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글은 어느 특정 경우만을 설명하고 있으니 본인에게 해당하는지 해당하는지 잘 살펴볼것을 권합니다 




일반적으로 비기너 카빙후 힐턴이 안되는 경우


1.라인은 잘 그리는것 같지만 다운후 일어나지 못하고 엉덩이가 눈에 닿아버리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는 원심력 보다 과한 몸의 기울기로인해 균형이 회복이 안된것입니다 


그럼 원심력을 키우면 해결이 되겠죠?

원심력은 두가지에 큰영향을 받습니다 

속도와 엣징입니다 

그중에서도 속도에 절대적인 영향을 받죠 

속도를 올리면 해결!!

그러나 현재 불안정한 턴과 균형으로 힐턴시 자꾸 넘어져 버리기 때문에 속도를 올릴수 없습니다 

속도가 높아질수록 올라가는 불안감도 한몪하지요 

비유하자면 자동차에 엑셀을 밟을수록 핸들이 떨리고 자동차전체가 떨리는 불안정속에 

엑셀을 밟으라고 강요하는 꼴이겠네요


속도는 당장 올리기 힘들다 

엣징은 굉장히 미묘한 변화에 고난이도라 더욱 시도하기 힘듭니다 

(것보다 보통이단계에서는 써야 할것 이상으로 쓰는게 문제가 됩니다)


그렇다면 있는 원심력으로 몸을 끌어올려줄수 있도록 만들어야 합니다 

그것이 바로 다운입니다 약한 원심력이 닿는곳까지 몸의 무게중심을 옮겨주는 것이죠 


하지만 보통 여기까지 말하면 

난 다운 다 하는데 깊게 하는데 그럽니다 


하지만 힐턴이 안되는분들의 십중팔구는 다운을 잘못하고있습니다 

일반적으로 다운을 하게 되면 

외경+다운이 동시에 복합적으로 들어갑니다 특히나 인체구조상 힐턴은 더욱 심하며 

본인의 균형감각이 이를 더욱 복잡하게 꼬아 버립니다 


평지에서 다운을 해봅니다 

할수있는만큼 더 낮아질수 없을만큼 다운을 해보세요 

힐턴에서 넘어지시는 분들의 경우 이때 거의 발뒤꿈치로 무게가 많이 쏠립니다 

아마 더 내려가면 뒤로 넘어지겠다 라는 생각이 들수도 있죠 

다운은 무게중심이 가장 안정된 상태로 아래로 내려가야 합니다 

그런데 왜 무게중심이 뒤로 솔리는걸까요?


무의식중에 상체를 세우기 때문입니다 

무릎의 가동범위로 인해 자세를 낮추면 자동적으로 엉덩이가 뒤로 빠집니다 

뒤로 밀리는 엉덩이의 무게 중심 만큼 상체를 "숙여" 무게중심이 발바닥 가운데 오도록 해야 하는데 

많은분들이 초보때의 가르침 상체를 세우라는 이야기와 

함께 무의식의 균형감각이 상체를 세우게 됩니다 

이렇게 되면 엉덩이는 뒤로 빠졌는데 보조해줄 상체는 할일을 하고 있지 않으니 무게 중심이 마치 스쿼트 하듯 

발뒤꿈치로 솔리게 됩니다 


힐턴에서 이러한 현상이 벌어지면 점점 엉덩이는 눈근처에 있지만 무릎은 거의 굽히지 않고 상체를 세운상체 

즉 좌우반전이된 ㄴ 자에 가까워 지게 됩니다 (구피라면 그냥 ㄴ)


앞에서 말했듯이 일반적으로 다운을 한다는것은 다운+외경이 조화롭게 이뤄지는것을 말하는데 

좌우 반전이 된 ㄴ자의 형태는 다운은 거의 이뤄지지 않고 외경만 엄청 넣은 형태가 되기 때문에 

작은 원심력을 이용하기가 어렵습니다 

작은 원심력이 당겨줄수 있을만큼 무게 중심이 내려가야 하는데 

다운이 들어갈 자리를 외경이 모두 차지해버린것이라 할수있겠네요 

(엣지각은 높지만 무게중심도 높은 상태)


