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펀글게시판 이용안내]

안녕하세요 방탈일수도 있지만
여기가 활성화가 되어있고 이미 파혼하자고 전달했지만 그래도 적어봅니다

전 올해 서른하나고 사년정도 만난 남친과 내년 가을 결혼을 약속했어요
예비시댁쪽에서는 지금이라도 당장 결혼하길 바라셨는데 제가 내년 여름에 두달정도 해외 나갈안이 생겨서 가을로 약속했던거구요

전남친은 저보다 한살 많았어요 서른둘

삼십대 초반이신분들 삼태기 메들리라는 노래 아시나요? 저는 전남친이 부르기전에는 전혀 몰랐었어요

물론 옛날노래라고 구리다고 생각하는것도 아니고 노래 취향은 서로가 다르니 삼태기 메들리 좋아할수도 있다고 생각해요

제가 파혼을 결심한 이유는 어제 전남친이랑 가볍게 한잔하고 노래방을 갔어요

평소 저는 노래방을 안 즐기는데 뭐 딱히 싫어 안 가 이런 입장은 아니지만 전남친은 좋아했어요

저는 노래방 시간? 을 안 보고 놀다가 보통 끝나기 전에라도 양껏 놀았으면 나오고 만약 모자라면 시간 더 추가하고 이렇게 노는데 대부분 저처럼 하시지 않나요?

노래방에서 계속 전남친의 콘서트가 이어지다가 갑자기 저도 부르고싶은 노래가 생각나서 예약을 했어요 그리고 부르는데 전남친이 갑자기 제가 부르는도중에 말도없이 끄더라구요

뭐지? 싶었는데 원래 일분남으면 부르던 노래 끄고 다음사람에게 양보하는거래요
전 친구들이랑 그래본적이 없어서 ㅜ 어 ㅎㅎ; 응ㅎㅎ ; 오빠 불러 ㅎ ; 이랬는데
노래를 삼태기 메들리를 부르더라구요 ? ㅋ

제가 오빠 이런노래 좋아했어? 이러니까
아니라고 이노래가 길어서 했다는거에요

아 나 진짜 열받았어요 뭐 좋아하는 노래 부르는것도 아니고 제 노래를 끄면서까지 삼태기 메들리를 ㅜ 꼭 불러야 했을까요

음정 박자 가사도 제대로 모르는거 같았는데 ㅜ

열받는데 노래는 또 더럽게 길어서 노래 도중에 나왔어요 혼자 택시타고 집에가는데
전화며 톡이며 계속 울리더라구요

일절 안 받고 집에서 곰곰히 생각해보니

아 이사람이 왜 그동안 모텔에서 주는 기본 콘돔(저희는 따로 얇은거 사서 모텔로 갔기때문에 모텔에 있는 콘돔은 안 썻어요)
을 꼭 뜯어놓고 나왔는지

식당에서 밥 한숟가락 남았을때도 반찬 이것저것 더달라고 그래서 먹지도 않고 나올때는 한곳에 다 섞어놓고 나왔는지

호프집을 가서 먹지도 않는 기본안주 꾸역꾸역 퍼와서는 위에 맥주를 부어놓는지

음료수 무한 셀프 리필인 식당에서 왜 밥보다 음료수를 잔뜩 받아놓는지

분식집에서도 좋아하지도 않는 어묵국물을 엄청 떠다놨는지

알겠더라구요 제가 적은 거 말고도 많아요

그냥 심보가 못된거 같아요
기본적으로 누릴수있는건 맞지만 보통 안 필요하면 안 누리는 그런것들을 이남자는 집착하며 어떻게든 상대에게 더 손해가게하려고 했던 그 모습들이 다 떠오르면서 사년연애의 정이 순간 날라가더라구요

오빠랑 안 맞는 거 같다고 그만하자고 전화통화로 제할말만 하고 전남친 관련 다 차단했어요

노래방에서 몇분 더 있으려고 잘 알지도 못하는 삼태기 메들리 틀어놓는 구질구질함이 이사람이랑 결혼하면 저한테도 옮아올것 같아서요

엄마아빠한테는 저녁에 얘기하려구요

평소에는 몰랐었는데 갑자기 느껴진 전남친의 심보... 헤어진거 잘한거 맞겠죠?

