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


우연찮게 지인의 월드컵 모델을 타보고 반하여 수소문 끝에 운좋게


물건을 공수하여 짧지만  3주 사용기를 적어볼까 합니다.



우선 제가 타본 데크들은


11/12 BTM 스푼 베이스

12/13 이블트윈 바탈리온

13/14 판테라

14/15 그레이 데스페라도 우드

15/16  F2 월드컵

15/16 그레이 데스페라도 TI

15/16 그레이 데스페라도 타입알

16/17 oes bx World Cup 158

입니다.


점점 하드하게 변해 왔네요^^;;


제 스펙은

키 170 몸무게 64

사용 스텐스 52 

각도 앞 39도 뒤27도 입니다.

 OES 상세 주문 내역

oes bx World Cup


길이 158

플렉스 HMH

엣지각도 88/0.5도

바인딩 14/15 플럭스 DM 사이즈M

부츠 라이드 트라이던트 250 입니다.


일단 처음 타본 느낌의 체감은

그립력:★★★★★

활주성:★★★★★

조작성:★★

입니다. 정말 그립력과 활주성은 지금까지 타왔던 헤머데크들과는 차원이 다른 직진성을 보여줬습니다.

이전에 타입알을 타왔던 터라 느낌이 매우 하드했죠 토션...따위는....^^;;

느낌은 F2의 월드컵의 하드함이 느껴졌지만 생각보다 F2월드컵보단 엣지체인지 조작성 부분에서는 쉬웠습니다.

아무래도 얇은 허리가 한목하는것 같습니다.

일단 상판의 멋짐 폭발의 카본 상판이 반겨주고~

처음에는 몸을 풀려 슬렁슬렁 타봤더니 어딜...날 물로봐 하면서 펜스로 끌고 가더라구요^^;;

터졌지만 절대 물고 놓아주지않습니다. 미친 개마냥...

초반에는 높은 캠버가 민망하게 리바운딩을 느낄수가 없었습니다.. 끌려다닌거죠...

하지만 조금씩 적응이 되니 경쾌한 리바운딩이 깔끔하게 올라옵니다.과하지 않은 경쾌함.


지금까지 탔던 일본산 데크들의 상냥함은 없습니다.

마치 야생마같은 느낌을 지울수가 없었습니다.

반성의 시간을 가지게 하는...그런 느낌이 들었습니다.

하이원 원정에서 빅토리아 1 체험은 확실히 이데크는

중간 경사가 ...좋겠구나 라고 생각이 들더라구요

엄청난 직진성은 정말 치를 떨게 합니다.

그동안 타입알로 말아타던 버릇이 있었지만

말아타고 싶지만 이미 직진하고 있는 저를 발견하게 됩니다.

활주성으로 봤을때는 지금까지 탔던 데크들은 비교 불가였습니다.


말아타는 보더들이 선택하기 보단 알파인의 성향의 카빙을 좋아하시는 라이더분들이 선택하시면 좋을거 같습니다.

알파인은 타보진 못했지만 알파인을 타면 이런느낌일 것이다 라는 느낌이 듭니다.


편하게 즐기고 싶다 라면 ssm 플렉스를 권하고 싶습니다.

이미 s플렉스 자체도 꽤나 하드하기 때문입니다.


강력한 퍼포먼스와 나는 뭄무게가 조금 나간다라면 하드 플렉스가 좋을것 같습니다~


이상 가볍게 제 주관적이고 허접한 느낌을 적어보았습니다^^;;


한번 도전 해볼만한 훌륭한 데크임은 분명한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댓글 '21'

구도사

2017.02.28 18:30:13
*.36.153.202

저랑 비슷한 신체 조건이라 매우 관심있게 보았네요

스즈키군

2017.03.01 07:00:43
*.101.89.72

아 그러시군요 ㅎㅎ 상당히 매력적인 데크 입니다.

애플트리

2017.02.28 20:42:11
*.118.217.151

스즈키군님 반갑습니다. 사용기 잘 보았습니다. 안보 즐보 하시구요 저는 가늘고 길게 ...... 80까지만 ...ㅎㅎ 

스즈키군

2017.03.01 07:06:33
*.101.89.72

안녕하세요^^ 아주 잘타고 있습니다 !저도 80세 까지 가늘고 길게 가고 싶어요^^

KoOn

2017.03.01 00:10:59
*.222.54.80

저도 165 월드컵 mmm 타고 있는데 저는 오히려 급사 고속에서 타 데크들보다 좋더라구요.. 애매한 속도로는 캠버가 높아서 허리가 안 밟히는 느낌이구요 고속에서는 확실히 허리도 밟히고 생각보다 잘말려서 급사고속 카빙용으로 사용하고

요즘엔 조금 가지고 놀고싶어서 162 케블라 와이드 mmh 타고 있네요.

스즈키군

2017.03.01 07:08:21
*.101.89.72

확실히 애매한 속도 에서는 허리 밟기 힘들죠^^;;저도 적응을 더해야 느낌이 올것 같네요

꽃보더딸

2017.03.03 07:11:48
*.10.60.227

은하계 초고수님은 무엇을 던져드려도 잘 타실 거라 생각됩니다.

디지에서 깔끔한 라이딩이 부럽습니다.

알흠이

2017.03.01 11:09:26
*.170.246.66

캠버에 손가락이 들락날락해서 깜놀함..

스즈키군

2017.03.01 13:31:08
*.62.216.33

저도 엄청난 캠버높이에 놀랐습니다 ㅎㅎ

용평에뼈묻자

2017.03.01 14:06:49
*.39.110.139

중고나라에 oes찾아보니 판매자분이 대리석타는 느낌이라고 해놨더군요 ㅋㅋㅋㅋㅋ

스즈키군

2017.03.01 18:10:15
*.98.209.135

맨처음 타입알을 탔을때도 아..머이리 딱딱하지..라고생각했는데.. ㅎㅎ...타입알은 정말 그래도 소프트한 데크였다는걸 새삼 많이..느꼈습니다...아..그는 상냥한 데크 였습니다..