오히려 고수들특히나 알파인의 급사 카빙을 보면 높은 속도를 바탕으로 적은 다운과 높은 외경을 이용하는 모습을 볼수있습니다

즉 높은 속도=큰원심력에 알맞는 자세이지 낮은속도에서 사용할 자세가 아닙니다 


평지에서 다운을 해보시고 모든 움직임을 빼고 

힐턴에서 다운만 넣어보세요 

평지에서 다운하는 모습과 힐턴에서 다운하는 모습 토턴에서 다운하는 모습은 

거의 똑같습니다 

이 다운의 모양이 토턴과 평지는 비슷한테 힐턴만 다른것이 바로 힐턴이 터지는 이유입니다 

카빙은 결국 다운과 외경이 가장 중요합니다 

그리고 속도가 느릴수록 턴의 완성에 다운은 필수불가결이기 때문에 제대로된 다운이 필요합니다 

속도를 올릴수록 다운이 약해도 별상관이 없는데 안정감 없이 속도만 올리면 다칠수 있으니...게다가 자세도 잡히지 않구요 


힐턴 다운은 엉덩이를 설면에 가깝게 내리는것이 아닙니다 

가슴이 무릎과 가까워 지는것이 다운입니다 

평지에서 무릎과 명치가 맞닿은 자세를 만들어 보시고 

그자세가 힐턴에 들어가게 된다면 

안정감은 x5배 

속도는x2배는 올라갈것입니다 


특히나 "상체는 세우는것이 아니라 숙이는 것입니다"



2. 힐턴시 데크 뒤가 슬라이딩 처럼 돌아가는 이유 

비기너 카빙에서 데크 뒤가 돌아간다면 그냥 연습부족 

로테이션 주지말고 뒤가 돌아가지 않도록 기울기 만으로 타는것을 더욱 연습해야 합니다 


비기너 카빙은 괜찮은데 다운을 하면 데크가 돌아간다??


이것역시 상체를 세우는 것이 문제가 됩니다 


카빙에서 로테이션은 불필요합니다 

로테이션은 어깨의 움직임 혹은 하체의 움직임으로 

보드에 토션(비틀림)을 만드는 것인데 

보드의 토션은 필연적으로 뒷쪽 엣지의 그립력을 약화 시킵니다 

(역로테이션은 카빙에 도움이 됩니다 뒤쪽 엣징을 상대적으로 높히기 때문에)

(하지만 힐턴에서 뒤보고 탈꺼 아니잖아요 ㅠ)


때문에 어깨를 돌리고 정면을 바라보는 전향의 힐턴 포지션의 경우 

상체를 세우게 되면(앞에서 말한 재대로 된 다운이 되지 않았기 때문

"상체는 세우는것이 아니라 숙이는 것입니다")


외경을 이용하기 위해 혹은 동영상으로만 보던 포지션을 따라하기위해 

어깨를 돌리게 되면 근육의움직임 무게중심의 이동이 허리를 타고 발까지 내려와 

보드에 토션을 만들어 버립니다 

허리를 세우면 어깨의 움직임이 전후좌우를 잇는 가로 원운동이 되어 로테이션이 되지만  

허리를 숙이면 어깨의 움직임은 좌우하늘땅을 잇는 세로원운동이되어 외경이됩니다 


따라서 이문제 역시 재대로된 다운을 익힌다면 어깨의 움직임은 자동적으로 로테이션이 아닌 외경으로 변환이 되어 

뒤가 슬라이딩 되지 않게 됩니다 



재대로 된 다운은 


토턴이나 평지나 힐턴이나 자세의 차이가 별로 없습니다 

다만 인체구조상 토턴은 좀 다운을 덜하여도 별문제가 없고 

평지야 다운할이유가 별로 없습니다 


여기에 외경이라는것이 섞이면 힐턴과 토턴의 자세차이가 극명하게 벌어집니다 

겉으로 봤을때는 말이죠 

사실 원리의 차이는 전혀 없습니다 

때문에 제대로 된 다운만 익혀도 실력이 완전 급상승하게 됩니다 


다운과 외경을 구분할것 

외경없이 다운만 넣을것 (여기까지만해도 중급 문제 없음)

