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다들 무더위를 잘 이겨내고 계신지?

오랫만에......리뷰어 모드로 돌아온 개츠비 입니다.

제가 25년을 스노보드를 타왔고, 스폰서를 받는 라이더....그리고 스노보드 브랜드를

창립하기 까지 정말 많은 장비를 사용했었는데,

바인딩에 대한 썰은 풀었던 기억이 없어서 이렇게 키보드를 듭니다.

가급적 제가 사용해본 바인딩 위주로 썰을 풀 것이구요.

아니면 제가 사용했던 모델과 최대한 흡사한 설계의 모델로 썰을 풀겠습니다.


1. 제품구매처 : 시승용 협찬 혹은 구매.

2. 작성자신분 : 본인 직접 사용

3. 사용기분류 : 사용 후기




genesis.jpg

Burton Genesis 바인딩

버튼의 가장 인기있는 올라운드 바인딩입니다.

바인딩 폭이 다소 좁아서 발이 작거나 칼발인 분들에게 어울리며,

하이백은 망이 하나 더 겹쳐져 있는데 이것이 종아리 뒷부분에 무리가

가지 않고 부드럽게 서포트를 해주며 토셔널 컨트롤에도 발목에 무리가 덜 합니다.

하프파이프, 올라운드 프리스타일 선수들이 선호하는 바인딩 중 하나 입니다.












nidecker carbon.jpg


스위스의 스노보드 그룹.

니데커의 Carbon 바인딩 입니다.

햄머헤드로 레이싱을 펼치는 보드크로스 올림픽 시합에서 2014년 소치, 2018년 평창.

프랑스의 피에르 볼티에 선수가 2번이나 금메달을 땄는데....모두 니데커 카본바인딩을 사용했습니다.

베이스 플레이트의 플라스틱 나일론에 카본을 만땅 함유 시켜서 베이스 플레이트 자체가 엄청

단단합니다. 하이백 또한 카본으로 만들었는데.....카본 하이백 제품들중 가장 단단하다고 생각합니다.

가볍고, 단단하고, 기본기가 탄탄한 야무진 바인딩 입니다.

힐사이드 카빙을 할때 에너지 전달력이 아주 강합니다. 몸무게가 가벼우신 분들에게는

추천을 안하고 싶을 정도로 하이백이 단단합니다.


고속라이딩을 즐기는 프리라이더, 카빙 라이더들에게 추천 하고 싶습니다.













el hefe.jpg

Ride El Hefe.

우리나라에서 가장 처음 사용한 사람이 아마 저 일 것입니다.

라이디의 최상급 바인딩인 엘헤페 바인딩은 카본 하이백과, A6061 강화 알류미늄의 베이스 프레임, 실리콘

스트랩, 그리고 Cant 기능이 있는 풋베드로 시장에 진출하자마자 멋진 라이딩용 바인딩으로 명성을 떨쳤죠.

가벼운 바인딩은 아니지만, 에너지 전달력이 뛰어나며 풋베드의 진동과 충격 흡수력은 아주 준수 합니다.

특히 칸트 기능으로 인하여 무릅을 안쪽으로 모은 자세로 카빙을 하는 분들에게 손꼽히는 바인딩으로

꼽혔습니다. 하이백은 아주 단단한 편이 아니라서 전 엘헤페를 파이프와 카빙용으로 사용했었습니다.












RomeTargaBlack.jpg


Rome Targa 바인딩.

작년 가을부터 스위스 니데커 그룹의 산하 브랜드가 된 Rome 스노보드의 최상급 바인딩인 Targa 바인딩입니다.

다소 묵직 합니다. 하이백이 높진 않지만 힐사이드 카빙을 할때 에너지 전달력이 상당히 좋은 편입니다.

토와 앵클 스트랩은 바인딩을 찰탁시 활짝 열리게 만들어서 간편함도 있지만, Cant 기능도 있어서

역시 카빙 라이더들에게 각광을 받고 있는 모델이죠.

  다소 단단한 디렉셔널 트윈 데크와 카빙에 어울리는 바인딩 입니다. 하이백이 높은 편이 아니라 발목이 살짝더

자유스러움을 좋아하는 분들에게 추천 하는 편입니다. 

















nidecker flow nx2.jpg



Nidecker NX2 Hybrid

과거엔 Flow 였지만 제작년 부터 스위스 니데커 병합이 되면서 니데커 NX2 하이브리드 바인딩으로 불리웁니다.

