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헝그리보더닷컴 이용안내]

지난 시즌 추억 하나...

 

때는 봄기운이 넘치던 2023년 3월 5일 일요일.

장소는 하이원.

 

IMG_9659.jpg

 

 

X4 (라 쓰고 3.1이라 읽는다) 시즌권 덕분에 2223 시즌도 하이원을 몇 번 갔습니다.

 

X4 3.1.jpg

 

 

눈은 충분하지만 요즘 늘 일찍 문 닫는 하이원. (사실 이젠 다른 곳도 마찬가지죠......;;;;;)

빅토리아 2 슬롭은 2월 26일로 close

빅토리아 1슬롭은 오늘(3월5일) close

 

저에겐 오늘이 2223시즌 하이원 마지막 날이라 오전에 곤돌라 타고 관광하면서 여기저기 구경하다가...

빅토리아를 올라갔습니다.

 

그런데~ (두둥~!!!)

리프트 타고 올라가는데 빅톨2가 정설이 너무 잘되어 있는 겁니다.

 

IMG_9689.JPG

 

엇 close 아닌가? 

올라가서 빅톨2 입구를 보니 다 막혀있는 폐쇄된 슬롭이 맞습니다.

그런데 왜 정설을.... @.@

 

오후부터 타기 시작했는데 오후에 정설된 슬롭이라뇨...

그래서 리프트를 다시 타고 올라가면서 고민을 시작합니다.

저 하얀 캔버스에 내 라인을 그리고 싶다~

그리곤 휴대폰 바탕화면으로 똭~!!!!!!

 

그냥 확그냥~ 막그냥 도둑보딩을 하면....

시즌말이라 걸려서 시즌권이....

멋진 인생 사진 한장을 위해 시즌권 따윗~!!!! 

BUT 뺏기면 시즌 마무리하러 용평을 못가네 ㅡ.ㅡ;;;;;;;

 

라며 빅톨 1이나 다시 한 번 더 타야지 생각을 하는데....

아무리 다시 봐도 보고 또 봐도

 

다소곳이~ 예쁘게~ 곱게~ 아름답게~

깨끗하게~ 맑게~ 자신있게~ ♬ (읭...???)

 

정설된 슬롭이....

 

 

IMG_9690.JPG

 

 

그래.... 아무리 그래도 이건 못참지.....

 

다시 생각이 시작됩니다.

1. 휴대폰을 떨어뜨린다.

2. 폰을 찾으러 간다.

3. 자연스럽게 내려간다.

4. 박살난 내 폰을 발견한다. or 못 찾는다

내 소중한 아이폰 7+

이건 아닙니다. 함께한 시간이 얼만데 이렇게 보낼수는 없습니다.

 

그럼 뭘 ???

다음 중 알맞은 것을 고르시오.

1. 돈, 신용카드 -> 날라갈 확률이 높고 설득력이 없음.

2. 데크 -> 걸어서 내려가냐 ㅡ,.ㅡa

3. 헬멧 -> 당연히 깨지지

4. 장갑 -> 흘려내려갈텐데 못 찾으면? 5년만에 새로 산건데... 

5. 주머니속 드라이버 -> 이건 못찾는다에 500원 건다

 

결론 : 정답없음.

 

 

그래서 결국 도둑보딩 못하고 집에 갔다는 슬픈 이야기입니다.

ㅠㅠ

 

 

그리고 진짜 궁금했던 것이...

일주일전에 문 닫은 슬롭인데 왜 빅톨2 상단에 키커 같은 것이 있었는지입니다.

랜딩자국이나 누가 탄 흔적이 있으면 이해라도 하겠는데.....

저렇게 깨끗한 슬롭인데....

왜 만들어 놓은건지....

초반에 못들어가게 슬롭 헤집어 놓은거라면 굳이 저렇게 만들어 놓을 필요가 없을텐데....

IMG_0406.JPG

 

 

역시 별 내용없는 쓸데없는 글이었습니다.

 

오늘의 결론.

