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묻고답하기 이용안내]
밤10시 20분 경 편의점에서 물품구입후(역방향)..반대방향으로 진입하는과정에서 뒤에서오는차를 못보고 달리다
빽밀러4각지대에 차가안보여 빽밀러를 치고간사건입니다(뺑소니)
10일뒤 경찰서 출도 10일전 기억이 없어
따젔드니..cctv를 보여줌
그러니..그날 있었던 사건이..쪼금쪼금 생각이 남
여성2분 병원에 입원 해있다하여 (사고후 2털뒤에 입원) 했다구 하드라구요 (급브레이크를 잡아 가슴이 핸들에 다인것 같다고..말함
보험 처리를 하자고 했음
전책임보험만있고
자차가 없어 현대해상에..400만원 대인 대물 보상금을 입금
보험 처리를 하려했어나
형사합의금도 있고 등등 보험사에서 그런야기를 함
저가 합의를 보는게 낮겠다싶어
한분은 4주 가슴쪽..에 실금이 갔다고함니다
한분은 2주 염좌..
.
병원에 수시로 다니며
합의를 하니
병원비 두분다 전액 다내주고 4주170만 2주148만==병원비만
4ㅡ주진단 여성분에게합의금300을 야기하니 500달라합니다
유진저축에서 대출1천을 하여..
벌금은 벌금대로 맞고 할껀데 너무한거아니냐
한번 생각하라고 하니 400백을 불러시길레 4주여성분은
모든것이 해결 민 형 사건 말안하기로 약속
(..현찰로 병원비완납 합의금 과 차량수리비 750만원지급)
그~~웃자고 하는말이지만 은행에 입금하고온다며..
행단보도를 걷너는데 아픈사람이 맞나 할정도로..뜀

2주진단 나오신분에게 가보니


나~~자존심 문제다~~
저년은 400이고 자긴 왜 300이냐 따짐
50만원 드가지고 오면
합의 해줄께 말함 ..일딴 알겠다고 하고
300은 현찰로 주고옴
어제 전화가 오셨습니다
가만생각해보니 이건아니다 라고 합니다
사업자등록증도 있고 ~즙도짜야하구(개소주집함)
솔직이 옛날부터 몸안좋은거도 있었는데..
사고때문에 휴유증이와 힘들다 함
사업자 등록증을 얼굴에 내밀며 말하심
하루뒤
모든것을 해결하로오니

본론만 야기합시다~~
..
그리하여 얼마원해요?물어본적
삼촌400해주라 ...
처음말한350은 물건너감(처음엔 350불렀음)
400백~~해달라고 )
장사 손실도 있고등등
피해자 차량에서
보험은 신청할수 있지만...(4주운전자)
그런데 이건 개인 합이기 때문에
400백 달라고 함
돈을 구해볼께요
하구 일딴 웃어며나왔습니다


합의금을
얼마를 줘야 적당할까요(2주)여성분은
보험으로 돌리는것이 맞을까요

댓글 부탁합니다
엮인글 :

DAFTPUNK

2019.06.02 18:21:06
*.62.203.52

사고 경위부터 도대체 무슨말인지 이해를 못하겠음

취향

2019.06.02 18:58:40
*.215.145.165

그니까. 중침 뺑소니 사고내고 모르고 있다가 경찰 연락받고 가서 전치 4주인 사람에게 합의금 400주고, 2주인 사람한테 300준다하니 350달라해서 350준다하니 다시 400달라히는데 마지막 50더 주기 싫은데 어찌할까요? 라면.
알아서 하세요...
과연그게 버틸만한 가치가 있는지. 버텨서 될 일인지.
그냥 보험에 맡기는게 훨 싸게먹혓겠지만 이미 다 마무리 되 가는마당에 무슨 의견을 물어요

옆집삼촌

2019.06.02 19:15:19
*.223.39.223

선생님 가치를 따지자는것이 아님니다
저가 잘못 했기에 대출을 해서
합의를 보자고 한것입니다

저또한 형사적 책임은 피할수없다는것을 알고 있습니다
윗글에 적은 내용은 2주 진단 나오신분이

자긴 돈을 적계 받으니
다른 분보다 자존심이 상해서 합의를 못해준다합니다
선생님 말씀도 맞습니다

그러나
웬 만한 합의를 하기위해 노력했습니다만
수시로 털려지는 금액
터무니 없는 금액을 야기한것입니다

병원비 뺀 나머지
합의금 을 말하는 것입니다

초보운전요

2019.06.02 19:22:16
*.38.172.51

자존심 떄문에 합의를 못한다??

