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경이라는 용어를 우리는 대개

노즈쪽 발에 체중을 더 실은.. 자세라는 의미로 사용하는데


" 포어라게 (Vorlage)

몸이 앞으로 기울어지는 자세. 내리막을 활강을 할 때 몸이 앞으로 기울어지는 자세를 말한다. 전경(前傾)자세라고도 한다. "


전경은 이미, 노즈쪽으로 기울인.. 자세를 의미하는 용어이므로

노즈쪽 발에 체중(하중)을 더 실은 자세..라는 의미로는 전하중 또는 전중이라는 용어를 제안해 봅니다.


한편 후경이라는 용어를 우리는

초보의 경우에 한정하여, 테일쪽으로 기울인.. 자세라는 의미로 사용하기도 하고

테일쪽 발에 체중을 더 실은.. 자세라는 의미로도 사용하는데


" 뤼클라게 (Rucklage)

몸을 뒤로 눕힌 자세. 몸을 뒤로 눕힌 자세를 말한다. 후경(後頸)자세라고도 한다. 스키의 속도에 몸이 따라가지 못할 때 나타나는 현상이다. "


역시 후경도 이미, 테일쪽으로 기울인.. 자세를 의미하는 용어이므로

테일쪽 발에 체중을 더 실은.. 자세라는 의미로는 후중이라는 용어를 제안해 봅니다.


전중/중중/후중 (노즈쪽 발에 체중을 더 실은 / 양발에 비슷하게 체중을 실은 / 테일쪽 발에 체중을 더 실은)


전경/직립/후경 (노즈쪽으로 기울인 / 데크에 수직인 (노즈나 테일쪽으로 기울이지 않은) / 테일쪽으로 기울인)


" 아우센라게 (Aussenlage)

몸을 바깥쪽으로 기울인 자세. 몸을 바깥쪽으로 기울인 자세를 말한다. 외경자세이다. "


" 아웃워드 린 (Outward lean) (=린아웃 =외경 이겠지요)

바깥 방향으로 몸을 기울이는 자세. 스키를 탈 때, 바깥 방향으로 몸을 기울이는 자세를 말한다. "


외경/내경 (턴호의 바깥쪽으로 기울인 / 턴호의 안쪽으로 기울인)


전향 (노즈쪽을 향한)


외향/내향 (턴호의 바깥쪽을 향한, 힐턴에서는 어깨를 닫은, 토턴에서는 어깨를 연 / 턴호의 안쪽을 향한, 힐턴에서는 어깨를 연, 토턴에서는 어깨를 닫은)


* 참고자료  두산백과>스포츠>겨울스포츠>스키

엮인글 :

에덴벨리리조트

2019.02.15 01:18:57
*.62.190.36

다른..주제지만 혹시 턴에 있어 전중후라 많이들말씀하시는데 여기서의 전중후는 단순히 자세만을 말씀하시는걸까요?
아니면 본문에서의 전중 중중 후중을 말씀하시는걸까요?

중중을 두고
전경직립후경만을 하는걸까요?

이런식으로 쓰는 예시가 맞나요?ㅎㅎㅎ
그리고진짜궁금합니다..

134340

2019.02.15 05:55:44
*.156.72.87

전중후는 일반적으로 전중,중중,후중으로의 체중이동을 말합니다.

(물론 전경,직립,후경을 통해서 전중,중중,후중을 만들수도 있는 거구요.)

전중으로 턴에 진입하고, 중중으로 턴을 끌고가고, 후중으로 턴을 마무리하는..


실제로 전중,중중,후중을 의미하기도 하고

또 한편으로는, 실제로는 계속해서 중중을 유지하기 위함이기도 합니다.


가령 비기너턴 나비스턴에서는, 슬리핑하면서 노즈방향으로 진행하고 있는 상태에서

다음 턴으로 전환하기 위한 외향로테이션을 하는데

외향로테이션에 의해서 테일쪽 엣지각은 커지고 노즈쪽 엣지각은 작아져서

노즈가 더 슬리핑하는 노즈드랍이 만들어지고

노즈드랍에 의해서 보드의 방향이 점점 폴라인방향쪽으로 회전하게 되는데

즉, 노즈가 점점 경사 아래쪽을 향하게 되는데, 이때 계속해서 중중을 유지하려면

노즈쪽으로 기울이는 듯한, 전중으로 체중을 이동하는 듯한 자세가 되어야 하는 거지요.

달리 표현하자면, 전중으로 체중을 이동하면서 외향로테이션을 해야,

로테이션이 데크에 전달되어서 노즈드랍이 만들어지고, 또 실제로는 중중이 되는 거지요.


슬라이딩턴이나 카빙턴에서도 엣지를 전환하여 턴에 진입하면, 노즈가 점점 경사 아래쪽을 향하게 되므로

마찬가지로 중중이 되려면 노즈쪽으로 기울이는 듯한, 전중으로 체중을 이동하는 듯한 자세가 되어야 하구요.


