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제품구매처 : 예약구매
2. 작성자신분 : 일반회원
3. 사용기분류 : 시승(사용)후기
4. 참고한 웹페이지 링크 : 베스트스노우보드




그동안 제가 타왔던 장비들은 아래와 같습니다...


0910시즌부터 사용한 장비로는

데크 : 0910 nitro T2, 0910 Burton CustomX, 1011 BTM, 1415 Gray Desperado Ti, 1011 Zion Z1 등이며... 기타 다른 데크도 꽤나 많이 시승해 본듯합니다...

바인딩 : Flux Supertitan, Rome Targa, Rome 390, 0910 Burton C60, 1516 Flux DL LTD

부츠 : Rome Libertin, Burton SLX, Burton Ion, Nike Lunaendor

기타 : 스키를 약 20년넘게 탔었네요^^;;


라이더 스펙입니다...

키 : 176

몸무게 : 68

보통 데크들은 156사이즈 정도를 타며 부츠는 260mm에 바인딩은 M 사이즈를 사용 했었습니다...

라이딩 스타일은 슬라이딩턴 50에 카빙턴 50정도이며 급사 카빙은 심장이 약하여 되도록 지양하고 있습니다... ^^;;

트릭계열은 알리, 널리, 빽원에 원에이리 깔짝 정도입니다...

파이프는 안들어간지가 오래되었고 킥커는 베이직만 뛰고 지빙은 하지 않으니 이점은 참고해서 읽어주시기 바랍니다...

실력은 그져 슬롭에서 안 넘어지고 휘청거리며 내려오는 수준이니 이점도 감안해주세요 ^^


0250010000772.jpg


지난 시즌까지는 0910 Burton C60 White Carbon Binding을 이월로 1011시즌에 구입하여 사용하였습니다...

바인딩을 고르는 기준은 가볍고 반응성이 좋은것을 위주로 합니다...

라이딩을 주력으로 하는 주말 직딩보더는 무겁고 힘든 바인딩 보다는 가볍고 반응성이 빠른것을 선호하니까요 ^^

버튼사의 바인딩은 내구성의 문제부분이 아무리 거론되어도 가볍고 잘 잡아주는 장점으로 인해서 제게는 가장 좋은

바인딩으로 인식되어 있습니다...

플럭스 바인딩은 초보시절에 수퍼타이탄을 사용하며 발의 통증이 너무 심하게 각인되어 있어서 기피하는 바인딩이었습니다...

그 당시 영하 10도 정도에서 채결이 잘 안되는 부분도 있었고 롬사의 리버틴 부츠가 발에 잘 맞지 않았던 점이 함께 작용하여

발의 통증으로 한 시즌을 고통으로 보낸 뒤부터는 플럭스의 바인딩은 다시 사용을 안하기로 생각했던 것 같습니다...


제가 White, Black 성애자 입니다...

그래서 인지 제 데크, 부츠, 바인딩 모두 흰색/검은색으로 깔 맞춤을 해서 타고 있는데요...

흰색의 바인딩이 귀한 시점에 플럭스에서 올 시즌에 DL LTD바인딩과 TEAM 바인딩이 흰색으로 나와서

제게는 너무 고맙게 생각되었습니다...

부츠는 1011 버튼의 이온 부츠를 신고 있는데 이 역시 그 후로는 이온 부츠가 흰색이 안 나오고 있어서

바꾸지를 못하고 있습니다...

적당히 물러져버린 부츠가 이제는 발이 편해서 좋기는 합니다만 급사에서 라이딩 후에는 조금 아쉬움이 남아서

이온이 다시 흰색의 부츠를 만든다면 바꾸려고 아직도 1011의 이온 부츠를 아끼면서 타고 있습니다...


이제 제목에 거론된 바인딩을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1. 체결과 유격, 센터링

버튼의 260mm 부츠를 사용하고 있어서 이곳 헝글에서 많은 분들의 조언을 토대로 바인딩은 S 사이즈를 구매하였습니다...