그럼 그거 가지고 법원에 항소 하실껀 가요??

아니면 경찰서에 고발 하실껀가요??


형사적 책임은 차가 망가진건에 대한 형사상 책임이기에 뱅소니에 대한  처벌을 받으시는 거구요.


사람이 다친건 민사이기에 경찰이 개입을 할수 없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그럼 민사상 책임을 따로 받으셔야 한다는 말이 되는 것이구요.


그것은  법적 소송 밖에 없다고 생각 되내요.

옆집삼촌

2019.06.02 19:58:46
*.223.39.223

선생님
밑에분에게 댓글을 적었습니다

식사 맞나게 하시구요
선생님

살아가며
법이 중요합니다

그러나

법을 떠나

쪼금의 인간미를 느낄수가 없었다~~
요일주일간을
계기로 머라고 할까요~
피가 말리는 하루하루를 보냈는데요!

선생님들의 간략하고
냉철하게 판단해주신 글에
감사합을 표합니다
식사 맛나게 드시고
오해를 하지마시길 부탁드립니다

초보운전요

2019.06.02 19:19:04
*.38.172.51

일단 전 잘 모르 겠으나 블박영상 있음 첨 부 해서 보험사 재공하는 것이 나았을 것 같다는 생각 이 드네요.

보아하니 이미 사고 처리는 거의 다 끝나 가는 상황인듯 하구요.


이래라 저래라 할상황은 이미 지나 간듯 하다는 판단입니다.


차량이 움직이다 다른 사물에 부딧히면 소리나 남니다.

물론 음악을 크게 틀어 놓으면 모를 수도 있기는 합니다.

허나 사이드 미러의 경우 부딧히면 바로 꺽여서 비추는 방향이 틀려 운전자가 알수 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하고 그냥 간것은 윗분이 말씀 하신데로 뺑소니에 해당 되며 이는 모든 책임은 본인이 진다고 생각 하셔야 합니다.


더군다나 상대방 차량이 서 있더라도 확인 하고 조치를 취해야 하나 삼촌님 꼐서는 그냥 가셨다면 아무 것도 하지 않으 신거구요.


만약 상대방 차량이 피해가 적어 그냥 넘어간다 치면 정작 사고를 낸 삼촌님은 별거 아니 였구나 하고 앞으로도 그냥 지나 치실껀가요??

또한 반대적인 입장에서 생각해 보면 삼촌님이 타고 있던 차를 다른 모르는 사람이 치고 지나 간다면 삼촌님께서는 그냥 지나 치실 껀가요??


제 생각에는 상대방도 합의 금을 과도하게 요청 한다는 느낌이 없지는 않습니다.

허나 사고 처리를 잘못하신 삼촌님이 잘못은 더 크다고 생각 합니다.


서로 사이드 미러만 살짝 부디쳐서 기스 조그만한게 난 사고도 미안하다고 말한마디에 해결되는 경우가있습니다.

(가끔은 변상 요구 하시는 분들도 계시기는 합니다.)


사고 처리 방식에 대하여 다시 한번 생각 해보셔야 할것 같다는 판단 입니다.