하이백을 제껴서 발을 넣고 하이백을 올려 잠궈서 체결하는 인업고(In-Up-Go) 방식 바인딩의 레젼드 이며,

가장 널리 알려져 있습니다.

여기 있는 바인딩들 중 가장 무겁습니다. 바인딩 한쪽에 1키로 정도가 됩니다. 하지만 저는 개인적으로

햄머헤드...특히 단단한 녀석일 수록 이 NX2 하이브리드를 추천하고 싶을 정도로 성능이 뛰어납니다.

AL6061 강화 알류미늄의 베이스 프레임과, Cant 기능이 있는 높은 풋베드(풋베드들 중 가장 높습니다.)

그리고 일반 스트랩 방식의 토스트랩과 인업고의 하이백 인서트 방식을 합쳤는데......

역대 바인딩들 중에서 체결 된뒤 에너지 전달력은 다른 바인딩들이 범접할 수 없을 정도로 강합니다.

특히 힐사이드 카빙을 할때 힐엣지에 전달되는 힘이 더욱 강해집니다. 게다가 풋베드도 높은 편이라

얇은 더비나 칸트를 하나 더 깐 기분이 들기도 하구요.

체결방식의 번거로움과 무게로 인하여 분명히 호불호가 갈리지만

저는 제 햄머헤드에는 항상 이 녀석을 아직도 사용합니다.


















now-ipo.jpg


Now 의 IPO바인딩 입니다.

니데커 산하의 바인딩 브랜드로 유명한 프로 스노보더가 2년동안 짱박혀서 연구하여 8년전에 출시한 바인딩 입니다.

베이스 블레이트와 형광색 동그란 부분은 우레탄 실리콘으로 만들었는데 힐사이드 카빙시 하이백이 좀더 쫄깃하게

낮은 앵귤레이션을 형성하며, 베이스 플레이트의 네모난 우레탄 실리콘은 충격과 잔진동 흡수에 최고의 역할을

보여줍니다. 턴을 할때 아주 편합니다. 그런데 빠른 반응성을 보이지 않습니다. 하이백이 잘 휘어지는 것도 호불호가 갈릴 것이구요.

하지만 분명한 것은 웰팍의 브라보 같은 중급 슬로프에서 슬렁슬렁 미들턴을 즐겨하는 분들에게 매우 즐겁고 안락한

컨트롤을 선사해 줄 수 있습니다. 

















union-force-snowboard-bindings-2017-cork.jpg


Union Force 바인딩.

유니온의 간판급 올라운드 바인딩 포스 모델 입니다.

개인적으로 저는 유니온이 스탠다드 혹은 정석의 바인등 브랜드라고 생각합니다.

베이스 플레이트는 모덴 모델들이 충격흡수에 좋도록 EVA폼이 잔뜩 깔려 있구요. 하이백은

다른 브랜드들에 비해 다소 높은 편이라 라이딩에 좋지만....전 모델들은 다른 브랜드들에 비해 가벼운 편입니다.

그리고 3Piece 바인딩 구조라 섬세한 사이즈 조절이 가능 하구요. 말랑한 모델은 말랑하게, 단단한 모델은 딱딱하게

모든 모델들이 그 구분점이 있는 멋진 바인딩 브랜드 입니다.

이 포스 모델은 올라운드 바인딩들 중 제가 아주 즐겁게 사용했던 모델입니다.

라이딩에도 좋고, 파이프에도 좋고, 킥커에도 좋고......그트에도 좋고.....몸무게 75키로인 제가 올라운드로

가지고 놀기에 아주 좋았던 모델입니다.
















fc.jpg


Union FC

유니온 바인딩의 최상급 FC 입니다. 여기서 FC는 Forged Carbon 이라는 뜻인데, 카본 입자를 파이버 방식이 아닌

두드려 때려 만든 방식 입니다. 고급 스포츠카의 범퍼에도 쓰이는 소재 입니다.

일단 제가 알고 있는한 모든 바인딩들 중에서 가장 가벼웠습니다. 바인딩 한쪽에 600g 정도로 기억 합니다.