예약을 해서 받은 바인딩이라서 약 15%정도의 할인율을 받아서 구매하였는데 그게 왠만한 최상급 데크 한장값입니다...

마음속으로는 몇시즌 잘 사용하며 본전 뽑는거라고 최면을 걸어봅니다만 그래도 너무 비쌉니다... ㅠㅠ

이온부츠와 플럭스의 S 사이즈 바인딩은 체결면에서는 완벽에 가깝습니다...

그 전에 사용했던 C60 바인딩과의 궁합도 정말 좋았습니다만 사이즈가 M 을 사용하고 있어서 항상 2%부족함을 느꼈었는데요...

플럭스의 S  사이즈 바인딩과의 궁합은 정말 유격없이 딱 맞습니다...

센터링 역시 가장 노멀한 포지션에 장착했는데도 토, 힐 모두 정확하게 센터링이 잘 맞아서 미세한 노즈, 테일로의 바인딩 셋팅시에도 큰 도움이 되고 있습니다...

현재는 Zion Z1 데크에 셋백 20mm를 주고  데렉트윈으로 변경하여 타고 있습니다...


2. 반응성

카본 하이백의 장,단점은 이미 많은 고수님들께서 상세하게 많은 정보들을 기록해 놓으셔서 패스하겠습니다...

라이딩시에 빠른 반응성은 많은 보더들에게 가장 큰 관심의 대상입니다...

개스패달의 미세조정까지도 신경쓰는 마당에 하이백을 통해 전달되는 반응성이 약하다면 반박자 늦은 라이딩감은

갖고있는 퍼포먼스를 떨어뜨리는 결과를 초래할 수도 있죠...

C60 바인딩은 정말 이런 부분에서는 제게는 가장 좋은 바인딩 이었습니다...

가볍고 빠른 반응성을 갖고 있으며 부츠를 부드럽게 감싸주는 느낌은 정말 잊을 수 없는 경험이었습니다...

반면에 DL LTD는 정말 꽉 잡아 줍니다...

올 시즌에 바뀌었다는 그물망 형식의 앵클스트랩도 C60의 절개된 앵클에 비해서 절대 떨어지지 않습니다...

아니 그보다 더 꽉 잡아주는 것을 느끼게 됩니다...

그렇다고 아프지는 않습니다...

라딩시에 반응성은 트릭용인 바인딩 답지 않게 빠르게 반응합니다...

하이백이 너무 딱딱하지 않은 것을 선호하는 제게는 빠른 반응성에 적당한 플랙스를 지닌 하이백을 갖고 있는

이 바인딩이 발목을 자주 사용하는 라이딩 습관때문에 더 없이 좋게 느껴집니다...


3. 만듬새

이부분은 정말 최고라고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여타의 많은 바인딩을 사용하면서 한두가지는 부족함을 느끼게 되는 부분이 아마도 만듬새가 아닐까 생각됩니다...

LTD 바인딩 이라는 것이 주는 심리적 부분을 제외하고라도 객관적으로 만듬새는 정교함을 넘어서 완벽함이 느껴집니다...

보통 제일 부족함을 느끼게 되는 부분이 디스크의 유격입니다만 이 바인딩은 디스크의 유격마져도 없습니다...

한 시즌에 여러번 셋팅을 바꾸고 여러 데크에 체결을 해 보는 저로서는 유격없는 디스크... 정말 놀라웠습니다...

그밖에 로테이션과 포워드린을 사용하는 부분에서도 안정감을 느끼게됩니다...

Zion Z1데크와 Gray Desperado Type R에 장착해서 번갈아 사용해본결과 궁합 역시 완벽합니다...

포장해서 온 LTD Box는 너무 고급스러워서 집에 보관해 놓고 있습니다... ^^


4. 스트랩 및 내구성

스트랩은 경량화 시키고 모양이 작년과는 바뀌었다고 합니다...

작년 모델을 사용해 보지 않은 제게는 그렇다 입니다...

이 부분은 비교가 어렵기에 C60 바인딩과 비교하겠습니다...

