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펀글게시판 이용안내]

외로움. 호퍼

조회 수 2199 추천 수 0 2010.12.07 13:33:56

 

 

 

 

 

 

에드워드 호퍼 Edward Hopper. 1882-1967. 미국.  

 

미국을 대표하는 사실주의 화가. 

 

외로움...

 

 

 

 

 

 

 

 

 

 

 

 

 

 

 

 

 

 

 

 

 

 

 

 

 

 

 

 

 

 

 

 

 

 

 

 

 

 

 

 

 

 

 

 

 

 

 

 

 

 

 

 

 

 

 

 

 

 

 

 

 

 

 

 

 

 

 

 

 

 

 

 

 

 

 

 

 

 

 

 

 

 

 

 

 

 

 

 

 

 

 

 

 

 

 

 

 

 

 

 

 

 

 

 

 

 

 

 

 

 

 

 

 

 

 

 

 

 

 

 

 

 

 

 

 

 

 

 

 

 

 

 

 

 

 

 

 

 

 

 

 

 

 

 

 

 

 

 

 

 

 

 

 

 

 

 

 

 

 

 

 

 

 

 

 

 

 

 

 

 

 

 

 

 

 

 

 

 

 

 

 

 

 

 

 

 

 

 

 

 

 

 

 

 

 

 

 

 

 

 

 

 

 

 

 

 

 

 

 

 

 

 

 

 

 

 

 

 

 

 

 

 

 

 

 

 

 

 

 

 

 

 

 

 

 

 

 

 

 

 

 

 

 

 

 

 

 

 

 

 

 

 

 

 

 

 

 

 

 

 

 

 

 

 

 

 

 

 

 

 

 

 

 

 

 

 

 

 

 

 

 

 

 

 

 

 

 

 

 

 

 

 

 

 

 

 

 

 

 

 

 

 

 

 

 

 

 

 

 

 

 

 

 

 

 

 

 

 

 

 

 

 

 

 

 

 

 

 

 

 

 

 

 

 

 

 

 

 

 

 

 

 

 

 

 

 

 

 

 

 

 

 

 

 

 

 

 

 

 

 

 

 

 

 

 

 

 

 

 

 

 

 

 

 

 

 

 

 

 

 

 

 

 

 

 

 

 

 

 

 

 

 

 

 

 

 

 

 

 

 

 

 

 

 

 

 

 

 

 

 

 

 

 

 

 

 

 

 

 

Carla Bley - Lawns

 

 

 

 



 

엮인글 :

김성진_966850

2010.12.07 14:03:10
*.153.63.138

사이트 개편 하면서 보기 어려워서 안타까웠던 게시글이네요.

다시 올려주셔서 감사합니다.

매드캡슐마켓

2010.12.07 14:10:02
*.37.133.81

파스텔 톤이라고 표현하는게 맞는지는 모르겠지만... 차분하면서 익숙해진 쓸쓸함이 느껴지는 그림이네요.

 

드림님 덕분에 회화구경 많이 하네요..ㅎㅎ 대학다닐때 좀 봐둘껄~~^^

 

감상 잘하고 갑니다~

세븐보더_829037

2010.12.07 14:14:23
*.238.187.168

이래서 그림을 감상하는군요..

alpain

2010.12.07 14:36:13
*.142.25.136

쓸쓸한 느낌이군요..

그냥 그림 그린 사람의 마음이 와닿네요...

뭉치 

2010.12.07 14:38:24
*.241.147.32

느낌이 그대로 전해지는거 같네요.~

아코

2010.12.07 15:17:02
*.17.2.39

아...................

[⊙_⊙]후족보더

2010.12.07 17:25:35
*.135.221.50

경제 대공황 시절의 모습이니깐요. 

드림™

2010.12.07 17:51:28
*.192.163.138

저 태클은 아닙니다만 모르시는 분들 헤깔리실까봐 , 위 많은 그림중에 경제 대공황시절에 그려진 건

몇점 안됩니다.

 

제가 제일 좋아하는 호퍼의 그림들 중의 세점 ( 제일 위에서 부터 세점 )은 각각 1951, 1963, 1952년등

2차대전 후의 미국의 대 부흥기때 그려진 것들입니다. 

 

화가도 인간인 이상 시대상황이 그림에 반영이 안됐다고 말할수는 없지만, 호퍼가 그리고자 한건 상대적인

고독이 아닌 절대적인 고독이자 불안한 호퍼의 본성일겁니다. ^^

[⊙_⊙]후족보더

2010.12.07 18:08:16
*.135.221.50

자세히 안본게 제 실수지만 눈에 띄는1930년대 좋은 작품들 있는데요??  그리고 저는 호퍼의 작품경향을 짤막하게 쓴 겁니다. 리얼리즘 화가였던 호퍼에게 경제대공황은 화풍에 큰 영향을 주었다고 합니다. 뭉크와 같은 인간의 불안정스러움과 관음성을 빛을 이용하여 평면적으로 그려내는 저변에 깔린 음울한 분위기, 정적인 분위기는 초기 수채화 작품이나 풍경화 작품과는 확연하게 다르죠. 그리고 작품에 영화 장면과 같은 미장센들을 집어 넣는 것 역시 그가 상업적으로 포스터를 그렸던 화가 였기에 그런 작품들이 나왔던 거죠. 저는 인상비평을 싫어하고 1차적 자료들을 모으려고 노력하므로 작품을 인상비평 시각에서만 바라보는것은 조금 싫더군요.   -0-

드림™

2010.12.07 18:31:09
*.192.163.138

음...

