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은 공격적인거 사과드리구요....


요즘..아니 2-3년전부터 묻답에 눈에 띄는게 붓아웃입니다.


솔직히 저는 이해를 잘 못하거든요 붓아웃....


특히 대부분 보이는게....데크 밖으로 나오면 무조건 붓아웃이라고 안된다는 그런말들....


뭐 해머라인 나오면서 허리가 얇으니 걸린다 그런건 이해는 하겠습니다. 


그런데 일반 라인타시면서 진짜 붓아웃때메 라이딩에 지장이 있거나 붓아웃으로 고민을 하는겁니까? 라는 의문이 생겨서....


붓아웃이란말이 없었죠....그냥 발이 유난히 크면 링크나 와이드써라 그정도가 그 동안이었는데...


최근엔 뭐 몇인데 몇이면 무조건 붓아웃이다 더비를 써라 안된다 그런말들이 너무 보여서 한번 써봅니다.


진짜 붓아웃으로 라이딩 하는데 걸리나요??


저는 280인데...왠만한 세팅하면 토던 힐이던 부조건 데크밖으로 나옵니다. 그런데 한번도 타는데 지장을 받아본적은 없습니다.

 

그건 니가 못타서 그런거 아니냐~ 뭐 그럴수도 있는데....


왠만한건 다 타는데 저는 여지껏 타면서 한번도 그래본적이 없습니다.


저 뿐이 아니고 오래 타오셨던분들 대부분이 그랬을겁니다. 걸려서 라이딩이 안될까?? 라는 생각....


이 글을 쓰는 이유는.....처음 접하시는분들이 붓아웃이란걸 묻고...안되는건가? 되는건가? 또의문을 가질때.....


대부분의 답글이 붓아웃입니다. 안됩니다. 걸립니다. 그런 댓글을 보게되서 쓰게 됐습니다.


단순히 세팅해서 데크밖으로 조금 나온다고 안맞는다..안된다..이런 글들이 너무 많이 보이길래....


제 상식과 경험으론....정상세팅 했을때 붓아웃은 없다! 가 제 생각이거든요...물론 해머라인은 제외하겠습니다.


하나더 키와 체중과 별게로 발이 유난히 크시면 있을수도 있습니다.


이런거 제외하곤 왠만하면 데크밖으로 토나 힐이 나올겁니다. 세팅상....


그러면 실제로 라이딩하면서 슬롭경사도 있고 데크랑 바인딩이랑 높이차도 있고 기울기에 따른 경사도 있고....


실제로 부츠가 걸리는 현상은 거의 없다고 보는게 본인 생각인데......


붓아웃.............실제로 그정도 영향이 있나요?? 진짜 걸려서 터지거나 안되던가요??


이거 한번 토론해보고 싶어서 글한번 써봅니다.












엮인글 :

잘부탁드립니다^^

2016.11.27 03:10:20
*.72.48.229

소감을 말씀드리기 전에 먼저 느꼈던 스펙을 적는 것이 바람직하다 생각되어

과거 ..

데페 157

27/12

이온 275

디엠


토턴에서 엣지 빠지며 노즈 박힘 발목 부상 약 2주 ㅜㅜ(그땐 실력이 아직 이거 밖에 안되는구나..)

디엠 바인딩 뒷발 토우 라쳇 덮개가 너덜해지며 급기야 빨래판이 부러져서 한번 교환 진행...

또 빨래판 부러짐

아... 플럭스 라챗은 이렇게 약한가?

시즌이 거의 끝날때쯤에야 비로소... 바인딩 아웃? 붓아웃? 이란 거에 관심을 가지게 되었네요

누구 하나 알려주는 사람이 없었기에 ㅜㅜ


모든 분들이 모든 상황에서 붓아웃이 존재하는 것은 아닐겁니다

단, 엣지각이 고각으로 서는 특별한 상황에서는 날 수 있다.. 가정이라 봐야죠


단순히 생각했을 때 100번 중에 99번 붓아웃 현상이 발생하지 않더라도

단 한차례 발생한다면 사고로 이어지지 않겠냐... 저는 그런 생각입니다.

물론 그렇지 않고 안전하게 잘 타셨으면 다행이지만요


암튼 결론은 다른 위험 요소들로 인해서도

스노우보드라는 운동에는 위험요소가 다분하지 않겠습니까

꼭 내 잘못이 아님에도 다른 사람이 와서 박아주는 것도 허다한데요..


본인 몸의 안전을 어떤 세팅을 하느냐에 따라서 달라 질 수 있다면

세팅 값에 고민을 해봐야 한다는 것이 제 생각입니다.

물론 바인딩 세팅값 만으로는 저같은 부츠 사이즈는 해결도 어렵습니다.

저도 결국 쓰고 싶지 않은 더비까지 오게된 거 같네요


한번 다쳐보니 매우 신경이 쓰입니다 제 발목은 소중하니까요 ㅜㅜ


장어구이

2016.11.27 18:49:41
*.37.57.152

더비 쓰기 좀 뭐하면... 바인딩 발판 두께감있는거로 좀 높은거 쓰면 괜찮아 보입니다....

보더미카엘

2016.12.11 12:10:29
*.50.117.20

일반적인 상황에서는 안걸리는것 같아요.
저는 작년에 하이원에서 하단부분 눈이 푹신한느낌이더라구요. 토턴하는데 엣지가 깊이 쑥박히며 부츠코가 눈에 걸려 넘어질뻔했던적이 있습니다. 이후로는 눈이 웬간해선 거의99프로 강설이라 붓아웃은 경험한적 없습니다.

