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ssler1_ch.jpg

 

 

 

 

# 박은영(으뇽쭈) / 정지원(소울커버) 님의 영상을 첨부해 드립니다.

시원한 영상보시면서 어여어여 시즌준비들 하시길 ...

 

 

 

 

 

* 촬영협조 : 키위 스노우보드 / 엑스게임 스노우

* 영상편집 : 김명상

* 테스트 라이더 ; 박은영 / 정지원

*제품사진 : 하루

*리뷰작성 : 하루


댓글 '33'

오드리윰~♡

2012.09.27 15:58:26
*.246.71.147

추천
1
비추천
0
장비사용기 잘 봤습니당~~♥
저도 한번 타보고싶네요! 올시즌엔 타볼기회가 있겠죠? ^^
캐슬러도 스펙이 뛰어나지만 유명하신 라이더분들과 함께하니 더 빛을 발하는것같아요! 캐슬러 짱~

Gatsby

2012.09.27 18:11:57
*.45.1.73

추천
2
비추천
0

케슬러는 카빙 및 알파인 데크로 유명하다고 알고 있습니다.

158cm 기준으로  허리폭이 242mm라....상당히 좁군요. 세미 카빙용 데크 입니다.

올 마운틴 프리라이딩 데크가 될 수 없습니다.

바인딩 각도도 30/9 정도로 큰 앵글을 둬야겠네요.

이거 들고 파우더에 들어가면 데크의 플로테이션이 살아나지 않고 그냥

뭍혀 버릴걸요.    

사이드 컷이 7~10 m 라면 듀얼 사이드 컷인지 프로그레시브 사이드 컷인지,

자세한 설명이 부족했습니다.

 

그리고 중간에 알수 없는 숫자는 단순한 시리얼 넘버 입니다. 각 데크마다 그 번호가 다르죠.

베이스 등급과 소재,

내장재의 구조와 디테일한 기능성도 부재 합니다.

 

그리고 중간에 소게된 알류미늄 합금 소재는 A7075 인데, 티타늄 합금이라고는 하지만,

티타늄이 고작 0.2% 밖에 함유 되지 않았습니다.

 이것을 탑재시키는 이유는 첫째 탄성 강화, 둘째 진동 흡수라고 볼수 있죠.  

알류미늄 합금중에서 가장 강한 소재기는 하지만, 순 티타늄보다 강도가 현저히 떨어지며,

이번에 빅보이 커스텀 제 모델에 들어가는 베릴륨 동판보다 탄성 및 복원 능력도 떨어집니다.

   그리고 A7075의 최악의 약점은 충격에 약하고 신률이 너무 높아서 50번 정도 타면 데크가

낭창낭창 해지곤 하죠.

버튼의 알류마이 플라이 코어도 이 A7075를 사용 하는데, 1키로에 8000 원 밖에 안합니다.

혁신 기술로 불리우기에는 내장재 가격이 너무 쌉니다.

 

마지막으로 탄성배분이라는 단어를 써서 플렉스를 설명했는데, 탄성은 카본 스트립 함량과 배열,

그리고 A7075와 같은 라미네이트, 파이버 글라스의 선택에 따라 웬만한 메이커들은 조절 가능 합니다.

 

이 포스팅에서 가장 관심이 가는 부분은 코어군요.

우드의 밀도가 매우 높아보이고, 두께도 두꺼워 엣지 그립력 장난 아닐거 같습니다.

어느 나무들로 조합했는지 궁금합니다.

 

    

고타나

2012.09.28 12:57:42
*.192.238.157

A7075 같은 듀랄미늄의 가격이 중요치는 않다고 생각합니다.

그것을 보드에 사용하기 위해 어떠한 연구과정이 중요한거지요..

대부분의 세상에 존재하는 모든 물건도 원가보다는 개발과정과 다른 비용 때문에 가격이 변한다고 생각합니다.

사실 코어의 보강재로 알미늄합금은 스키에서는 많이 사용하는 방식이긴 하지요.

H@RU

2012.09.27 21:38:16
*.48.21.28

Gatsby 님 귀중한 답글 감사드려요 ^0^

지적하신 부분에 대한 몇가지 말씀드리려 합니다.