======================================================================



삼태기 메들리<총 97곡>

노래 : 강병철과 삼태기

러닝타임 : 21분



한삼태기 두삼태기 석삼태기 열삼태기

언제나 즐거운 삼태기메들리

삼태기메들리~ 삼태기메들리~

행운을 드립니다 여러분께 드립니다.

삼태기로 퍼드립니다. 아~~~~~

강원도 금강산 일만이천봉 팔만 구암자

유점사 법당뒤 칠성단에

신고산이 우르르르르르르르

함흥차 떠나는 소리에

구고산 큰애기 단봇짐만 싸누나

얄리얄리 얄라셩 얄리얄리 얄라셩

어랑어랑 어허야 어허야 데야

모두가 내사랑이로구~나

나를 두고 가는 세월 무정하다 원망 말고

고향세월 반기면서 희망속에 살아가세

한동안 뜸했었지 하루해는 너무 짧아요

고향이 그리워도 못가는 신세

여보~ 철사줄로 두 손 꽁꽁 묶인채로

뒤돌아 보고 또 돌아보고,

아니 벌써 촛불을 키셨나요.

멀리 기적이 우네..

달그림자에 어리면서 정든 배는 떠나간다

보내는 그마음이 야속하더라

나는 어떡하라고 내가 미워졌나

딩~동댕 딩~동댕 말이나 해볼껄 또 만나자고

네가네가 내곁~을 떠난 뒤

외로운 집시처럼 밤을 태워버린

숱한 나~날들 오늘도 추억 속에 맴돌다

지쳐버린 창백한 나에 넋

우~ 우~ 빠빠라 빠라 빠라빠라빠라 빠라라라라라

날보러 와요 날보러 와요 Sexy music

하아 하아 하아 뷰티풀 선데이

랄랄라라 박첨지네 밭있어 그래 그래서

예서 꽥 제서 꽥 예서제서 꽥꽥

얘야~ 시집 가거라~

엥헤이 엥헤야 엥헤이 엥헤야

사랑이 좋으냐 친구가 좋으냐

막걸리가 좋으냐 색시가 좋으냐

사랑도 좋고 친구도 좋지만

막걸리 따라주는 색시가 더 좋구나~

컴백~ 베이~베~

그대 떠난 이 밤에 다시 불러보네

외로워진 마음의 사랑의 노래

나는 그대의 사랑노래 고이 간직하며 살리라

난 참 바보처럼 살았군요 난 참 우~ 우~

저 논 속에 맹꽁이가 울어제치네~~

맹꽁 맹꽁 맹꽁 매~앵~꼬옹

깊은 산속에 뻐꾸기(뻐꾹 뻐꾹)

높은 하늘에 종달새(휘육)

부뚜막위엔 고양이 (야~옹)

마루 밑에는 강아지 (왈왈)

꼬꼬댁 꼬꼬 먼동이 튼다

복남이네 집에서 아침을 먹네

옹기종기 모여 앉아 꽁당보리밥

꿀보다도 더 맛 좋은 꽁당보리밥

보리밥 먹는 사람 신체 건강해

시냇물은 졸졸조~올졸 고기들은 왔다~갔다

버들가지 한들한들 꾀꼬리는 꾀꼴 꾀꼴

You're the kind of guy that

I gotta keep away

But It's all right

You know can't deny

It's the price

I've gotta pay

But It's all right

엄마야! 누나야! 아빠야! 언니야!

