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펀글게시판 이용안내]

반기문 전 유엔(UN) 사무총장 쪽이 12일 귀국을 앞두고 인천공항공사에 대통령 등 ‘3부요인급’에게 제공되는 의전을 요청했다가 거절당한 것으로 확인됐다. 

화려한 의전 대신 서민들과 함께 하겠다며 한때 ‘지하철 귀가’까지 검토했다는 반 전 총장 쪽의 설명과 엇갈리는 얘기다.

조정식 더불어민주당 의원실은 11일 인천공항공사에 확인한 결과 반 전 총장이 ‘특별한 의전’을 요구했으나 전직 유엔 사무총장에 대한 예우 규정이 없어 공항공사가 요청에 응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조 의원 쪽은 “인천공항 관계자가 ‘구체적 내용은 밝힐 수 없지만 반 전 총장 쪽으로부터 의전과 관련해 요청이 온 것이 사실이다. 그러나 규정에 맞지 않아 원칙대로 처리했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인천공항은 반 전 총장 쪽으로부터 요구받은 의전이 무엇인지 밝히지 않았지만, 귀빈실(의전실) 사용과 기자회견을 위한 연단 설치 등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공항에서의 귀빈 예우에 관한 규칙’을 보면, 귀빈실은 전·현직 대통령, 국무총리, 국회의장, 대법원장, 헌법재판소장과 함께 현직 정당 대표, 국제기구 대표 등이 사용할 수 있다. 

인천공항 귀빈실은 화장실이 딸려있는 7개의 방으로 구성돼 있는데, 이 가운데 소나무실은 전·현직 3부요인(대통령·국회의장·대법원장), 전·현직 헌법재판소장 등 최고 귀빈에게만 개방하고, 면적이 넓은 무궁화실·해당화실은 기자회견장으로도 쓰인다.

인천공항 사정에 밝은 정치권의 한 관계자는 이날 <한겨레>와의 통화에서 “인천공항이 귀빈실 사용 등과 관련해 반 전 총장 쪽에 외교부로부터 공문을 받아올 것을 요구하자, 반 전 총장이 특혜 논란이 일 것을 우려했기 때문인지 특별한 의전 없이 일반인과 똑같이 입국하기로 방침을 바꿨다”고 말했다. 

이에 앞서 반 전 총장 쪽은 “비행기에서 내려 일반 시민들과 똑같이 직접 짐을 찾아 입국장으로 나올 것”이라며 ‘사회통합 행보’ 구상을 밝힌 바 있다.

http://v.media.daum.net/v/20170112050603937


엮인글 :

댓글 '10'

OTOHA

2017.01.12 14:02:25
*.240.72.108

황의전, 반의전... 의전 공화국이군요. 짜슥들....

홍이^^gg

2017.01.12 14:42:18
*.151.86.27

빨리 집에 돌아가시고 쉬셔요 ㅋㅋ

화이트믹스

2017.01.12 15:01:44
*.122.144.72

싹수가 노랗구만,,,

o뒤꼽이o

2017.01.12 15:08:27
*.7.231.35

거참..............

시흥시콧간지

2017.01.12 15:22:33
*.62.215.161

대체 저인간은 지가 뭐가되는줄알고 난리법석 인가요.. 지금 우리나라에서 뭐 한자리 차지하고 있는것도 아니고 ㅡㅡ

스고이

2017.01.12 15:43:35
*.212.9.150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일반인 코스프레 한다고 하더니...뒤에선ㅋㅋㅋㅋㅋㅋㅋㅋㅋ

하얀사자

2017.01.12 16:03:10
*.254.37.219

싫다 반기문;;

뮤직맨스팅레이

2017.01.12 16:10:09
*.114.123.44

겉과 속이 완전 반대인 대표적 노땅 꼰데 박쥐같은 정치인...

폭풍낙엽_173

2017.01.12 16:51:50
*.198.147.164

당연한거지만 칭찬하고 싶네요 인천공항공사

낙엽만프로

2017.01.13 09:21:23
*.223.12.130

역시 실망시키지 않네요... 하나를 보면 열 을 안다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펀글게시판 이용안내] Rider 2017-03-14 8752 2
30385 PC방 사장정책 file [12] Solopain 2017-01-13 2747 12
30384 고양이에게 밥을 주자 file [10] Solopain 2017-01-13 1973 3
30383 대통령의 행적기록 file [8] OTOHA 2017-01-13 2403 5
30382 반기문에 대한 외국의 평가 file [7] OTOHA 2017-01-13 2196 3
30381 대한민국 대표 뉴스 큐레이션 2017. 1월 13일 신문을 통해 알게 ... [2] DarkPupil 2017-01-13 453 3
30380 빙상가족. 이규혁 동생 이규현의 이상한 손버릇. [8] 스팬서 2017-01-13 2630  
30379 사막에 움직이는 가방을 발견..열어봤더니.. [2] 율리식스 2017-01-12 2353 2
30378 아마존 자동화 배송 창고. [7] 스팬서 2017-01-12 2326  
30377 블박 피해자 과실 20% file [13] 청담동며느리... 2017-01-12 2519  
30376 "반기문, 정치권 기웃거리지 마세요" 공항 피켓시위 file [7] 청담동며느리... 2017-01-12 1851 3
30375 운전병이 잘못했네... [29] 청담동며느리... 2017-01-12 2884  
» 반기문 쪽 인천공항에 '특별 의전' 요구했다 '퇴짜' [10] 청담동며느리... 2017-01-12 1734  
30373 유병재가 대세가 된 이유 file [7] Solopain 2017-01-12 2700 3
30372 지갑잃어버린 한양대 학생.. file [19] Solopain 2017-01-12 3184  
30371 외박나온 동생 file [19] Solopain 2017-01-12 3053 5
30370 범죄자특집 file [11] Solopain 2017-01-12 2479  
30369 오타쿠 이불킥 file [4] Solopain 2017-01-12 2252  
30368 대한민국 대표 뉴스 큐레이션 2017. 1월 12일 신문을 통해 알게 ... [3] DarkPupil 2017-01-12 498 7
30367 해수욕장의 단란한 가족 [10] 청담동며느리... 2017-01-11 2866 2
30366 美 달걀 실은 전용 화물기 14일 첫 도착 file [5] 청담동며느리... 2017-01-11 18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