옆집삼촌

2019.06.02 19:45:50
*.223.39.223

넷 그렇습니다
그렇기에 뛰어다니며 고생했구요
모든책임을 지려합니다
그런데..빽밀러가 뿌러진것이 아니고 위로 살짝 올라갔다
다시 손으로 땡기면 돌아온다며 당사자가 말했습니다
변명은 싫습니다
동승자 2주진단 받으신 분..에관하여
질문 드린것 입니다
너무과한 보상을 원하는것이 아닌가하구요
물어보는것 이였습니다
솔직이..대출까지 해서 합의를 보기위해
사방 팔방 뛰어다니며..
몇번이나 찾아간 저이지많
정작피혜자는 놀러댕기고
사고가 나서 입맛이 없어 토마토 밭에 나왔다구 말하며..
그진실은 누가 말안해도 나일론 환자라고 자기자신이 인정하는 입장에서
정작 4주나온 분보다 보상이 작다고 하며
그것도
30년 지기 여동생 에게
자존심 상한다는
그래서..400을달라
똑같이 받아야 나는된다 라는
말을 들은 전~~
옛 죄인 맞습니다
그러나
정작 법이 아닌 행실을 따젔을때..
정말..400을 받을 만큼 ...그사람이 그런식으로
행동했는지에
대한
저의 고찰을 묻고자
말한것 입니다
잘못은 인정하돼
그잘못을 가지고
정말 우려 먹을려고 하니
이렇게 글을 적은것입니다 생님의 말씀
감사히 받고
법적책임도 달게 받고
앞으로
상대방 배려 하는 시민이돼겠습니다
삼촌 처럼 그렇게 살다가는
전부 부자돼겠다 등등
입 땟 소리를 하여
몇자 적었습니다
저녁 식사 하시고
감사히 받아드리겠습니다

리틀 피플

2019.06.02 21:00:36
*.62.190.148

방법 없습니다. 합의하려면.
법에 대해서 잘 모르시고, 사고 처리에 대해서도 잘 모르시는 것 같아요.
중침 뺑소니 중과실 사고입니다. 역주행으로 차끼리 부딛히셨다면 골목길 같은 왕복 2차선이 아니라 왕복 4차선 이상인 곳에서 중침해서 반대편에 차 세우신거죠?? 뒤에서 오는 차가 안보였다는게 벌써 차선이 여러개였다는거 같은데요.

어쨋든 현 상태에서 재판 받으셔야하는데 합의하는게 제가 당사자라면 최선이라고 생각합니다.
한명하고는 합의금 주고서 합의서 쓰셨어요?? 더 달란다고 너무한거아니냐. 어쩔 수 없어요. 합의하고 벌금도 줄이셔야죠. 설마 합의가 끝이라도 생각하시는거 아니죠?? 실형이나 집유 떨어지지 않는 이상 벌금도 내셔야 할거에요.
합의 안하고 배째라하다가 법정에서 진짜 배째지는 경우 있어요. 정신 나간 꼰대님 만나면 법정 구속될수도 있어요. (판사님, 저는 몰라요. 아무것도 몰라요. )
대개는 법정 구속 사안이 아니지만 사람일 아무도 몰라요.

친구의 친구가 와이프 바람피는거 알고서 따귀 때렸다가 재판에서 법정 구속 됐어요. 후처리 잘못하는 바람에요.
서민한테 법 진짜 멀어요.
그냥 어서 합의하는게 현명한 겁니다.
그리고, 주변에 법 아시는 분 안계시면 무료 법률 상담 센터나 국선에 상담 받아보세요. 공탁도 있어요. 별도움 안되겠지만요.....

너무한거 아닌가요, 괘씸해요. 이런거 지금 상황에서 아무 도움도 안됩니다. 상대방이 우려 먹는다??? 합의 하시려면 방법 있나요?? 인터넷에 글 올리셔도 현실적으로 도움을 드릴수가 없어요. 법잘알 계시면 다르겠지만요..
돈 좀 아낀다고 책임만 드시지 마시고, 자동차 보험 꼭 드시구요. 편의점 가실 때 중침해서 차 세우고 가지 마시구요. 좀 더 가다보면 편의점 또 나올 거에요.

안타까워서 좀 격하게 글을 쓴 것 같지만, 게시판이 맞질 않네요.


근데, 합의금이 좀 과하긴하네요;; 그래도 어째요. 합의하려면....방법이 없어요...

옆집삼촌

2019.06.02 22:47:57
*.223.39.223

감사합니다
지금 10 시 22분 입니다
그아주머니에게 돈같다드리고 왔습니다

돈드리니..고생하셨다 하시네요~

그리고 내일 합의서 작성하자구 말씀 드렸구요..