겨울바다여행

2017.03.01 14:44:31
*.33.164.157

162 HMH길들이는중인데 정말 힘드네요ㅠ

스즈키군

2017.03.01 18:12:05
*.98.209.135

길이도 길이지만 하드하고...알파인 타는분들보면  드리프트 하는 행동이 왜하는지 저도 어느세 하게 되더라구요

테일에서...약간의 그..무언가 걸리는 느낌...엣지가 안빠지는 ...그런느낌이^^;;

Andrew09

2017.03.02 07:53:27
*.167.108.61

Oes 프리카브 제품군이 더 맞으시겠네요
독일애들도 바이러스는 너무 비싸서 저렴한 oes로 많이 갈아타는중이라고...

스즈키군

2017.03.03 15:50:30
*.62.163.96

이정도의 가격대의 커스텀 데크는 찾기 힘들거 같아요 마감 상태도 마음에 쏙듭니다^^

켁사마뉨

2017.03.02 08:10:24
*.223.3.201

165월드컵 hhh 그립 활주성 만족합니다 보드타면 긴장하면서 타는데크네요 ㅡㅡ 올시즌은 케블라hmh . 사용중인데 재미있었어요

스즈키군

2017.03.03 15:47:09
*.62.163.96

그립과 활주성은 정말 더할나위 없음이 저도 동의 합니다 ㅎㅎ 재미 있지만 긴장감이 들어요

꽃보더딸

2017.03.03 07:09:53
*.10.60.227

좋은 사용기 잘 봤습니다. 저는 OES Worldcup 162, SSM을 타고 있습니다.

플렉스가 SSM이지만, 지난 시즌의 F2 프로토보다 하드합니다.

활주성, 직진성과 엣지그립력은 최고입니다. S이므로 조작성도 나쁘지 않네요.

프리카빙을 위해 플렉스를 낮춰서 선택한 것이 신의 한수인 것 같습니다. 중급경사부터 상급경사까지 재미있는 라이딩이 가능한 가성비 최고의 데크인 것 같습니다.

데페 Ti로 말아타던 동생 시승을 시켜줬더니, 자동 롱카빙모드가 된다고 좋다고 하네요.20170222_100212.jpg


첨부

스즈키군

2017.03.03 15:52:08
*.62.163.96

역시 좋은 선택이셨네요 저도 한번 ssm은 시승해 보고 싶습니다

Many

2017.03.03 14:54:38
*.99.247.210

오~ 욱이형이다~ㅋㅋ 시즌 오프하기전에 한번 타볼걸 그랬어요~~ㅋㅋ

스즈키군

2017.03.03 15:53:19
*.62.163.96

내년에 시승 해보자 ㅎㅎ 바인딩도 바꿀꺼니까 한번 타보면 매력 있어 ㅎㅎ
문서 첨부 제한 : 0Byte/ 8.00MB
파일 크기 제한 : 4.00MB (허용 확장자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수 조회 수
공지 장비전반 장비사용기 이용안내 헝그리사진첩 2015-04-21 1 72596
4978 데크 1314 진공 사무라이 영식 file [3] 소태동비둘기 2017-03-12 3 3107
4977 톨&기타 로우백 제안 file [35] 문익점 2017-03-08 7 5444
4976 부츠 Deeluxe EMPIRE TF 사용후기 file [7] 가난한보더™ 2017-03-08 7 2946
4975 고글 1617 IXNINE MOON 사용기 file 하이원광식이... 2017-03-06 2 2805
4974 부츠 16/17 ride insano 250mm 부츠 사용기 file [14] xyroh 2017-03-05 1 3676
4973 데크 1718 YONEX SYMARC Mg 156 시승기 file [41] porpoly 2017-03-03 24 5291
» 데크 짧은 3주 사용기 oes bx World Cup ... file [21] 스즈키군 2017-02-28 4 4196
4971 부츠 인투이션 이너 사용기입니다!! file [12] hidden. 2017-02-27 7 4142
4970 바인딩 버튼 프리드백 해먹 freedback file [11] 재활은보드 2017-02-27 3 4765
4969 데크 1718 yonex symarc Mg 156 샘플데크 ... file [18] DynaLizzy 2017-02-25 4 4219
4968 데크 라방쉘166sbx 간단후기 [17] 다마★ 2017-02-23 2 4125
4967 바인딩 16/17 Nitro Machine 사용기 입니다. file [22] 레드미라지 2017-02-22 5 3659
4966 장갑 axer 케블라 장갑 1시즌후 상태 file [11] -Double.J- 2017-02-22 7 3764
4965 데크 캐피타 제스키무라+살로몬 아이돌+매트릭스... file [32] 깃쫄깃쫄 2017-02-21 18 4489
4964 데크 Gentemstick 겐템스틱 Snow Surfer R... file [11] [imp] 2017-02-21 3 2164
4963 데크 1617 SG 프리솔로 167 사용후기 올립니... file [8] piccolo 2017-02-20 4 3791
4962 장갑 오가사카 장갑 리뷰&간단사용기 file [6] no name 2017-02-20 3 3424
4961 장갑 Hestra Henrik Pro model. file [3] [imp] 2017-02-18 2 1989
4960 데크 17/18 요넥스 시막mg 간단 시승기(16/17 ... file [9] 경기권말고강... 2017-02-18 6 5735
4959 데크 16/17 Gray Prodigy 157.5 사용기 입니... file [7] ASTRANA... 2017-02-17 2 23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