외경을 넣을것(이쯤죄면 중상급도 탈만함)

그위로는 저도 잘 모르겠네요 ㅎㅎ


사실 저도 넘어지면 10번중에 9번은 힐턴입니다 ...ㅠㅠ

평생 숙제인가봐요 

 


항상 할일없어 가끔가다 칼럼 적는데 

적다보면 내가 무슨말 하는지도 모르겠고........

하고 싶은 말은 많은데 뇌속에서만 맴돌고 그렇네요.........

이런거 적어봐야지 하다가도 

중간쯤까지 적고 나면

내 실력에 무슨 이런걸 적고있냐???

다적고 나면 아 이거 너무 중구난방인데...

뭐 그래도 혹시나 도움이 될사람도 있지않을까 해서 쓰레기통에 가야 할글 

그냥 올려봅니다 

엮인글 :

혼랑

2017.09.11 15:04:42
*.139.145.1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ㅊㅊ!!

hyor

2017.09.12 13:39:07
*.62.203.160

뭔가 확 오는 좋은글입니다!!

수용성

2017.09.12 17:38:37
*.223.49.85

이해하기 쉽게 풀어쓰신것 같네요! 추천!^^b

공랑붕어

2017.09.14 18:18:01
*.223.62.147

잘봤습니다~^^ 도움이 되는 글이네요^^


"상체는 세우는것이 아니라 숙이는 것입니다"


글쓴이분께서도 쓰셧지만 무릎과 명치가 닿아야한다. 라는 글을 좀더 풀이 해보자면은


레귤러 기준으로 앞다리에 명치를 붙이게 된다면 오른쪽 어깨가 내려가며 수평이 됩니다.


이걸 하체 고정, 고관절 접고 상체+어깨로 눌러서 프레스를 주는 방법인데


무릎에 명치를 닿는다는 표현도 좋지만 오른쪽 어깨를 내려 압력 및 중심을 맞춘다고 보시는것도 좋습니다^^

공랑붕어

2017.09.14 18:22:40
*.223.62.147

그리고 로테이션의 부분은 매우 예민한 부분이다 생각합니다.


이유는 즉 타는 사람마다 프레스는 넣는방법이 다르며, 로테이션 과 함께 들어가는 프레스도 있기에^^


저도 로테이션과 업다운 없이 바로 진입하는 카빙 스타일이라 글쓴이님이 내용에 동감을 느끼지만


혹여 이 글을 읽고 혼동이 있으실분들을 위해 ㅎㅎ;;

-Double.J-

2017.09.15 01:20:27
*.41.117.66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명치를 무릎에 붙이는것만으로는 

오른쪽 어깨가 내려가지 않는다고 생각합니다 

또한 상체를 세운상태에서는 어깨를 내리는것이 힘들뿐더러 

오른 어깨를 내리는것은 외경의 일종이라 보기 때문에 

이것 없이 다운이 먼저 제대로 되는게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또 로테이션은 

로테이션의 사전적 정의 자체가 "몸의 어떠한 비틀림을 통해 보드에 토션을 만드는 행위"라고 생각하며

토션의 경우 레이싱같은 턴의 변화를 적극적으로 이끌어내야 하는경우를 제외하면

일반적으로 카빙"날로만 타는 아름다움"에서는 마이너스 요소라고 생각합니다 

때문에 이론에서는 제외해야 하며 (힐턴이 아직 잘안되는 경우라면 더더욱)