법원에섲 전화가오면 말잘해줄께~~그러시면서
돈 사일리시네요

대출받은돈으로 합의를 하고 쪼끔 이나마 깍아볼려구도
한 저가 졸장부로 보일지도 모르겠습니다

그런데..누구나 억울하다고 합니다
책임을 회피 하기전 1천 여만원 의 돈이 순식간에 날아가니 노력의 댓가는 받고 싶은 욕심이들었습니다

하루 일당10만원돈 버는 저에겐
1천 1백 만원 이란 돈을 수중에 만저본적이 없었기에

어려운 살림에 집사람에게 미안함을 보태 쪼금 이나마 남어면 쓰고 싶었습니다


아무토록 읽어주셔 감사하구요
휴~~그나저나 3금융에서
대출해..이자가 19.5프로 어느 세월에 값을지
신불자돼기 딱좋은 조근을 만들었습니다~~^^

열심살겠습니다
안녕히 주무싶시요

낙엽이라 행복해요

2019.06.03 00:36:51
*.163.49.132

제가 난 독증인지... 당췌 먼소린지...

책임보험 있는데 대인은 무슨소리고..대물은 백밀러일텐데...  형사합의금은

중과실 형사 벌금 이란건지...(뺑소니 벌금은 얼마 안될테구...)

저도 잘은 몰라서...


Quicks

2019.06.03 13:14:21
*.223.39.91

무슨 말인지 잘 이해가 가지는 않지믄 댓글들을 보았을때 이미해결은 하신듯 하군요.

비접촉사고에서도 과실인정되고 뺑소니로 법적 책임까지 물을수 있는데 충돌하고 몰랐다니요

피해자와 그에 합당은 돈을 지불하셨으니 다음부터는 항상 안전 ,양보 운전 하시길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공지 [기타묻고답하기 게시판 이용안내] Rider 2017-03-14 46712
43991 차량 오일 관련 [11] 출근하면지... 2019-06-04 527
43990 서핑강습하시는분들도 계시나요? [2] IrisK 2019-06-03 533
43989 주택청약종합저축 가입조건 질문이요~ [4] 잣이나까잡숴!! 2019-06-03 374
43988 용평 루지 타보신분 있나용 ㅎㅎ? [3] 청국장콩냄새 2019-06-03 491
43987 보청기 정보 공유 부탁드립니다^^ [2] 마이 2019-06-03 150
» 형님들 다시 적어올립니다 [11] 옆집삼촌 2019-06-02 965
43985 형님들 한번읽어주시고 답변 부탁합니다 어떻해야 할까요 [4] 옆집삼촌 2019-06-02 736
43984 여의도 밤도깨비 야시장 가보신분....? [10] 아이추 2019-06-01 589
43983 삼척왔는데..맛집추천좀 부탁드립니다 [6] 게우기 2019-06-01 517
43982 기능성 속옷 유니클로와 BYC 중에 어떤 게 좋을까요...? [6] nexon 2019-05-29 583
43981 31살 여자 자산 .. [41] 직장인 2019-05-29 1801
43980 암보험 관련 잘아시는분 계실까요? (특히 메리츠) [5] 사기꾼인가.. 2019-05-29 266
43979 골프- 손이 붓습니다. ㅠ.ㅠ [5] 골프 2019-05-29 276
43978 취미로 동영상 편집 쪼끔 하시는분 계실까요? [14] 허접그자체 2019-05-29 300
43977 에버노트 보안성 좋나요? [1] 난꽈당 2019-05-29 146
43976 암스테르담 가보신 분 교통권 어떤거 사셨나요? [6] 싸쿤 2019-05-28 400
43975 퇴사를 해야 하는지 고민이 많습니다 [26] 퇴사 2019-05-28 786
43974 맞벌이 신혼부부 주거지 어디가 좋을까요? [14] ...? 2019-05-28 439
43973 카카오톡 기간만료 음성파일 살릴수 있을까요? [4] 메롱이이용 2019-05-28 568
43972 여름 바캉스 패션 [20] 당근조아 2019-05-27 6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