싸자싸자 싸자는데 한오백년 싸자는데

사~랑을 팔고 사는 고향 아줌마

동동주 술타령에 아니야 아~니야

그것은 거~짓말

향수를 달~래려고 술에 취해 하는 말이야 아야야야

잘 있어요 잘 있어요 빱 빱 빱뚜 와리와리

그 한마디 였었네 (윽)

여름은 이히~ 젊음의 계절 호로로로록

여름은 이히~ 사랑의 계절

별이 쏟아지는 해변으로 가요~

Y~ M~ C~ A~

젊음이 넘치는 해변으로 가요! 해변으로 가요~ 오

어기여차 어기여차 어기여차 어기여차

꽃피는 동백섬에

늦기 전에~ 늦기 전에~ 빨리 돌아와~ 주~오~

월남에서 돌아온 새까만 김상사

안녕하세요~ 또 만났네~

나를 버리고 가신 님은

십~리도 못가서 또만났네~~

컴온 컴온 트위스트 어겐 얼웨이즈 메익미 크라이

밝은 불이 켜지고 뉴스가 끝날 때~~

나는 깜짝 놀라 미칠것만 같아

가슴이 찡할 까요 정말로

쨍하고 해뜰 날 돌아온단다

눈물이 핑 돌까요 정말로

쨍하고 해뜰날

청산속에 묻힌 옥석 갈아야만 광채나네

낙락장송 큰 나무도 깎아야만 동량되네

동그라미 그리려다 무심코 그린 얼굴

루루루루 루루루루

사랑의 기쁨은 어느~덧 사라지고

사랑~의 슬픔만 영원히 남~았네

가을잎 찬바람에 흩어져 날리면

캠퍼스 잔디위에 또다시 황금물결

코스모스 피어있는 정든 고향역

이쁜이 꽃분이 모두 나와 반겨~주~겠지

달려라 고향열차

아~생각나~

생각하면 무엇하나

희야~희야~

내사랑아 아리아리랑

쓰리쓰리랑 아라리가 났네~아 아리랑

으흠 으흠 잔별아 쏟아져라 따따따따따따따따따

코스모스 한들한들 피어있는 길.

