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해마다 이시기가 되면 스키 및 보드의 기술을 평가하는 기술서수권이 열립니다.

물론 레벨3 이상의 참가자들이 나가는 곳이라 최고의 신력자들이 나가는 대회 입니다.

 그런데 사실 스노우보드 기술서수권은 이 시기가 아니면 거의 찾아 볼 수가 없습니다.

스키는 시즌 중에도 아마추어 및 학생들 대상으로 다양하게 대회가 열립니다.

 하지만 스노우보드는 아직 이러한 대회가 활성화가 아직 안된 것 같습니다.


제가 이 말을 꺼내는 이유는 보드가 더 활성화 되고 세계 대회에서 성적을 내기 위햐서는 대회의 다양성 그리고 자주 열려야 한다는 생각 때문 입니다.

 물론 이번 아시아 동계 올림픽에서 좋은 성적을 냈고 내년 올림픽 에서도 좋은 성적이 기대가 됩니다.

하지만 일회성으로 끝나는게 아니라 지속적으로 성적을 내고 발전하기 위해서는 기술선수권 및 빅에어 대회 등등 다양한 대회들이

 홍보가 잘 되고 다양한 사람들이 즐기는 시간이 많아 져야 저변도 활성화 대고 선수들 구성이 두터워 질거라는 생각 때문 입니다.


물론 일부 보더들은 보드는 프리이기 때문에 그런 것 필요 없다.

 그냥 내가 좋아하는대로 즐기면 되는 것이다.

보드 라이딩에 여러가지 용어가 나오고 기술이 탄생하고 틀안에 있으면 그거는 보드가 아니다라고 생각 하시는 분들도 분명 있을 겁니다.


 하지만 보드의 다양성을 존중하고 발전하기 위해서는 이러한 대회가 필요 하다고 생각 합니다.

하프파이프나 빅에어, 슬로프스타일 등등에도 다양한 기술이 들어 갑니다.

 뿐만 아니라 알파인 레이스에서도 미묘하지만 기술이 들어 갑니다.

기초가 없으면 아무리 화려한 기술을 할려고 해도 그거는 50퍼센트 밖에 받지를 못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여러 대회가 더 자주 열리고 기술선수권에서도 라이딩 테스트만 하는게 아니라 여러 프리스타일 대회를 함께 한다면 정말 궁극의 발전이 이루어지지 않을까 생각 합니다.


마지막으로 제가 보드를 타서 그런지는 몰라도 보드가 스키 보다는 여러 기술들이 이루어 지고 멋있다고 생각이 됩니다.

 또한 안전하게 즐길 수 있다고 생각 합니다.


그렇기에 지금 보다 좀 더 다양한 대회로 인해서 선수들 및 강사들이 활성화 되어서 스노우보드 강국이 되었으면 합니다.


뭔가 말이 이상했지만 아무튼 여러분들의 생각은 어떠 하신지요??

 날씨를 알려 드려야 했나^^:::


엮인글 :

소리조각

2017.03.06 17:41:10
*.90.74.125

추천
1
비추천
0

먼저 한가지 짚고 넘어갈 것이. 프리스타일 보딩은 여타의 아마추어 생활체육과 좀 많이 다릅니다. 일단 협회자체의 공신력이 좀... 많이 떨어집니다. 대한체육회 산하의 종목별 협회가 아마추어 생활체육을 이끌어가는 종목들과 달리 스노우보드는 그런 협회가 없습니다.

스노우보드 국가대표 선발권 자체가 대한스키협회에 있고, 강사자격증 자체도 생활체육 지도사 자격증이 없습니다. 국내에서 접근할 수 있는 자격증은 WSF, KSIA정도이고, 그 외에 외국에서 공부하신 분들은 대부분 CASI나 JSBA죠.


스노우 보드 인구는 엄청나게 많아지는데, 협회는 없다는 것이 프리보드 자체가 굉장히 자생적으로 살아나가는 종목이기 때문입니다. 국내 1세대 보더분들은 그냥 본인들이 알아서 타고, 알아서 공부하고, 알아서 외국에서 프로생활하다 왔지, 대한체육회와는 별 연관이 없습니다. 역이기도 별로 싫어하는 것 같구요.


그러다 보니, 대회의 공신력이라는 것 자체가 어불성설입니다. 기선전 열어봐야 원로 보더들이 인정 안해주면 아무 소용이 없죠... 게다가 국내 보드계는 강사들의 밥그릇 싸움이 엄청 치열한 곳이라... 