후에 레이싱을 탈정도면.. 이미 이런부분은 몸으로 깨우치고 난다음일거라 생각합니다 



그리고 추가로 아마 이건 공랑붕어님을 포함해서 대부분의 라이더들이 부정할거라고 생각하지만 

제가 생각했을때에는 "라이더가 주는 프레스" 라는것은 없다고 생각합니다 

(저는 아직까지 "프레스를 줘라"라는 말이 정확히 무슨말인지 모르겠습니다)

저는 보드에 타고 턴을 하는동안의 모든 움직임은 원심력이나 중력 혹은 턴에서 오는등등의 

다양한 외부힘을 이용하는 자세의 일종이라고 생각합니다 


또 프레스 라는건 원심력에서 오는 온몸에 가해지는 압력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엣징으로 원심력의 크기를 약간씩 조정할수는 있지만 대부분은 

경사에서 오는 속도와 턴의 크기에서 

원심력은 어느정도 정해지고 들어간다고 보기 때문에 


이런 관점의 차이가 아마 턴을 설명하는 공랑붕어님과 저의 차이를 만드는것 같습니다 

공랑붕어

2017.09.15 08:38:29
*.223.62.147

아하 무슨말씀이신지 알겠습니다^^

잘알지도못하면서

2017.09.18 22:07:20
*.168.24.77

좋은거배워갑니다 ㅎㅎ

무서운초보ㅎ

2017.09.26 18:06:49
*.62.169.207

상..체..를....숙.여...라...

RiderSK

2017.09.26 23:36:35
*.176.170.54

좋은 글 감사합니다

돈까스와김치찌개

2017.09.30 22:47:05
*.122.246.42

상체를...이용한 가압때문에.. 턴이 늘어지는 현상이 생기더라구요..하누리님께 상체를 세우라는 지적을 받았습니다.수굴도 상체 폴딩을 많이 했었는데..
그에따른 문제때문에 최대한 상체를 세우는 포지션으로 전환중이라고 하더라구요 저도 올시즌은 상체를 좀 세우고 고관절을 좀더 이용한 원심력을 이용한 빠른 체인지 포지션을 잡을 생각입니다. 낮은 포지션을 계속 추구해왔던 사람으로 왼발에 오른쪽 명치가 오게함은 골반의 열림을 수월하게 함이고 그의 완성은 시선까지 선행이 되었을때 완벽해지는것 같습니다. 어깨의 수평은 오른손을 엣지에 가져감으로써 좀더 수월하게 맞출수 있습니다. 이론이 경험과 틀린 부분도 상당부분 존재 하지만 이론 과 경험이 잘케미가 된다면 최고의 효율이 나올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좋은글 잘보았습니다.^ㅡ^.

-Double.J-

2017.10.01 01:32:50
*.41.107.206

저는 무조껀 상체를 폴더 접듯이 하는것은 아닙니다 

초보의 경우 과도하게 상첼르 세우는것이 문제가 됨으로 숙이려는 의도 자체가 중요한것이며

사실 보드위에서 나는 100만큼 숙인다 라고 생각하면 남들이 봤을땐 20정도 숙이는것이기 때문에 ㅋㅋ

먼저 숙인다 라는 인식자체가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또한 저 시점에 많은 독학분들이 하체전경 상체후경에 시달리는데(본인이 자각하지 못하는경우도 많지만)

그역시 상체를 진행방향으로 조금 숙이는 것만으로 교정이 됩니다 


물론 상체를 많이 숙일수록 빠른 체중이동이 불리해지고  

그에따른 엣지체인지 속도가 조금 느려지는 부분이 있지만

숙련도 라는 부분으로 때울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예를 들면 kagayaking에 나오는 kotaro  sudo같은 경우 거의 극한의 폴딩을 하지만 엣지 체이징이 느리지 않다고 봅니다 

(물론 굉장히 빠르진 않지만.. )