 

사이드컷은 프로그레시브 가 맞습니다. 케슬러의 KST(Kessler Shape Technogy) 기술에 의해 탄생한 형태입니다.

내장재의 구조나 내장재성분에 따른 기능성등은 케슬러라는 브랜드에서 코멘트가 아예 없습니다.

그들만의 보드를 생산해내는 절대적 보완사항이라서 외부로의 어떤한 설명도 있질 않았서 제가 리뷰에서 언급할수 없었습니다.

단적인 예로 신터드7000번 이상의 베이스와 가격이 배로비싼 스피드 2000번 이상의 그라파이트 베이스의 경우 가공후 끝난후에는

생산자들또한 구별할수 없다고 합니다. 다만 연마량에 있어서 차이가 생기므로 알수있다고 하더군요

어쨌건 브랜드에서 노코멘트하는 소재에 대해서는 저도 알길이 없어요 ㅠㅠ

 

티타늄합금에 대한 답변도 드리고 싶습니다.

제가 말씀드린 요지는 티타늄합금을 가장 먼저 사용한 케슬러라는 브랜드에 대한 혁신적인 접근성에 대해 이야기 하고 싶었던것입니다.

이 포스팅에서 소개되는 더라이드 모델은 티타늄이 합유되지 않은 순수 우드코어제품입니다.

또한가지  절대 간과해서는 안되는점은 바로 케슬러의 티탄합금의 접합기술 입니다.

타 브랜드들과 같이 V자형 이나 사이드쪽에 삽입하는 형태가 아닌 시트전체에 수지만으로 코어와 접합하는 기술은 세계에서 독보적이라고

알고 있습니다.

사용되는 재료의 원가까지는 알지 못하지만, 사용하는 티타늄의 원가보다는 그것을 가공 도는 활용하는기술력에 대한 이야기였습니다

 

마지막으로 탄성배분에 대해서는 웬만한 브랜드에서 당연히 그정도의 조절은 가능합니다.

수지의 양이나 코어의 두께만으로도 조절되는 플렉스이기에 가능한것이 당연하지요 ^0^

제 말의 요지는 조절을 케슬러만 한다가 아니라  어떤정도로 분배하였느냐 그것이 실제로 어떤 도움이 있겠느냐? 였습니다.

 

관심있게 포스팅 읽어주시고 소중한 시간내서 답글도 달아주시고 감사합니다.

부족한 부분에 대해서는 추후 포스팅을 할 예정이였으므로 오늘은 소개정도로 이해바랍니다.

 

빅보이 팩토리도 조만간 방문해서 포스팅 하려했는데 ^^ Gatsby님 데크가 만들어진다면 구경 꼭 가야겠네요 !!

자 그럼 오늘도 즐겁게 마무리 하세요 !!

 

 

키커와사랑에빠지다

2012.09.28 01:51:18
*.244.66.229

추천
1
비추천
0

좋은 정보 잘보고갑니다

급호감요^^*

Gatsby

2012.09.28 01:44:07
*.62.162.149

추천
1
비추천
0
개츠비입니다.
까칠한 리플죄송합니다. 제가 좀더설득력있는
리뷰를 고집해서 인거 같습니다.
혹시 나중에 다른 제품 리뷰쓰실때 제게 카달르그를 이메일로 보내주시어 함께 논하면 더욱 좋은 리뷰 쓰시는데 도움이 되지않을까 합니다.즐거운 밤 보내시기 바랍니다.

H@RU

2012.09.28 10:48:05
*.48.21.28

^^ 그렇지 않아요 !!

시간되는 한도에서 나외에 사람들에게 조금이나마 많은제품을 소개하고자 리뷰를 작성하다보니

깊은뿌분까지는 좀 어렵더라고요 !! 언제 갠적으로 한번 뵈요 ^^

곽진호

2012.09.28 02:43:12
*.41.28.184

추천
1
비추천
0

^^;

전 예전에 K마크 있는 요데크 보고

 

K2 데크인줄 알았는데....