한편, 보드는 카빙턴에서도, 경사를 거슬러 올라가는 업힐턴이 아니어도, 감속이 일어납니다.

데크의 엣지/사이드/베이스와 설면과의 마찰저항에 의해서 감속이 일어나는데

마찰력은 마찰계수와 수직항력의 함수라서

데크의 베이스 컨디션 등과 설질에 따른 마찰계수에 의해서,

또 하중(프레스)을 수직항력으로 해서 감속이 일어나지요.


보드와 라이더는, 중력의 폴라인방향 분력의 진행방향 분력에 의해서 계속해서 가속되는데

동시에 하중에 의해서 보드에는, 계속해서 감속이 일어나는 거지요.


하중은 수직하중과 수평하중의 합력이고

수직하중은, 중력의 수직분력으로서 경사도에 따라서 일정한 반면에

수평하중은, 원심력 + 중력의 폴라인방향 분력의 원심력방향 분력을 엣지그립력으로 버티고 있는 만큼..인데


턴진입 후 보드와 라이더의 속도가 계속 증가하므로 원심력이 계속 증가하고,

3시위치/9시위치 이후에는 중력의 원심력방향 분력도 계속 증가하므로

턴진입 후 수평하중이 계속 증가하여, 수평하중과 수직하중의 합력인 하중이 계속 증가하므로

턴 진입 후 계속해서 보드는 점점 더 감속되는 거지요. 보드만.


그러므로 무게중심이 양발의 중앙 위에 있는 자세이면

턴 진입 후 계속해서 점차 전중이 되는 거지요. 보드만 점차 감속되므로.

그래서 계속해서 실질적인 중중을 유지하려면, 턴 진입 후 점차적으로 후중이 되는 듯한 자세여야 하는 거구요.


전중,중중,후중이 어찌 보면, 계속해서 중중을 유지하기 위함인 거지요.


한편, 슬라이딩턴의 방법 중에서, 턴의 중후반에

내향자세이던 상체의 방향을 고정하고서, 상체를 기준으로 하제를(보드를) 로테이션?시키는 방법이 있는데

그러면 자동적으로 다음 턴을 위한 외향자세여서. 테일쪽 엣지각이 더 큰 데크비틀림이 만들어지므로

슬라이딩이 자연스럽게 마무리되고, 기울기를 세워 넘기면 다음 턴으로 전환하게 되지만

외향자세는 노즈쪽 엣지각이 더 작으므로, 보드를 노즈쪽으로 밀어내듯이 뒷발에 체중을 더 실은 후중자세여서

기울기를 세워 넘길 때 전진업?을 통하여 전중으로 체중을 이동시키지요.


이런 턴에서는 실제로 전중,중중,후중으로 턴을 하는 거지요.

카빙턴에서도 이렇게 실제로 전중,중중,후중을 이용하기도 하구요.

돌핀턴은 알리처럼, 후중으로 노즈를 띄우고서 뒷발을 밀면서 전중으로 체중이동하면서 엣지를 전환하구요.


모든 턴에서 실제로 전중,중중,후중으로 체중이동을 해야 하는 것이 아니라

전중후 체중이동은 턴의 방법 중에 하나인 거지요.


전중후 느낌으로 실제로는 계속해서 중중을 유지하는 방법,

실제로 전중후 체중이동하는 방법,

계속해서 후중을 유지하는 방법 (깊은 파우더나 습설이나 슬러시설질 등에서)

턴 중간에 범프나 웨이브를 타고 넘을 때는 후전중? 체중이동을 하거나.. 등등

상황에 따라서 효율적인 방법을 사용하는 거지요.

수용성

2019.02.15 14:03:52
*.7.58.158

본문보다 댓글을 더 흥미롭게 읽었네요~!

AlexC

2019.02.15 08:48:33
*.161.212.74

용어의 실제적의미와 용례의 상이함은 비단 여기뿐 아니라 전분야에 걸쳐일어나왔고 지금도그러합니다.
또한 이를 굳이 의미의형태혹은 용법의 형태로 교정한다기보다는 합리적선택이 필요하죠

그래서 무슨동작 하나를 설명할때도 아직은 동작에대한 구체적 묘사를 같이함이 용이한 의사소통이라고봅니다.

물론 우리가 불특정다수를 상대로하는 인터넷에서 의사소통을 하는 주된이유중 하나인 아는척 있는척등을 보여주기 위해선 소위 선문답식 허세 표현을 하는경우가 많습니다.

이는 본래의 목적이 명확한 의사전달이라고 보기 어려우므로 가벼운 탄식과 동조로 해당 발언자의 허세감을 고취시켜주는것도 좋다봅니다

수용성

2019.02.15 14:02:37
*.7.58.158

작성자 분의 용어에 대해 불친절한 부분은 수긍이 갑니다만, 마지막에 비꼼은 보기 불편하네요. 저는 이 칼럼으로 배울것이 있고 앞으로도 계속 보고 싶기 때문에..

