4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