아수라다

2016.12.14 07:46:04
*.62.72.218

"비밀글입니다."

:

플라잉권

2016.12.27 01:32:18
*.35.69.202

제 경험상으로는 바인딩으로 센터링 맞추다보면 바인딩 앞쪽이 튀어나와 걸려서 엣지 빠짐현상이 대부분일수 있습니다..

붓아웃이 생긴다라고 생각하시는분은 바인딩 앞쪽이 엣지보다 더나왔는지 확인해보시는것도 도움되십니다.

요즘 덱들이 워낙 허리쪽이 슬림하게 나오니 붓아웃 신경스시는것보다는 바인딩 세팅을 더 신경쓰는게 맞다고 생각해요~~

무하마드 원에리

2016.12.27 12:58:10
*.39.128.157

저는 붓아웃 때문에 부츠를 265에서 255로 다운시켰습니다. (내피열성형으로 가능하더군요)

큰발이 아닌 265지만 리볼버라는 덱을 사용하니 붓아웃이 오더라구요. (뒷발 0도)

피클질된 슬롭에서는 붓아웃이 없었지만, 저는 땡보딩을 잘안하다보니 작은모글들에 뒷발이 튕겨지는 현상이 많았습니다.

바인딩 토부분이 쓸려나가는건 기본이고, 부츠도 앞뒤 코가 쓸려나가더군요. (0도 세팅된 뒷발만)

255로 바꾼 지금, 행복하게 붓아웃 없이 잘타고 있습니다.

붓아웃은 당해본 사람만 알 수 있습니다.

겪어본적 없는 현상이라고, 본인의 기준으로 판단하면 안됩니다.

갈라드리엘

2017.01.17 14:08:08
*.139.85.163

1617 살로몬 XLT 159
1617 살로몬 말라뮤트 280

15 / 0으로 슬로프 올라가자마자 붓아웃 났습니다.
엣지자체를 박을 수가 없어요
넘어진 후 뒤 돌아보면 앞굼치나 뒷굼치로 슬로프를 긁어놓은것을 볼 수 있었어요

여기서 조심하 말씀드리고 싶은 것이
자신이 경험해 보지않았다고 모두가 그렇지는 않다는 것입니다.

안보하세요~

빨간단무지

2018.02.16 20:28:03
*.118.79.124

말라 280이시먼 무조건이네요 ㅋㅋㅋ 


전 말라 270도 붓아웃때문에 썩히고 있는데 ....

leeho730

2017.01.27 16:39:12
*.129.96.67

ㅎㅎㅎ 취향껏 알아서 타심 됨다~
일케 고민하실 거 까지야...

박갠지

2017.03.30 20:31:46
*.183.45.231

https://www.youtube.com/watch?v=Uv-t3Ao-Hg8


실제로 붓아웃 나는 것이 위험함을 몸소 보여주네요

대추아빠

2017.11.09 15:20:08
*.36.142.246

본인이 안겪어본사람은 모르는문제죠

wowratm

2017.12.22 20:13:51
*.62.21.157

290 발 사이즈에 렌탈만하다 카빙 시작하면서 토엣지 부ㅛ아웃 한번 크게 나니까
그 시즌 보딩 다 땃다할 정도로 아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추천 수 조회 수
공지 [토론방 이용안내] [1] 루카[ruka] 2018-10-26 1 1268
1219 플럭스 바인딩 적정사이즈! 권장사이즈? [7] 불타는연습 2017-10-22 3 4545
1218 여러분들 생각에 최적의 스키장을 고르는 기준과 나의 베이스는? [54] J.routine 2017-09-18   6243
1217 리버스카빙의 위험성... [68] Brembo 2017-09-03 21 14476
1216 스키장 심야/백야 운영에 대해 논해보시죠~ [15] 세비~★ 2017-09-01 3 5598
1215 부츠센터링 데크 앞뒤동일해야 센터가맞는건가? file [17] 불타는연습 2017-08-14   6245
1214 천정부지로 치솟는 시즌방비 [56] 나옹이25 2017-05-29 1 12925
1213 유독 대한민국에서만 헤머데크가 인기있는 이유가 뭘까요? [72] 야볼 2017-04-06 30 14091
1212 기술선수권에 대해서..... [6] 훼미리 2017-03-04 4 5208
1211 턴 타이밍에 대한 고찰 file [27] F2한노 2017-02-17 3 11688
1210 스키장 슬로프 초보코스와 상급코스 과연... [21] 피브리조 2017-02-15 2 8548
1209 턴하는 중에 무게중심 이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12] TrustMe 2017-02-08 1 6382
1208 불가피하게 넘어지기? [29] mystic456 2017-02-03 3 6042
1207 설질이 가장 좋은 온도는 얼마 일까요? [25] 폭풍세수 2017-02-02 1 6905
1206 카빙턴과 슬라이딩턴에 대한 생각. [37] 초특급자빠링 2017-01-27 14 12904
1205 분실물 센터를 만드는건 어떤가요 [4] B!sure 2017-01-25   2504
1204 파크 시즌이 점점 짧아집니다. [48] Jx10 2017-01-23 21 6943
1203 전방 주시 / 후방 주시에 대한 개인적인 생각 file [15] 관광보더_식스 2017-01-20 14 5423
1202 리프트&슬로프 흡연 [25] 가끔은기억해 2017-01-19 4 4994
1201 후방주시에 대해... [27] 피브리조 2017-01-18 2 4240
1200 기본을 경시하고 보여주기식으로 가는 것 같습니다 [132] 웰리힐리1231 2017-01-12 31 122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