하지만 기본적으로 모든게 단단합니다. 에너지 전달력이 아주 즉각적입니다.

베이스 플레이트는 쿠셔닝이 낮아서 설질의 좋은 날은 좋은 날의 느낌이 그대로 느껴지고, 나쁜날은 거친 진동감이

그대로 느껴집니다. 마치 거친 오프로드 자동차 타는 기분이 듭니다.

스트랩도 얇은 편이라 아주 안락한 편은 아닙니다. 하지만 자신의 카빙 앵귤레이션이나 엣지 감이

어떤지 궁금 하신 분들이 빌려서라도 사용을 해본다면.....실력의 현재에 대해서 여실히 알 수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저는 이녀석을 하프파이프에서 즐겨 사용했습니다.

 



















LB_SP_3.jpg


SP Lab 바인딩.

SP바인딩 또한 플로우 처럼 인업고 바인딩 브랜드이며, 자체 공장에서 생산 을 합니다.

9년전 저는 니데커에서 나온 중하급 인업고 바인딩을 사용한적 있는데 그 단순한 디자인에서 나오는

성능이 맘에 들었으며 SP 바인딩 공장에서 생산한 것이라는 것을 알았습니다.

SP 바인딩은 인업고 방식이지만 스트랩 바인딩의 편안함을 최대한 추구한 바인딩 입니다.

하이백은 아주 단단하지 않고, 하이백 와이어는 니데커-플로우 보다는 얇은 편이죠.

베이스 쿠셔닝 또한 높은 편도 아닙니다.

하지만 인업고 방식의 높은 힐엣지 전달력을 지니고 있으며, 슬렁슬렁 타기에도 정당한

편안함 또한 추구하는 방식 입니다.

개인적으로 사뿐사뿐한 벤딩턴, 돌핀턴 등과 하프파이프 베이직 런을 좋아하는 스노보더들에게

권해주고 싶습니다.


















bindings_bent_metal_solution_snowboard_binding_2016-2017-review_T__5991.jpg


1819-bentmetal-driveplate-explosion-solution-1000px.jpg



Bent Metal Solution 바인딩.

저는 지난시즌 이 밑에 모델인 Transfer 모델을 사용했었는데, 카빙을 좋아하는 헝글러들에게 카본 하이백으로 만든

최상급 솔루션 모델 사진을 세워둡니다. 제가 스노보드를 처음 시작한 94/95 시즌때 이미 트랜스월드 스노보드 잡지에

벤트메탈 광고가 있었는데 국내에는 들어온지 얼마 안되는 생소한 브랜드 입니다.

    제가 사용해왔던 수십개의 바인딩들 중........완전히 다른 클래스의 바인딩이라고 말할 수 있습니다.

하이백은 아주 말랑하지도 않고 견고한 편이고 일단 체결시 느낌이 매우 편하고, 버클들도 모두 솔리드 하고 빠가 나는일이

없이 잘 완성된 바인딩입니다.

   풋베드가 그 차별화된 테크놀로지 입니다.

 EVA 우레탄 폼, 폴리머 중간재, 카본 파이버, 피텍스 코어(혹은 단풍나무 코어) 나일론 박스....등등 아주 많은 소재들이

풋베드에 적용이 되었는데..........이 벤트메탈 바인딩은 사용해보면......풋베드의 에너지 전달능력이 매우매우 뛰어나다는

것입니다. 하이백이 카본으로, 그리고 강화 알류미늄으로 만든 베이스 플레이트...그런 바인딩에서 느낄 수 없는

다른 영역의 테크놀로지가 분명히 있습니다.

뭐랄까...제가 힐사이드 턴을 시도 한다면......바인딩 풋베드가, 힐사이드 엣지야 설면을 갈라라~~~하고 명령하는

느낌적인 느낌? 에너지 전달력이 무진장 좋은데, 충격과 잔진동 흡수 또한 아주 좋아서 더 미스테릭 한 바인딩

브랜드 입니다.






이 외에도 제가 여러가지 브랜드 혹은 모델들의 바인딩들을 사용했었고, 지금도 타 모델들이 있지만,,,,,

제 기억에 뭔가 스페셜로 남았던 녀석들로 추려 봤습니다.