개인적으로 이부분은 상체의 숙임 정도보다는 인클을 푸는 속도(간빨)과 

빠른 엣지 체인지를 받아줄라이딩의 안정성이 더 영향을 끼친다고 생각합니다 

 


마지막으로 손을 엣지쪽에 가져가 어깨를 수평을 맞추는것은 외경을 위한 행동이며 

테크니컬 초보들 같이 상체를 빳빳하게 세우는 경우 본문의 글과 같이 

의도와는 다르게 외경이 아니라 로테이션으로 작용하게 되므로 테일이 돌아가버리게 됩니다 

때문에 상체를 제대로 숙이는 다운이 선행되어야 하며 

더 후에 스킬업이 되면 돈까스님 처럼 숙이는 정도의 차이를 고민할수도 있겟지요 


돈까스와김치찌개

2017.10.01 03:32:40
*.122.246.42

여러 전향각으로 고민하시는 분들께 좋은 글이 되겠네요~ ^ㅡ^ 참 매시즌..마다.. 고민이고..숙제네요...
ㅠ ㅡㅜ..끝이없어...
좋은글 좋은답변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ㅡ^

미스타촤

2017.10.06 13:19:55
*.97.54.182

잘 읽고갑니다~!~!~!~!

김씨지

2017.10.09 14:58:50
*.223.23.214

다운..이라... 배워갑니당

낙엽전문가

2017.10.11 13:04:38
*.95.79.26

좋은 글은 추천!

예림이그패봐봐혹시장이야?

2017.10.16 09:45:33
*.142.217.240

좋은 글 추천합니다


힐턴이 고질병이신 분들에게 많은 도움이 될 듯 합니다 잘 봤습니다 :)

하야리치우

2017.11.03 21:21:24
*.223.10.92

아주 좋은 글이네요
이렇게 이해하기 쉽게 명료하게 쓰는게
쉬운일이 아닐터인데
심사숙고가 느껴집니다.
저는 손쉽게 읽고 공짜 지식 냠냠하는군요^^
감사합니다^^

반추

2017.11.09 12:40:46
*.36.142.70

비시즌 내내 이글을 백번도 넘게 읽은것 같습니다 이제서야 완전히 이해가 가네요...다시한번 좋은팁 감사합니다

허접널스보더

2017.11.17 02:45:12
*.236.24.194

좋은글 감사합니다. 읽고 또읽어 반복 하여 좋은 라이더가 될수 있도록 노력하렵니다.

태풍별

2017.11.20 15:00:16
*.87.61.223

힐턴에서 고관절을 접고 앞무릎을피고 엉덩이를 데크위에 올려놓아라 머리로는 이해하겠고 이미지도 떠오르는데 그자세가 어느부분에서 적용해야할 자세인지.. 토턴 종료후 업하고 힐턴초입부인지 노즈드랍시점인지 사활강부분인지 ,,,적용시켜볼려고 해도 그자세 자체가 나오질 않았네요 .. 토턴 종료후 업하고 힐턴 초입시에 과도한 기울기와 로테이션으로 인해 테일이 빨리돌아가서 뒤늦게 다운시도 하면 불안정한 자세로인해 넘어지던지 노즈부분이 프레스가 공중으로 약간 뜬상태로 후경자세가 되면서 테일부분에만 프레스가 가해지던데  지금생각해보면 힐턴 기본기 자체가 되질않는데 자세만 신경쓴다고 해결될일이아니었네요 칼럼을 정독하고 적용을 해보니 완전히 이해가 가네요.. 토턴에서 기울기를 줌과 동시에 다운을 하면서  슬로프와 왼쪽어깨는 수평이되고 상체는 숙이면서 공격적인 자세 >>데크 진행방향으로 상체를 숙인상태 이자세를 취하면서 버텨주니까 로테이션없이도 회전이 잘되던데 힐턴도 똑같이 적용을 시키면 토턴종료후 업 엣지 체인징 시점에 로테이션 기울기 제거 >> 진행방향으로 다운 및 노즈 드랍에 맞춰 상체를 진행방향으로 숙인다 (전경으로 상체유지) << 노즈 드랍시점에 앞무릎에 명치를 붙이고 오른쪽 어깨를 슬로프와 수평이되도록 맞춘다 그대로 버텨주면서 회전한다.. 이말씀이신거같네요.. 제가 제대로 이해한건지 오해한 잘모르겠지만 좋은글 감사합니다 이론상으로 이렇게 적용하면 될거같네요 ^^ 혹시라도 제가 잘못이해한거면 조언좀부탁드립니다^^ 