에덴벨리리조트

2019.02.16 00:19:59
*.226.207.234

계곡으로 몸을 던진다는 표현이 이해가 갈것같습니다.
또 전향힐턴엣지체인지가 어려웠었는데 어떤식으로 연습해야할지 갈피가 잡힐것같네요 항상감사드립니다

vjava114

2019.02.18 17:21:44
*.236.8.208

노즈쪽으로 몸을 기울이면 알아서 전경에 무게가 더 실리는것 아닌가요? 전중하고 제가생각하느 전경의 차이를 잘 모르겠어서 질문드려요

134340

2019.02.18 20:46:06
*.156.72.87

추천
1
비추천
0

상체를 노즈쪽으로 기울이고 있다고 해서, 당연히 앞발에 체중이 더 실리는 것은 아니지요.

상체를 노즈쪽으로 기울이고 있으면서도 -전경

양발에 비슷하게 체중을 실을 수도 있고 -중중

뒷발에 체중을 더 실을 수도 있지요. -후중


전경자세로도 엉덩이의 위치와 상체의 전경 정도에 따라서 전중, 중중, 후중 모두 가능하지요.

직립자세로도, 후경자세로도 마찬가지구요.


전경이면서 중중이나 후중인 자세도 있으므로

직립이면서 전중이나 후중인 자세도 있으므로

후경이면서 전중이나 중중인 자세도 있으므로

경..이란 기울인.. 기울어진..의 의미이므로

전경/후경을.. 체중을 앞발에/뒷발에 더 싣고 있는 자세..라는 의미로 사용하기 보다는

상체를 노즈쪽으로/테일쪽으로 기울인 자세는 전경/후경으로

체중을 앞발에/뒷발에 더 싣고 있는지는 전중/후중으로

구분하는 게 낫지 않을까 한다는 말씀입니다.

vjava114

2019.02.19 01:08:13
*.196.10.77

아 이해했습니다! 전향각 자세는 전경인데 알고보면 후중 인경우 있고 그러더라구요... 꼭 구분되어야 하긴 할것 같습니다.

하이원장님

2019.02.19 01:07:35
*.209.216.112

아주아주 좋은글인거 같습니다 


항상 이해하기 난해하지만


이해했을때 짜릿함을 주는 글들 고맙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수 조회 수
공지 일반 이용안내 [5] Rider 2005-09-13 569 12757
3237 초보를 위한 강좌 찿으셨나요?? 피브리조 2019-05-06   347
3236 초보를 위한 강좌 동전을 안주우려고 할때 동전이 주워집니다 [3] 낙타뒷발 2019-03-16 7 1278
3235 장비 관련 붓아웃 줄이기 file [7] 천빵 2019-03-04 3 1039
3234 절약법 손에서 발냄새가 날 때??? [3] 스크래치 2019-03-02   716
3233 기술(테크닉) 업 언웨이티드 턴 다운 언웨이티드 턴의 역사 file [15] 레몽레인 2019-02-28 19 1141
3232 기술(테크닉) [퍼옴] 킥커의 메카니즘-코리아킹스 작성 file [3] 해일로 2019-02-26 7 651
3231 장비 관련 19/20 각 브랜드 헤머데크 스펙 정리 [27] RRRRR 2019-02-22 33 1943
3230 기술(테크닉) 전향각, 힐턴, 그리고 엣징 [13] 호암 2019-02-16 7 2395
3229 초보를 위한 강좌 엣지체인지 조건 [1] 134340 2019-02-16 5 1228
3228 기술(테크닉) 다운 언웨이티드 턴 방법 [1] 134340 2019-02-16 5 965
3227 기술(테크닉) 다운 언웨이티드 턴 원리 [5] 134340 2019-02-16 6 959
» 초보를 위한 강좌 용어 (전경/후경 ...) [10] 134340 2019-02-13 9 1359
3225 기술(테크닉) 모글라이딩 라인 잡기 file [12] 레몽레인 2019-02-10 5 963
3224 기술(테크닉) 모글 라이딩 라인 잡기 file [4] 레몽레인 2019-02-09 2 702
3223 기술(테크닉) 무빙엣지라고 생각하지만 아닐수도 있어요..... file [27] 레몽레인 2019-02-06 23 2448
3222 초보를 위한 강좌 급사가 어려운 이유 [23] 134340 2019-01-31 8 3913
3221 기술(테크닉) 2년차 보린이가 느낀 힐턴꿀팁(골반오픈방법) [35] 개걸스럽게... 2019-01-30 20 3351
3220 헝그리 캠페인 초보 슬로프에서 고속 라이더와 하이원의 개... [10] 스크래치 2019-01-25 6 2189
3219 장비 관련 각 브랜드 카버(알파인/커스텀/일본브랜드 ... file [6] 잉여9 2019-01-24 4 2025
3218 초보를 위한 강좌 엉덩이 [5] 134340 2019-01-23 12 24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