키다리 미스타 김은 싱겁게 키는 크지만

그래도 미스타 김은 마음씨 그만이에요

세상에 키크고 싱겁지 않은이 없다고 말은 하지만

그러나 그이는 그렇지 않아요 정말로 멋쟁이에요

건들 건들 걸을 때면 매력이 넘쳐흘러요

흰머리에 청바지차림 우리 애인 노총각님

그 언제나 명랑해 좋아 이러한 남자래야 남성 넘버원

여우야 여우야 뭐하니

잠잔다 잠꾸러기

세수한다 멋쟁이

밥먹는다 무슨반찬 도토리 반~찬

맛있니 맛없니 맛있다~

두껍아 두껍아 헌 집 줄께 새 집 다오

얼씨구나 좋다 지화자 좋~구나 땡이로구나

천하의 호랑이 최진사 사위되고

예쁜 색시 얻으니 써니~

에비씨디이에푸지 에치아이 제이케이 엘엠엔오피

송알송알 싸리잎이 은구술

초롱초롱 거미줄에 옥구슬

대롱대롱 풀잎마다 총총

방긋 웃는 꽃잎마다 쏭쏭쏭

우스크달라 머나먼길 찾아 왔더니

세상에서 이상하다 전한 말대로

거리를 걸어 갈 때 깜짝 놀랐네

이렇다면 총각들이 불쌍하겠네

너무합니다~너무합니다~

당신은 너무합니다~

떠나야할 그 사람 잊지 못할 그대여

하고 싶은 그 말을 다 못하고 헤어져

사~무친 이 가슴 나 혼자 나 혼자서~~

나는 몰라요 정말 몰라요 그 손길이 무얼 말하는지

마음 약해서 잡지 못했네

랄랄랄랄라~~

쟈니 기타

콤바콤바콤바콤바 체로

봉고봉고봉고봉고 체로

베싸메

키싸쓰 키싸쓰 키싸쓰

어허~어허~어허~어허~

고드름 고드름 수정고드름

고드름 따다가 발을 엮어서

각시방 영창에 달아놓아요

바람이 분다 바람이 불어

연평 바다에 어허야 얼싸 바람이 분다

얼싸 좋네 아 좋네 군밤이요 에헤라 생율 밤이로구나

얼씨구 좋아~ 지화자 좋아~

얼씨구 좋아~ 지화자 좋아~

손이 시려워 꽁 발이 시려워 꽁

겨울바람 때문에 꽁꽁꽁

손이 꽁꽁꽁 (꽁) 발이 꽁꽁꽁(꽁) 겨울바람 때문에

산타크로스 이스 커밍

기쁘다 구주 오셨네 만백성 맞으라

고요한 밤 거룩한 밤

탄일종이 땡땡땡 땡 은은하게 울린다

저 깊고 깊은 산속 오막살이에도 탄일종이 울린다

엄마아 엄마아 엉덩이가 뜨거워

징글벨 징글벨 징글베루 징글벨을 울리면서

산~타크로스 할아버지

웬아이가 보았네 들에 핀 장미화

아니 아니 내일 바로바로 내일 만나자 안녕

옛날에 금잔디 동산에 메기

도레미파솔라시도 소리가 안나

도미솔도 도솔미도 말로하지요

루돌프 사슴코는 매우 반짝이는 코

만일 내가 봤다면 불붙는다 했겠지

창밖을 보라 창밖을 보라 흰눈이 내린다

창밖을 보라 창밖을 보라 한겨울이 왔다

썰매를 타는 어린애 들은

칙~폭 칙~폭 칙 칙 폭 폭 칙칙폭폭 칙칙폭폭

한 많은 이 세상 야속한 님아

동정심 없어서 난 못살겠네

아무렴 그렇지 그렇구 말구~

한오백년 사자는데

한오백년 사자는데

한오백년 사사사사 사자는데

한오백년 사자는데 웬 성화요~

헬로 헬로 미스터 몽키 예써씨더 패스터 몽키

헬로 헬로 미스터 몽키 위슐레 피터 크라이

어기여 디여차~어기여 디여 어기여차 뱃놀이 가잔다

어기여차 어기여차~어기여차~(닻을 올려라!)어기여차

어기여차 어기여차~어기여차~어기여차 어기여차~어기여차~

어기여차,어기여차~어기여차~어기여차,어기여차~어기여차~

어기여 디여차~어기여 디여 어기여차 뱃놀이 가잔다

달은 밝고 유명한데

어기여 디여, 어기여 디여

고향생각 절로난다

어기여 디여~어기여 디여 어기여 디여, 어기여 디여차

어기여 디여 어기여차 뱃놀이 가잔다~

바이바이 메로, 바이바이 메로,

헬로 로우리빙 여러분 안녕히

바이바이 메로, 바이바이 메로,

헬로 로우리빙 여러분 안~녕~히~~



*****삼태기 메들리 97곡 리스트*****


01 행운을 드립니다 (김용만 작사/작곡)
02 강원도 아리랑 (전래민요)
03 신고산 타령 (구전민요)
04 가시리 (구전고려가요/이스라엘민요)
05 정선 아리랑 (전래민요)
06 한동안 뜸했었지 (이경애 작사/김이환 작곡)
07 너무 짧아요 (윤철 작사/조용필 작곡)
08 꿈에 본 내고향 (박두환 작사/김기태 작곡)
09 단장의 미아리 고개 (반야월 작사/이재호 작곡)
10 촛불 (이희우 작사/조용필 작곡)