스노미도

2017.11.23 14:00:15
*.41.136.9

정말 좋은 칼럼 감사합니다~~~ 정확히는 이해는 못했지만 도움이 많이 되었습니다~


 다운이 의미하는 바는 몸이 안정적인 자세에서 최대한 무게줌심을 아래로 내리는것을 의미하는것이다라고 


 해석하면 되는것인지요


 그리고 아직 제가 내공이 부족하여 턴에 있어서 외경 내경 에 대하여 의미를 정확히 모르고 있는데


 원심력에 방향과 반대방향으로 힘이 장용하면 외경이고 원심력 방향으로 힘이 작용하면 내경인지 


 한수 부탁드려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수 조회 수
3120 기술(테크닉) 라이더로부터 배우는 작은 깨침 (카운터... update [5] 호9 2017-11-20 2 569
3119 기술(테크닉) 스키어로부터 배우는 작은 깨침 [2] 자유게시판 2017-11-17 4 731
3118 초보를 위한 강좌 베이직 턴에 성공한 초보.. 담에 뭘 연... update [5] 구도사 2017-11-14 6 668
3117 일반 나도 네임콘 장인이 되어 보자(feat. 브... file [15] Ellumi 2017-11-14 16 463
3116 초보를 위한 강좌 가장 빠르게 베이직 카빙을 배우는 방법 [9] -Double.J- 2017-11-09 10 1263
3115 기타 통계청 발행 '통계의창' 원고 집필자 [4] skate_surf 2017-11-08 2 368
3114 해외원정 [뉴질랜드 보드 원정여행 후기]꿀팁, ... file [5] 씅호 2017-11-07 6 403
3113 초보를 위한 강좌 자기 보드의 엣지그립력을 탓하기 전에.... [9] 자유게시판 2017-11-06 4 1198
3112 장비 튜닝 GALLIUM의 GRAPHITE 왁스 사용 방... [7] 건보박 2017-11-03 4 598
3111 초보를 위한 강좌 골반에 대한 짧은 고찰 [8] orthodox 2017-10-27 7 1431
3110 장비 관련 FLUX 바인딩 모델별 설명 [6] ★워너비★ 2017-10-23 5 1201
3109 기술(테크닉) 테크니컬라이딩의 짧은 팁 [4] ┓푸른바다┏ 2017-10-18 2 2000
3108 일반 3 tips for intermediate halfpipe ... [6] 귤!!! 2017-10-13 4 600
3107 장비 관련 고글에 대한 오해와 이해 file [31] IX NINE 2017-10-03 26 2865
» 기술(테크닉) 전향 카빙이 안되는 이유(답은 따운이다... update [22] -Double.J- 2017-09-10 33 3819
3105 초보를 위한 강좌 세가지 팁 for 하프파이프 베이직 #3 [7] 귤!!! 2017-09-04 1 606
3104 기술(테크닉) 1718시즌 라이딩을 이렇게 file [8] 문박사 2017-09-02 6 3127
3103 초보를 위한 강좌 세가지 팁 for 하프파이프 베이직 #2 [7] 귤!!! 2017-08-31 4 554
3102 초보를 위한 강좌 세가지 팁 for 하프파이프 베이직 [2] 귤!!! 2017-08-30 4 619
3101 장비 튜닝 그라파이트 왁싱 팁. file [9] 서울천안 2017-06-27 5 17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