빅토리아는 좀 일찍 열고 늦게 닫아주면 안되나요?

밸리허브에서 빅토리아는 구경하면 얼마나 재미있는데요~

그리고 그래야 제가 제우스나 헤라탈 때 리프트와 슬롭이 그나마 한가해요

 

참, 요즘 헝글에 글이 많이(?) 올라와서 좋습니다.

비시즌 내내 글도 많이 올라오고 서로 댓글도 많이 달아주면 좋겠습니다. ☞☜


흐르는강물처럼카빙도흐르듯이

2023.05.16 15:13:44
*.253.82.243

은퇴하기 전에 빅토랴1을 멋지게 함 썰어보려고 맹연습 중입니다~~~

-20년차 낙엽러~

GdayJun

2023.05.16 15:21:03
*.214.73.138

빅토리아 카빙은 시작지점에서 빅톨2입구까지만 합니다 ^^

 

빅토리아 1은 다시 태어난 후에 하는 걸로 결심했습니다....ㅠㅠ

 

soulpapa

2023.05.16 16:48:27
*.77.2.208

이유가 뭘까요? 정설은 그냥 보기 좋으라고 했다고 볼 수도 있고, 클로징과 상관없이 그냥 했다고 했을 수도 있고, 아니면 대표팀이나 다른 팀들이 빌려서 사용할 예정이라서 했을 수도 있다고 볼 수는 있다지만...

저 언덕은 무엇이었을까요? 가니식 본부라도 만들었나?

그나저나 빅톨은 언제 또 한번 가볼 수 있을런지... 이제 가면 진짜 낙엽 잘 할 자신있는데 말입니다ㅋ

 

GdayJun

2023.05.16 16:58:38
*.214.73.138

랜딩쪽이 없으니 키커는 아닌 것 같고.... (굳이 저 경사에 키커 하나 덩그러니...?)

본부석이나 레이싱 출발점으로 사용 할 수는 있어보였는데 멀어서 잘 안보였어요....

암튼 공들여서 만든 건 확실해보였습니다.

 

개인적으로 빅토리아가 사람들 라이딩 구경하기 제일 좋은 슬롭인 것 같아 좋아합니다~

허브에서 캔커피 한 잔하면서 구경하면 스키어, 보더 모두모두 멋있습니다. ^^

곰팅이™

2023.05.16 20:35:58
*.9.76.227

빅3번도 좋았는데...운영 안한지 오래되었지요...

 

그래도 최근 몇시즌 하이시즌에 하이원 가니 아주 좋더라구요...

 

좀 멀긴 합니다...만...-_-

GdayJun

2023.05.17 08:40:06
*.214.73.138

빅톨3는 언제 탔는지 기억도 안납니다.

하이원은 아주 가끔 갈 때라.... 10년도 더 된 것 같습니다.

처음 탔을 때 경사를 보고 ㅎㄷㄷ했던 기억이 나네요

 

쏨배

2023.05.16 20:40:56
*.247.147.132

예전에 똑같은 상황에서 철퍼덕 님이랑 빅2 도둑 보딩을 감행했었죠.. 

백옥같은 슬롭을 신나게 썰고.. 허브에서 패트롤에게 잡혀서.. 벨리까지 압송되었고.. 

벨리 패트롤 삼실에서 패트롤 대빵에게 엄청 잔소리 듣고 죄송합니다.. 하고 마무리 했던 웃픈 기억이.. 

 

원래는 시즌권 압수인데 한번만 봐드립니다.. 아실만한 분들이 왜그러세요? 하시던..

패트를 대빵의 말이 아직 잊혀지지가 않네요.. 

 

P.S : 그 때 들어갔어야 함.. 다음에 기회가 오면 꼭 도전하시길... ㅎㅎㅎ

GdayJun

2023.05.17 08:46:23
*.214.73.138

아... 아닙니다.

밸리 가서 바닥에 떨어진 리프트권이라도 하나 주워와야하나 잠시 고민도 하긴 했었습니다만...

요즘은 묶여있는 권종이라 용평도 가야했습니다.