긴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댓글 '17'

비시즌뭘해야할까

2019.08.08 22:43:22
*.54.44.120

항상 글 올리면 재미 있게 읽고 가는 1인입니다 ^^ 여름 잘보내세요

GATSBY

2019.08.09 09:16:33
*.149.242.189

감사합니다. 더 유익한 글을 쓰고 싶은데 뭔가 떠오르는게 없네요.~~~ 즐거운 여름 잘 보내시기 바랍니다.

취향

2019.08.09 11:25:04
*.215.145.165

니데커 카본... 넘 비싸더라구요..

타가는... 그 고질적인 프레임 뽀각 이슈가 해결이 됐나 모르겠네요,

GATSBY

2019.08.09 11:47:45
*.149.242.189

니데커 카본....좀 비싸쥬~~~~~~그래서 모 바인딩 브랜드 중 아주~ 흡사한 모델이 나왔던거 같습니다.

(쌍둥이라 할정도로 너무나 비슷합니다.)


그리고, 타가 이슈는 16/17 부터 하이백 밑 프레임을 더 두껍게 강화 했다고 하더군요.


취향

2019.08.09 11:49:14
*.215.145.165

호.... 모 브랜드가 어디인지 모르는..^^:;;;;;


타가는 이제 안뽀개지는군요..

그거빼면 참 좋은 바인딩이었는데...

아... 지금에 와서는.. 좀 무겁기도 하겠네요.

행율

2019.08.09 12:09:08
*.111.11.229

1718 밴트메탈 중간거가 트랜스퍼인가요? 그거 쓰고 있는데 1718에 얼마 안탔는데 앵클쪽스트랩이 갈라지더라고요. 친구도 같이 사서 사용했는데 같은 증상으로 둘 다 교체했습니다. 다행히 라이딩 후 발견해서 사고는 안났고 당시 수입업체 연락해서 부품 받아서 수리했어요. 근데 지난 1819시즌에는 앵클이 나가더라고요...다시 연락해서 자가수리하고요. 이번엔 제 것만요. 친구는 1819에는 거의 안타서 그렇지 저랑 같이 탔으면 이번에도 둘 다 망가졌을거라고 생각합니다. 둘 다 실력이 뛰어나서 엄청난 퍼포먼스나 전향도 아닌데 내구성이.. 이번 시즌에는 별 탈 없었으면 좋겠어요. 내구성 빼고는 불편한건 없어요.

GATSBY

2019.08.09 12:20:05
*.149.242.189

아......제작년에는 그런 이슈가 있었군요. 두분다 사고가 안나서 다행입니다.

저는 18/19 트랜스퍼 모델을 사용했는데, 매주 주말에 사용했고, 비범과 스나이퍼 같은 킥커,

그리고 하프파이프 데크 같은 프리스타일 데크에 달아서 좀 험하게 탔었습니다.

 만약 문제가 발생했다면 보드 설계자로서 총판업체에 바로 연락을 했겠죠.

혹시 그 문제의 부품을 18/19부터 국내총판인 GTG 엔터프라이즈에  연락하면 그 문제의 부품은 교환이 가능할지 모르겠습니다.

RukA

2019.08.09 21:26:44
*.254.71.206

"비밀글입니다."

:

GATSBY

2019.08.12 08:44:26
*.149.242.189

넵. 수정 하였습니다~~^^

no name

2019.08.12 09:35:15
*.116.23.174

위에 써본 반딩은 4개 인데 제가 느낀거 하고 비슷하네요 ㅋ  플로우 하나만 빼고요 ㅋ 전 플로우 하고는 안맞더라구요

GATSBY

2019.08.12 10:34:37
*.149.242.189

플로우는 호불호가 강한데, 저한테는 하이브리드가 좀 잘 맞고 퓨젼 타입은 잘 안맞더라구요.

다아라

2019.08.19 15:27:38
*.36.138.154

인업고 바인딩에대해 관심이 가는데 sp바인딩도 nx2바인딩처럼 무게가많이나가나요? 알아보고있는 모델은 sp최상급마운틴모델이고 nx2는 gt하이브리드입니다.

GATSBY

2019.08.19 16:58:25
*.62.188.49

SP바인딩도 철 와이어가 들어가는 만큼 일반 스트랩 바인딩 보다는 무겁습니다. 하지만 플로우 NX2 보다는 가볍죠.