 

제가 그래서 그림이나 음악등을 누구에게 추천 할땐 시대적 배경이나 비평가들의 말을 전하는 걸

별로 안 좋아합니다.

 

'리얼리즘 화가였던 호퍼에게 경제대공황은 화풍에 큰 영향을 주었다고 합니다.'라고 말씀하신 걸 보면

어떤 비평가등의  지식을 전해 들으신 거 같은데, 아티스트의 작품은 그 작품을 감상하는 것만으로도 충분히

그 작가와 대화를 나눌 수 있습니다.

작가의 전기나 비평가등의 글같은 건 읽지 않아도 말입니다.

 

뭐 그냥 제 의견입니다. ^^

러블사랑

2010.12.07 18:01:10
*.94.41.89

배경음악과 잘 어울리네요~

밝지도 어둡지도 않고 담담한 듯한 느낌이 잘 맞는거 같아요~

잘봤습니다~^^

freebird

2010.12.07 20:50:37
*.168.63.170

드림님..후족 보더님에게 쓴글에 대한 딴지입니다만...

 

님이 벌써 에드워드 호퍼의 위상을 "미국을 대표하는 사실주의 화가"라고 못박으셨습니다.

 

어느 비평가가 그렇게 정의했을테지요.

 

제가 알기론 저작품들이 각각의 표제를 갖고 있을 텐데도, 모두 모아서 외로움이라고 타이틀을 걸어주셨고요...

 

그냥  작품만 올리셨어도 감상자에따라서 고독을 느낄수도 있고  한가한 일요일 오후의 적막감등을 떠올릴 수도 있을텐데요...

 

이렇게 작가의 속마음,  혹은 본인의 느낌, 직설적으로 표현해주시면 오히려 작품감상에 방해가 됩니다.

 

그렇긴 해도 좋은 작품 잘봤습니다. bgm도 좋아요...

 

 

카랑

2010.12.08 11:53:10
*.67.26.168

아따 걍 그림만 봅시다 잉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펀글게시판 이용안내] [12] RukA 2017-08-17 54935 8
2555 자동차 사고시 현장사진 남기는 방법 [14] 제임스보드 ... 2011-02-09 3455  
2554 와... 로또... 이분 대단하다... [20] 왕서방- 2011-02-09 3916  
2553 잊다(8)...[향기] [11] 나이키고무신 2011-02-09 1928  
2552 귀에 익은 이 리듬!!, [4] tunak tunak... 2011-02-09 1451  
2551 스노보드월드컵, 한국 전원 예선탈락 -_- [3] ☆냐옹☆ 2011-02-09 2461  
2550 디씨의 군기.. [7] 엄마친아들™ 2011-02-09 2728  
2549 출출할 때 생각나는 음식.. 1위는? ㅋ 도라에몽 2011-02-09 1476  
2548 BBQ, 치킨가격 최고 2천500원 인하 [17] 더 내려라 2011-02-09 3498  
2547 달마과장 - 340(택시비) [20] 유키쪼꼬 2011-02-09 3185  
2546 이건희 손자에게도 무상급식이 필요한 이유 [22] 낭만그리움 2011-02-09 2653  
2545 UAE 원전자금 마련위해.. 외환보유고 투입방안까지 검토.. [11] 2011-02-09 1418  
2544 폭발물 의심 상자, 알고보니 현금 10억원 돈다발 [4] ASKY 2011-02-09 1509  
2543 [만화]유토피아 - 오계명(五誡命) file [1] 그를 2011-02-09 1802  
2542 “3월내 스마트폰 음성통화 20분 추가”..방통위 [4] 은수달 2011-02-09 1292  
2541 기자의 예능감.. [6] 픽형 2011-02-09 2011  
2540 (펌) 개막장 남편...에효~~ [23] 보드10년차 2011-02-09 4056  
2539 승리, 아이유 머리가지고 장난…"그 손 못놔?" file [7] ASKY 2011-02-09 2450  
2538 사기꾼 한비야? 지금 난리났음 ;; [20] 오로치 2011-02-09 25248  
2537 그 여자의 후배가 [3] alal 2011-02-09 2250  
2536 미국 기아 옵티마 CF 광고 [7] sooper. 2011-02-09 24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