C60 바인딩은 부드럽게 토를 감싸줍니다... 하지만 앞서 말씀드린데로 반응성은 아주 좋습니다...

이 바인딩은 부드럽다기 보다는 꽉 잡아 줍니다... 반응성은 C60과 비교하여도 동일하거나 미세하게 더 빠릅니다...

통증도 예전에 수퍼타이탄과 비교하여 없다고 표현하고 싶습니다...

예전보다는 부드럽고 잘 잡아줍니다...

하지만 플럭스의 고질적인 부분은 남아있습니다...

추운날 스트랩을 조이면 딸깍딸깍 조여지는 느낌이 없습니다...

분명히 조여졌고 고정되어 있는 것이 유관으로 보이는데 소리가 없습니다...

눈이 스트랩에 얼려있어서 그런 모양입니다...

또한 스트랩을 잘 끼워야 합니다... 잘못끼우면 처음에 끼우실때 조금 애를 먹으실 수도 있습니다...

이 부분은 버튼이 얼마나 잘 만드는지가 여실히 드러나는 부분이라고 생각됩니다...

버튼은 대충 끼워도 쑥 잘들어가니까요 ^^

내구성은 좋은듯합니다...

현재까지 5일 풀로 출격했습니다만 빨래판에 기스하나 없는 것으로 봐서는 몇시즌 잘 사용해도 새것처럼 유지될듯합니다...

토 스트랩도 붓 아웃이 거의 없는 제게는 닳거나 까질 염려가 없어서 별로 관심의 대상이 아니지만 내구성이 약해 보이지 않습니다 ^^


5. 총평

역시 LTD 입니다...

고가의 바인딩이고 모양새, 만듬새 모두 만족스럽습니다...

퍼포먼스 역시 라이딩 90에 킥커 10 정도인 제게는 부족함이 전혀 없습니다...

유일한 단점은 가격입니다...

비싸도 너무 삐쌉니다...

왠만한 데크 한대 가격이니 이 가격이라면 쉽게 구매를 하실 수 없을듯합니다...

사실 DM이 제게는 더 잘 맞을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딱딱한 하이백을 선호하지도 않고 색상이나 모양마져 제게는 개인적으로 맞지 않는 부분이 있어서

고가의 DL LTD를 구매하며 망설임이 많았는데 구매후 5회출격해본결과 고민이 싹 사라지네요...


장점 : 뛰어난 만듬새, 호불호가 갈리는 색상/모양, 최상급다운 반응성, 정말 가벼운 무게, LTD부심... 등등

단점 : 왠만한 최상급 데크 하나 정도의 가격




많은 분들이 관심있으신 1516 Flux DL LTD에 대해서 5일 동안 사용해본 내용을 토대로 나름대로 적어보았습니다...

올 시즌 아마도 이 바인딩이 제게는 좋은 라이딩감을 선사해 줄 것이라고 생각되어 기대가 큽니다...

장비는 거들뿐 실력은 무한 연습과 체형에 맞는 스타일을 찾는 것이겠죠 ^^

그래도 심리적인 부분도 실력의 한 부분이니 좋은 장비로 한 시즌을 보내게 되어서 행복하네요


1516시즌...

많은 보더님들께서도 안전하고 즐거운 시즌 보내시길 희망하며 부족한 사용기를 마치겠습니다...


댓글 '12'

레드미라지

2015.12.21 14:17:42
*.62.3.26

가격으론 바인딩 끝판왕이네요 ㄷㄷㄷ

MIX™

2015.12.21 23:34:01
*.238.12.62

네.. 정말 미친 가격이죠.. ㅠㅜ

올시즌카빙정벅

2015.12.21 15:39:02
*.214.164.50

그래서 가격이 어느정도에 형성이 되어 있나요??

 

플럭스는 어느정도 인가요???딱닥한편인지 아님 물른 편인지 ..궁굼합니다

MIX™

2015.12.21 23:36:07
*.238.12.62

가격은 공개하기가.. ^^;;
하이백은 c60에 비해 무르고 앵클스트랩은 오히려 천 재질보다는 딱딱합니다^^

까스보더

2015.12.21 15:49:15
*.62.229.193

의미없는 소가100입니다ㄷㄷㄷ
할인율도 크지않은거같더라구요

올시즌카빙정벅

2015.12.21 15:56:10
*.214.164.50

헐 ......