아마추어 대회는 생각보다 많습니다. 물론 SL 이나 GS 전부다 알파인 대상이긴 하지만, 슬로프스타일이나 하프파이프 대회도 많습니다. 근데 주최가 그냥 제각각이어서 그렇죠... 


대한스노우보드협회가 만들어진다고 해서 현재 각각의 연맹이나 협회에서 고분고분 흡수될 이유도 없구요... 

어차피 프리보드로는 FIS 포인트 따는 프로 몇명 안됩니다. 대부분이 그냥 레슨프로죠.


긍정적으로 생각하자면, 기존의 오히려 엘리트 체육과는 전혀 다른 길을 걸었기 때문에, 지금의 프리보드가 더 자유로워질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고도 볼 수 있겠구요. 

부정적으로 보자면 역량이 결집이 안되니 "프로선수"층이 얇고, 국제대회에서 성적내기가 어렵다고 볼 수도 있겠죠.


솔직히 이상호선수가 금메달 딴건 자랑스럽지만, 한명의 금메달리스트를 위해서 다른 보더들에게 어떤 희생을 강요할수는 없다고 봅니다. 개인적으로는 엘리트 체육을 그닥 좋게 보지도 않구요.


하여간 기술선수권 대회야 지금도 하긴 하지만, 

국내 선수층을 두텁게 하기 위한 모두가 인정하는 공신력있는 협회주관의 기선전은 지금으로서는 무리라고 생각합니다. 


Quicks

2017.03.08 16:19:38
*.70.57.27

소리조각님이 이야기를 잘해주셔서...

스노우보드를 타는 많은 사람들이 속해 있는 연맹이나 협회등이 통합되어 진행되지 않는한 불가능한 이야기이죠

많은 스폰서가 나타나 기술선수권대회에 많은 상금이 걸린다고하면 또 달라지겠죠 ^^?


----------------------------------------------------------------------------------------------------------------------------------

스키지도자연맹에서 주최하는 스노우보드 기술선수권대회는 KSIA Level 2이면 참가 가능합니다.

기술선수권대회 상위 입장자에 대해서 KSIA Level 3 이론 및 구술시험 볼수있는 자격이 주어 집니다.




붉은표범

2017.03.08 20:58:06
*.36.133.137

레벨1도 가능하지않나요?ㅎ 이번에.알파인 여자부 우승자가 레벨1이라던데... 정확한건 잘 모르겠네요^-^ 렙3은 안되고 그냥 상금만 받는다고 하더라구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수 조회 수
» 기술선수권에 대해서..... [3] 훼미리 2017-03-04 3 1173
1211 턴 타이밍에 대한 고찰 file [26] F2한노 2017-02-17 3 3347
1210 스키장 슬로프 초보코스와 상급코스 과연... [13] 피브리조 2017-02-15 1 2585
1209 턴하는 중에 무게중심 이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10] TrustMe 2017-02-08 1 2309
1208 불가피하게 넘어지기? [22] mystic456 2017-02-03 3 2316
1207 설질이 가장 좋은 온도는 얼마 일까요? [15] 폭풍세수 2017-02-02 1 2363
1206 카빙턴과 슬라이딩턴에 대한 생각. [26] 초특급자빠링 2017-01-27 12 5166
1205 분실물 센터를 만드는건 어떤가요 [3] B!sure 2017-01-25   885
1204 파크 시즌이 점점 짧아집니다. [45] Jx10 2017-01-23 20 2925
1203 전방 주시 / 후방 주시에 대한 개인적인 생각 file [14] 관광보더_식... 2017-01-20 10 2264
1202 리프트&슬로프 흡연 [19] 가끔은기억해 2017-01-19 2 1804
1201 후방주시에 대해... [26] 피브리조 2017-01-18 2 1854
1200 기본을 경시하고 보여주기식으로 가는 것 같습니다 [123] 웰리힐리123... 2017-01-12 26 6223
1199 리조트 중 설질이 가장좋은 리조트는 어디일까요?? [21] 나도몰라a 2017-01-09   3829
1198 헝글보드 사이트 변화 [27] 아이브루 2017-01-05 12 3135
1197 새로운 스키장이 생긴다면 어느 동네가 좋을까요? [61] 라면라이더 2016-12-19 2 5675
1196 헬멧 착용에 대해. [122] 엄마찾아원에... 2016-12-15 19 6751
1195 프레스에 대해~~~~ [30] 천야 2016-12-14 7 4343
1194 극전향 프리스타일에 대해 [33] 으헝헝 2016-12-03 9 7016
1193 턴은 할줄 아는데 어떻게 잘타야하나요? [21] 1Fe 2016-11-29 25 62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