 

저도 알만한 사람이라.... 전 공식적으로 규칙을 잘 지키고 도둑보딩을 하지 않는 착하고 옳바른 보더입니다.

 

(쉿~!!!!) 리프트권으로 탈 때나.......;;;;;;;  

샬라딘

2023.05.17 09:56:01
*.38.42.161

올해 거의 폐장까지 탔었는데요.
빅2에서 무슨 국제대회 했더라고요.

시즌 완전말에 외쿡인들이 스키장에 보였어요 ㅎㅎㅎ

GdayJun

2023.05.17 10:05:41
*.214.73.138

아하~ 드디어 의문이 풀렸습니다.

슬롭 상태도 너무 좋은데 왜 일찍 닫고... ㅠㅠ

문 닫은 슬롭을 왜 정설해놨을까란 생각을.... (이런 유혹이라니?)

강상기

2023.05.18 06:30:10
*.39.214.143

빅토리아는 베이스로 쏘는 겁니다.
그 짜릿함은 ㅋㅋ
예전 원정가서 그랬드랬죠.
정설 해 놓은 그 슬롭을 가르는 그 기분 너무나 매혹적이죠. 전 도둑 보딩합니다 ㅋㅋ 이젠 나이 있어 안하지만

GdayJun

2023.05.18 08:57:03
*.214.73.138

전 베이스로 쏘는 건 자연설 쌓여있을 때만 ^^;;;;

예전이라면 복잡한 생각안하고 일단 지르고 봤을텐데 이젠 생각이 많아졌습니다.ㅋㅋ

요즘엔 자연설 쌓여 있는 곳에 더 흥미가 많지만.... 정설된 슬롭에서 간만에 느끼는 강렬한 유혹이었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수 조회 수
공지 [자유게시판 이용안내] [58] Rider 2017-03-14 42 180355
217678 2023. 5. 21.(일) 출석부 [36] 흐르는강물... 2023-05-21 3 109
217677 노년에도 스키장에 있을것인가 [28] 스무라이더 2023-05-20 6 1729
217676 5월 20일(토) 출석부 [40] NE0 2023-05-20 4 144
217675 안녕하세요 오전반입니다 ( _ _ ) file [20] 연구형 2023-05-19 11 1123
217674 5월 19일(금) 출석부 [54] 좋은곳 2023-05-19 4 183
217673 여러분~~ 저.... 득 딸했어요~~ file [51] 과체중보더 2023-05-18 52 1717
217672 요초딩 남매는 자라서 file [32] 연구형 2023-05-18 27 1806
217671 2023.05.18.(목) 출석부 [46] 천상천하유... 2023-05-18 5 168
217670 헝글 가입일로 살펴본 어제의 출석부 file [32] GdayJun 2023-05-17 9 1273
217669 2023. 5. 17.(수) 출석부 [52] 흐르는강물... 2023-05-17 3 207
» 지난 시즌 하이원에서의 추억 하나 file [12] GdayJun 2023-05-16 3 1949
217667 직장인이 부자 되는법 [5] 흐르는강물... 2023-05-16 1 1445
217666 2023.05.16 (화) 출석부 [50] 천상천하유... 2023-05-16 3 183
217665 이왕춘 프로님이 돌아가셨네요... [20] 쏴-- 2023-05-15 7 3078
217664 경사났네 경사났서 file [21] 빨뚜 2023-05-15 13 2466
217663 충전이 필요한 장비들 어서 꺼내서 충전하세요~ [2] 짙은눈썹 2023-05-15   1268
217662 주말 토일 빡시게 보드타고 출근한 기분입니다.. ㄷㄷㄷ file [16] 과체중보더 2023-05-15 8 1205
217661 20년 가까운 세월동안 [23] TwothumbsUp 2023-05-15 16 1310
217660 2023. 5. 15.(월) 출석부 [44] 흐르는강물... 2023-05-15 4 140
217659 단체는 힘드네요 file [7] 탁숙희 2023-05-14 7 17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