 

전역시 무식하군요 ㅋㅋㅋ

H@RU

2012.09.28 10:50:20
*.48.21.28

K2 만쉐~~~~ ㅎㅎㅎ

해니

2012.09.28 09:19:31
*.205.152.80

추천
1
비추천
0

리뷰 잘보았습니다

세상에는 좋은 덱이많은것 같네요

저두 위분처럼 (박은영님,정지원님의 영상을 전에보았을때

K2덱으로 생각 했거든요 ㅋㅋ)

 

꼬맹이 보더

2012.09.28 21:54:25
*.176.107.9

으뇽쭈님에게 저번에 그 데크 어떤가요?라고 물었을때 친절하게 센터부분은 안정적이여서 좋은데 테일과 노즈부분이 조금 떨리네요.라고 친절하게 답해주셨습니다 ~ㅎ

으뇽쭈

2012.09.29 00:15:29
*.142.186.185

추천
0
비추천
-1

안녕하세요 꼬맹이 보더님 케슬러 라이더 으뇽쭈 입니다 ~ 방갑습니다~

케슬러 더 라이드 모델의 경우 하이브리드 캠버형태로 이루어져 있어서 노즈와 테일쪽은 역캠버 형태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게다가 셋트백이 4cm가 들어가 있기때문에 노즈가 직활강혹은 설면에 날이 박혀있지 않는상황에서

설면의 상황에 따라서 약간의 떨림이 있습니다.

허나 날을 세워 설면에 박혀 돌아가는 순간 떨림은 없어지기때문에 라이딩에는 아무런 지장없습니다 ^^

올해는 더 크로스 라는 모델을 타게 되었습니다.   더불어 더비도 사용하게 되었구요 ~

많은관심 부탁드릴께요 ~~^^

 

Gatsby

2012.09.30 00:13:17
*.41.237.164

으뇽쭈 님의 영상을 몇번 봤는데,

으뇽쭈 님 여성분 치고는 하체 힘이 좋으셔서,

왠만한 남자 데크도 소화 하실 수 있을거 같습니다.

남자데크가 더 하드한 편이니까,

노우즈의 떨림도 현저하게 사라질 것입니다. ^^

꼬맹이 보더

2012.09.28 21:54:25
*.176.107.9

으뇽쭈님에게 저번에 그 데크 어떤가요?라고 물었을때 친절하게 센터부분은 안정적이여서 좋은데 테일과 노즈부분이 조금 떨리네요.라고 친절하게 답해주셨습니다 ~ㅎ

쉐이크

2012.09.29 11:59:01
*.158.176.7

무슨 일본 자격증이 올림픽 금메달인줄 아시는듯 하네요. 영상보니 a급 강사도 아닌거 같은데요

첨부

으뇽쭈

2012.09.29 12:57:24
*.142.186.185

안녕하세요 쉐이크님

장비리뷰와는 관계없는 내용이므로 여기서는 코멘트하지 않겠습니다.

개인적인 할말은 쪽지나 블로그를 통해 이야기 해주십시요.

참 지저분한 방법이시네요..

이런 사이트를 통해 저의 개인적인 명예를 훼손시키는 발언을 하신것에 대해서는

저도 법적으로 절차를 밟아 조취하겠습니다.

 

플라잉 니킥

2012.09.30 16:58:31
*.100.187.18

 

첨부 내용을 죽 읽어보니..

 

내용에 대해선 언급 안하겠는데,,,

 

쌍욕이나 비방을 한것도 아닌데 무슨 명예훼손이니 법적 조취라...

 

성립이 힘들듯한데여.

본인이 남들 보라고 쓴 블로그고, 비밀의 내용을 해킹한것도 아닌데요.

 

무슨 바람에 슨셈도 아니고..

인터넷상에 너두나도 명예훼손을 하니...

 

두분다 자중하셨으면 하네요.

hungryguy

2012.09.29 13:25:29
*.246.72.217

장비리뷰에 달 댓글은 아니네요 아직도 이런분이 계시나.....무조건 딴지성에 근거없는 말들...

결명자

2012.09.30 17:13:19
*.246.70.247

이정도면 경험상 고소가능 한걸로 아는데요

아픈녀석

2012.10.01 03:48:39
*.237.23.239

명절인데 떡값을 못받으셨나.........

그러는 당신은 얼마나 대단하시길래 남을 평가합니까??