다아라

2019.08.19 17:02:23
*.36.138.154

sp가 그래도 가벼운가보네요. 지금은 제네시스엑스바인딩쓰는데 인사노250에 뒷발21도 전향인데도 토턴시 토스트랩이 자주풀려서 인업고방식을 보고있었습니다. 혹시 이증상에서 추천해주실바인딩도 있으신가요?

GATSBY

2019.08.19 23:49:51
*.98.232.132

토스트랩이 계속 풀린다면 토 스트랩의 버클에 있는 스프링이 약해졌거나, 스트랩의 빨래판이나 이빨이 마모가 되었거나,

세팅 방법이 잘못 되어서 입니다. 지름신이 아니시라면 고쳐서 사용하는 것을 추천 드립니다.

 근데 햄머헤드에 전향으로 타신다면 전 힐사이드 엣지 전달력이 막강하고 베이스 플레이트가 높은 플로우 바인딩을 추천 드려요. 

다아라

2019.08.20 07:19:55
*.47.96.114

네 토스트랩문제말곤 제엑은 너무만족중이에요. 세팅은 엄청많이바꿔봤는데 안됐으니 버클부터 교체해보고 안돼면 플로우를 중점으로 봐야겠네요. 감사합니다. 돌아오는시즌 휘팍에 얼로이 시승회도 진해해주세요!^^

보노버너

2019.08.25 07:21:05
*.70.26.249

인생경험 은 무조건 추천!
문서 첨부 제한 : 0Byte/ 8.00MB
파일 크기 제한 : 4.00MB (허용 확장자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수 조회 수
공지 장비전반 [장비사용기 이용안내] Rider 2018-01-11 8 14692
5203 데크 아주 주관적인 데크 사용기입니다~ 재미로 ... file [33] 야매스쿨 2019-08-16 13 1407
» 바인딩 기억나는 바인딩들 썰 updatefile [17] GATSBY 2019-08-08 11 1452
5201 데크 1819 SG Free Solo 시기 프리솔로 사용 후기 file [17] Quicks 2019-08-07 10 905
5200 고글 1920 드래곤 고글 플레시 블루 Flash Blue+ ... file [6] Quicks 2019-08-06 3 650
5199 부츠 1819 Northwave domain 부츠사용기 입니다. file [14] firehead(화두) 2019-04-23 2 2105
5198 데크 1920 노빌레 n8 ti 172 시승기 file [11] 웃자~~ 2019-03-28 8 3460
5197 데크 1819오가사카FC-L 157 file [6] 웰팍테리 2019-03-18 1 3506
5196 부츠 2018-2019 Deeluxe Edge TF 255 (디럭스 엣... [15] 뽀더용가리 2019-03-18 7 1867
5195 바인딩 1819 나이트로 셀렉트 + 클리커(스텝인) 사용기 file [7] brand550 2019-03-15 5 2208
5194 데크 1819 AXER(악스) 1439 프로토 사용기 file [9] RukA 2019-03-12 10 2064
5193 데크 19-20 요넥스 트러스트(세미해머) 161 시승기 file [10] 음대곰 2019-03-01 2 3824
5192 데크 1718 오가사카 fcx 후기 [6] Magic_Medic 2019-03-01 3 2725
5191 데크 19-20 YONEX THRUST 169...시승기.. file [17] 날아라가스~!! 2019-02-25 5 2766
5190 장비전반 1819 버튼 스텝온 국내&니세코 파우더 사용기 file [19] 이야힝 2019-02-25 2 2461
5189 장비전반 1819 머큐리 + 스트라타 + 덴 브리스 하드 ... file [14] 지쇼빠 2019-02-25 5 1368
5188 데크 19-20 Yonex Nextage 요넥스 넥스테이지 후기 file [4] 하프하프 2019-02-19 4 2598
5187 데크 ENO ON 167 꽃데크 사용기~~ file [15] 개걸스럽게... 2019-02-17 6 4306
5186 부츠 반스 아우라 부츠 간단사용기 [4] 영블러두 2019-02-14   1815
5185 데크 Alloy D.O 얼로이 디오 157 1시즌 사용기 file [42] Gaden 2019-02-13 5 3921
5184 고글 1819 Dragon 고글 PXV , 포토크로믹(변색) ... file [12] Quicks 2019-02-13 7 20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