11 서울로 가는님 (박재형 작사/작곡)
12 정든배는 떠난다 (김영광 작사/작곡)
13 나는 어떡하라구 (윤복희 작사/윤항기 작곡)
14 딩동댕 지난 여름 (임진수 작사/송창식 작곡)
15 너 (서세건 작사/작곡)
16 목석같은 사나이 (정민섭 작사/작곡)
17 날 보러와요 (외국곡)
18 sexy music (외국곡)
19 즐거운 일요일 (전우중 개사/외국곡)
20 박첨지 (작자미상)
21 얘야 시집가거라 (박영걸 작사/김성일 작곡)
22 열두냥짜리 인생 (김희창 작사/작곡)
23 come back (외국곡)
24 그대 떠난 이밤에 (박재형 개사/외국곡)
25 바보처럼 살았군요 (김도향 작사/작곡)
26 맹꽁이 (작자미상)
27 동물농장 (전석환 개사/외국곡)
28 꽁당 보리밥 (작자미상/외국곡)
29 여름냇가 (동요)
30 wanted (김중순 개사/외국곡)
31 fame (외국곡)
32 아 생각나 (박재형 작사/작곡)
33 홍도야 울지마라 (이석구 작사/김영준 작곡)
34 고향아줌마 (김진경 작사/정민섭 작곡)
35 고향이 좋아 (고향 작사/남국인 작곡)
36 여름 (이정선 작사/작곡)
37 해변으로 가요 (김희갑 작사/작곡)
38 Y.M.C.A (외국곡)
39 뱃놀이 (민요)
40 돌아와요 부산항에 (황선우 작사/작곡)
41 늦기전에 (신중현 작사/작곡)
42 월남에서 돌아온 김상사 (신중현 작사/작곡)
43 안녕하세요 (여대영 작사/작곡)
44 소녀 (김인중 작사/작곡)
45 아리랑 (민요)
46 Sad Movie (외국곡)
47 Twist Again (외국곡)
48 정말로 (김상범 작사/김정택 작곡)
49 해뜰날 (송대관 작사/신대성 작곡)
50 학도가 (작자미상)
51 얼굴 (신봉석 작사/신귀복 작곡)
52 사랑의 기쁨 (외국곡)
53 날이 갈수록 (김상배 작사/작곡)
54 고향역 (임종수 작사/작곡)
55 후회 (신중현 작사/작곡)
56 희야는 어디로 (김중순 작사/작곡)
57 진도아리랑 (민요)
58 벽오동 (김도향 작사/작곡)
59 코스모스 피어있는길 (하중희 작사/김강섭 작곡)
60 키다리 미스터김 (황우루 작사/작곡)
61 우리 애인 (정민섭 작사/작곡)
62 남성 넘버원 (반야월 작사/박시춘 작곡)
63 여우야 (외국동요)
64 두꺼비 (전래동요)
65 최진사댁 셋째딸 (전우중 개사/외국곡)
66 Sunny (외국곡)
67 ABCD (외국곡)
68 구슬비 (동요)
69 우스크다라 (터키민요)
70 너무합니다 (윤항기 작사/작곡)
71 떠나야할 그사람 (신중현 작사/작곡)
72 나는 몰라요 (김중순 작사/작곡)
73 마음약해서 (정두수 작사/김영광 작곡)
74 마지카루나 (외국곡)
75 쟈니기타 (외국곡)
76 엘콤 판체로 (외국곡)
77 베사메무쵸 (외국곡)
78 키싸스 (외국곡)
79 눈이 내리네 (전우중 개사/외국곡)
80 고드름 (동요)
81 군밤타령 (민요)
82 얼씨구 좋다 (김중순 작사/작곡)
83 겨울바람 (백순진 작사/작곡)
84 싼타클로스 우리마을에 오시네 (외국곡)
85 기쁘다 구주오셨네 (외국곡)
86 고요한밤 거룩한밤 (외국곡)
87 탄일종 (작자미상)
88 어린송아지 (외국동요)
89 들장미 (외국곡)
90 아니 내일 (전래동요)
91 메기의 추억 (외국곡)
92 옥수수 하모니카 (동요)
93 루돌프 사슴코 (박순양 개사/외국곡)
94 창밖을 보라 (작자미상/외국곡)
95 한 오백년 (전래민요)
96 Hello Mr. Monkey (외국곡)
97 Bye Bey Love (박재형 개사/외국곡)



엮인글 :

m&m

2018.03.08 17:56:43
*.58.36.87

ㅋㅋㅋㅋㅋ 남자 잘살겠다 아주ㅋㅋㅋㅋ

다크호스s

2018.03.08 18:20:33
*.7.231.35

어흑ㄱㄱㄱㄱ 징허네요 ㅋㅋㅋㅋ

개구라

2018.03.08 18:21:51
*.216.83.162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요구르트

2018.03.08 18:55:27
*.142.38.6

진짜면 굿!!!