당신은 금매달이라도 따셨수??

키보드가지고 보드타지마시고 당신 영상이나 한번 올려보시오 얼마나 a급인지 한번 봅시다

하긴 세상에 당신같은사람들도 있어야  재미라도있지

관심가져준걸 고맙게 생각하시오

ps. 남자분영상 57초쯤에 앉아서 구경하는 사람입니다 내 댓글에 불만있으면 찾아오시오ㅋㅋㅋㅋㅋㅋㅋ

서귀포 보더

2012.10.01 17:45:54
*.207.208.230

맨처음 노이즈 마케팅인줄 알고...

 

해당 블로그를 봤네요.  http://blog.naver.com/sshine00?Redirect=Log&logNo=154410874

 

 

여튼 그글에 떡밥을 던지니

법적절차 --> 지인 쉴드 ---> 떼 공격 --> 영상 공개해라...

 

전형적인 헝그리 영상관련 싸움으로 변질 되었네요...

 

가장 이해가 안되는 부분이

영상 까라는 부분입니다.

 

예를들어서,,,

이번에 nba  선수 순위 뽑는게 나왔습니다.

르브론 제임스가 1위로 뽑힘...

그럼 르브론 만큼 농구를 해야 순위 참여를 할 수 있나요?

자유롭게 본인에 의견을 애기를 할수 있을 자유도 있다고 생각합니다.

카가오, 박지성 누가 잘하냐? 라면 그들만큼 축구를 잘하는 동영상을 공개할 필요는 없겠죠?

 

본인이 블로그에 자격증을 취득했다는,

패기로 가득한  다소 공격적인 뉘앙스로 읽혀집니다.

물론 대단한 자격증이란거에 이견은 없습니다만...

 

헝글 라이딩 영상은 비약적인 촬영테크닉과 라이더들의 엄청난 기술발전으로,

라이딩만을 추구하는 다른 초고수 분들의 영상이보다,

다소 임팩트가 떨어지는건 부인을 못하겠네요..이건 개인적 의견입니다만...

 

그렇다구 쉐이ㅡ님은 떡밥하나 물었다고 장비사용기에 올린거 아닌거 같구

또한 공개적으로 평가하신건 분명히 실수 하신거 같네요.

그러나 첫 댓글이후 추가로 댓글을 달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마녀사냥식 전쟁의 서막은....ㅈㅈ

 

여기는 눈도 안오는 제주도지만  일년에 이주정도 스키장 댕기면서

헝글 정독하면서 눈팅으로만 대리만족을 느끼는데,,,

정말 작년하고 똑같은 패턴의 영상의 댓글전쟁의 서막 지겹네요...

 

유명하신분이 참고 걍 넘어가시는게 정신건강에 이로울듯 하네요...

계속 해봤자 아무런 득보단 실이 더 많을듯 합니다.

 

 

 

 

아픈녀석

2012.10.03 12:18:33
*.237.23.239

지인아닙니다

척은 ㅋㅋ

H@RU

2012.10.02 12:08:45
*.48.21.28

진정들 하시죠 !!! 자자 ~~~~~ 진 ~~~~~~~~~~~~~~~~~~~~ 정 ....

한두분정도 이견다셨으면 되었을듯 합니다.

hungryguy

2012.09.29 13:29:37
*.246.72.217

캐슬러 데크도 시승해 보고 싶네요 시승회 열어주셔도 좋겟내요 직접 타보는 것이 그 장비를 가장 잘알게 되는 것 같아요

H@RU

2012.09.30 10:21:12
*.48.21.28

제품에 대해 알아보고 리뷰를 작성했는데 사용자에 대한 개인적인 이야기는 딴데서 해주세요 ~~ 쉐이크님 !!

제품소개를 할땐 제품에 대한 이야기만 해주시는게 서로간에 예의 아닐까요?

 

으뇽쭈님도 진정하시고 ~~

 

그나저나 모두들 추석은 잘 보내고 계신가요?? 전 차례지내고 일하러 왔다는 ㅠㅠ

 

헐글가이님 아마도 데크시승은 계획에 있는듯 합니다. 어떤식으로 어떻게 진행될지에 대해서는 리플이나 헝글소식통을 통해서

공지가 될듯합니다. ^^ 모두 풍성한 한가위되세요 !