 

 

MIX™

2015.12.21 23:37:24
*.238.12.62

저도 같은 생각입니다^^;;

MIX™

2015.12.21 23:38:58
*.238.12.62

예판 할인 15%였습니다..
대충 감이 오시죠?^^;;

보드15년차™

2015.12.23 10:10:27
*.237.253.198

-_-;;

바인딩 하나가...에지간한 상급데크보다 비싸네요...ㄷㄷㄷ

MIX™

2015.12.23 17:20:35
*.212.141.59

네... 비싸도 너무~~~ 비싸요... ^^

카빙이뭐지?

2016.01.13 10:49:10
*.192.202.5

전 비용에 비해 그닥..... 베이스 플레이트도 도색이라 잘 벚겨지고......스트랩도 기존 보다 짧고......


힐컵이 밀리는것만 없으면 FC가 더 좋은듯 하네요.

MIX™

2016.01.15 10:43:03
*.33.184.75

저 역시 비용에 비해서는 메리트가 적다고 생각되네요^^
문서 첨부 제한 : 0Byte/ 8.00MB
파일 크기 제한 : 4.00MB (허용 확장자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수 조회 수
공지 장비전반 장비사용기 이용안내 헝그리사진첩 2015-04-21 1 69802
4739 데크 Volkl snowboard 14/15 squad prime file [1] 이태환_9342... 2015-12-25 5 4537
4738 고글 내 맘대로 쓰는 아저씨의 고글 사용기.... file [19] pepepo 2015-12-23 10 8398
4737 데크 13/14 파나틱 블레이드 LTD 164 사용기 [15] Funky-Cats 2015-12-23 5 6114
4736 데크 15-16 오가사카 fc x file [52] 두마리 2015-12-21 2 16740
» 바인딩 1516 Flux DL LTD 사용기... file [12] MIX™ 2015-12-21   7183
4734 데크 1213 BC stream R-2으로 적응기 및 결... [18] 생생야끼우동 2015-12-21 3 7444
4733 데크 그라운드트릭용 여자데크 비교/ K2 LIM... file [6] withsun 2015-12-20 5 6652
4732 데크 1516 비대칭 사이드컷 데크 개봉기 #1(... file [8] H@RU 2015-12-19 3 6853
4731 고글 IX3-22 SYMBOL/RED POLARIZED 사용... file [1] 꼬냥이12 2015-12-17 3 3678
4730 데크 이용안내 위반 (차단업체) secret [8] 빡켠 2015-12-17 2 450
4729 바인딩 나이키 부츠 260에 플럭스 바인딩 사이... file [32] BUGATTI 2015-12-17 5 7504
4728 의류 카레타 트래커 자켓(코치자켓) 개봉기/착... file [12] 캡틴 2015-12-16 3 6165
4727 개봉기 스텀패드 CRAB GRAB file [28] BUGATTI 2015-12-15 1 5564
4726 톨&기타 1011 버튼 이온부츠 인공호흡하기.. [14] MIX™ 2015-12-14 2 5389
4725 장비전반 15/16요넥스 rev데크와 유니온 포지드카... [7] 눈보라치노 2015-12-14   7140
4724 바인딩 15/16 유니온 플라이트 프로 [7] Dj쿤 2015-12-14 2 6292
4723 데크 ALLIAN BACKMAN 158 " RIDE TH... file [6] 지쇼빠 2015-12-13 4 4143
4722 데크 립텍 자회사 GNU(지엔유) STREET SE... file [2] yOeL 2015-12-11 1 5143
4721 바인딩 스위치백 바인딩 사용기 file [23] jordanmani... 2015-12-11 4 8156
4720 가방 K2 DLX BOOT HELMET BAG 사용기 file [8] 로빈제이 2015-12-10 3 50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