그믐별

2018.03.08 19:47:02
*.216.38.106

진짜 찌질하고 구질구질하네요
4년이나 만난것도 대단한듯ㅋㅋㅋㅋㅋㅋㅋㅋㅋ

OTOHA

2018.03.08 20:44:52
*.223.23.213

여자분께 삼태기메들리는 행운곡이네요.
눈에 낀 콩깍지를 벗겨주었으니...
여자분이 나열한 내용만 봐도 미친넘인듯...
결혼하면 졸 피곤할 스타일..

백살공주와칠순난장이

2018.03.08 21:35:47
*.111.28.45

97곡..헐

자이언트뉴비

2018.03.09 08:50:46
*.247.149.239

와....

기본으로 나온 씹을거리 다 받아가지고 남으면 맥주를 부어 놓다니.... 별 미친놈이 다 있네.....

1

2018.03.09 09:32:20
*.149.242.189

진짜로는 이런새키가 꼭 있다는 겁니다.
남이 잘 되는 꼴을 못봐요.

알프스낙엽소년

2018.03.09 11:06:47
*.233.45.114

스크롤의 압박 ㅋㅋ

김블리

2018.03.09 12:08:12
*.38.17.127

와...결혼전에 아신걸 조상님이 도우셨다 생각하시고 잊으세요...정말 심보가 못땐 사람이네요

987654321

2018.03.09 19:52:09
*.178.160.89

진지하게 읽다가 갑자기 삼태기 메들리 전문을? ㅋㅋㅋ 아 ~뭐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펀글게시판 이용안내] [12] RukA 2017-08-17 55273 8
35279 천조국 사법부 클라쓰 file [8] 돼지고기김... 2018-03-20 1798  
35278 MBC까는 쭈니형 file [2] 돼지고기김... 2018-03-20 1613  
35277 아이돌팬 vs 야구팬 file [3] 돼지고기김... 2018-03-20 1571  
35276 6년 전 file [11] 돼지고기김... 2018-03-20 1686 1
35275 정의로운 게이.jpg file [7] 돼지고기김... 2018-03-20 1991  
35274 울지마... file [5] 초보후이뽕 2018-03-19 1675 3
35273 얼굴이 크면... file [7] 초보후이뽕 2018-03-19 1696  
35272 승부차기 file [8] 초보후이뽕 2018-03-19 1597  
35271 수박자르기 file [7] 초보후이뽕 2018-03-19 2554 1
35270 뻔뻔함의 갑 file [6] 초보후이뽕 2018-03-19 1632  
35269 이효리 강아지종류 file [9] 졍아자 2018-03-19 2128  
35268 모태미인 file [12] 해피가이 2018-03-19 2076 1
35267 동물톡톡톡 file [5] 해피가이 2018-03-19 1536  
35266 만랩 강사님 file [13] 해피가이 2018-03-19 1719 1
35265 한국인들이 재벌에 저항을 안하는 이유 file [8] 가방끈 2018-03-19 2057 2
35264 운영체제의 무게는 95g file [10] 부자가될꺼야 2018-03-19 1812  
35263 하이템플러 DC인 file [12] 향긋한정수리 2018-03-19 1853  
35262 닉네임은 자기의 10년후 모습이래요 file [24] 향긋한정수리 2018-03-19 1900  
35261 군인 월급 올랐다며? file [7] 향긋한정수리 2018-03-19 1620 2
35260 기적의 계산법 file [11] 향긋한정수리 2018-03-19 1649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