넘치는자신감

2012.09.30 21:36:39
*.158.177.40

어디가야 장비 볼수 있나요??

H@RU

2012.09.30 23:01:45
*.237.223.163

촬영협조해준샵으로오심보실수있습니다

실실

2012.10.01 12:18:59
*.161.155.6

하루님 좋은 글 잘봤습니다^^

언제나 뵙죠? 보고파영~

H@RU

2012.10.02 12:06:21
*.48.21.28

ㅠㅠ 남에여자를 보고싶어할수도 없고 ㅋㅋㅋㅋ 놀러와용 ~~~~

고끼리

2012.10.05 06:54:17
*.194.136.173

꼭 한번 타보고 싶은데크내요 ㅜ.ㅜ

 

고끼리

2012.10.05 06:54:17
*.194.136.173

꼭 한번 타보고 싶은데크내요 ㅜ.ㅜ

 

개복치

2012.10.15 18:04:06
*.89.66.191

정말 타보고 싶네요~ 데크도 넘 이쁘고,,ㅜㅜ

별님달님

2014.02.17 11:31:01
*.169.175.83

리뷰 잘봤습니다~

문서 첨부 제한 : 0Byte/ 8.00MB
파일 크기 제한 : 4.00MB (허용 확장자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수 조회 수sort
공지 장비전반 [장비사용기 이용안내] Rider 2018-01-11 8 14915
5213 장비전반 장비사용기 이용안내 헝그리사진첩 2015-04-21 1 75615
5212 데크 11-12 그레이 쉬레드 사용기 file [36] H@RU 2011-02-27 4 65832
5211 바인딩 바인딩의 새로운 선택, 1415 나이트로 머신 file [37] 이클립스♠ 2015-09-10 7 53121
5210 장비전반 장비사용기 이용안내 헝그리사진첩 2013-08-16 1 37103
5209 데크 [프리뷰] 12/13 Nidecker Platinum SC 158 file [28] [2] Gatsby 2012-12-11 6 32016
5208 장비전반 지난 시즌 내 장비를 소개합니다 file 헝그리사진첩 2015-06-02 2 31782
5207 장비궁합 Giro Combyn + Oakley Airbrake / Oakley Sp... file [11] 뿌라스 2013-10-14 1 30610
5206 의류 믿고쓰는 '언바인드(UNBIND)' 스노우보드복 ... file [7] ☆무한도전[... 2013-11-13 3 28983
5205 장비전반 양식 불일치시 잠금처리!!!! [5] 헝그리사진첩 2015-01-01 1 25729
5204 데크 오가사카 FC 시승기 file [26] rumk 2014-03-03 7 25506
5203 데크 callsign 님의 앤썸과 제 앤썸편. file [4] 날아라가스~!! 2012-01-19   23996
5202 장비전반 렌트 및 시승기 협찬 표시 및 업체직원 제약... [1] (━.━━ㆀ)rig... 2015-03-11 2 23975
5201 바인딩 0708 SAPIENT INFINITY 바인딩 사용기 [7] 헝글박코치 2008-01-27 21 23555
5200 장갑 The North Face 오만원짜리 장갑~~ file [18] Rogy 2007-11-13 10 23052
5199 톨&기타 차세대 액션 카메라 ION AIR PRO2 WiFi 리뷰 [7] Rhyme.할도르 2013-11-29 1 22568
» 데크 12/13 케슬러-더라이드(KESSLER-THE RIDE) 리뷰 file [33] H@RU 2012-09-27 3 22445
5197 데크 최근유행하는 헴머 간략 시승기(데페,H,뵐클... [47] 조선인KJ 2014-09-16 16 22278
5196 데크 헤머데크와 프리데크 (데스페라도 & 오가사... [10] 치킨라이딩 2014-12-16 2 22128
5195 데크 F2 월드컵, 오가사카 FC-L, 요넥스 트러스트... file [17] queenN 2015-03-02 3 22112
5194 데크 1415 그레이 데스페라도 Ti 개봉기 file [28] 레인보우시스타 2014-11-27 6 219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