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국 라파엘님의 2년전 토론글 입니다.

 

올해 다시 KASBI 활동이 두드러지고 있기에 다시 한번 문제제기 해봅니다.

 

-------------------------------------------------------------------

KASBI, 보드와 래프팅, 바람의 전설 (현재는 바람이야기)... 라이딩을 보시고 그냥 피식 웃고 끝내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그런데, 조금만 그 속을 보면 웃고 끝내야 하는 문제인가? 싶습니다.

지금 KASBI(바람의 전설이 주축이 된 '한국 스노우보드 강사협회'라는 단체-사단법인)의 문제는 초보에게 보드 기초 가르치는 것의 문제뿐만 아닙니다.

바람의 전설 혼자서 초보를 가르친다고 생각해보세요. 그 수는 얼마 안됩니다.
동호회에서 초보를 가르친다고 생각해보세요. 올시즌에도 버스 2대가  매주 동원된 것으로 압니다.
그러나 더 큰 것은 따로 있습니다.

바로 자격증 발급으로 인한 강사의 배출입니다.
올해 KASBI에서 발급한 보드 강사 자격증이 얼마나 되시는지 아십니까?
www.kasbi.kr에 의하면 1,2,3차 보드 강사 자격 시험이 '매진'되었다고 합니다.
스키타신다고 수수 방관모드로 하시겠다고요?
08/09 시즌에는 스키 강사 자격증도 발급 했습니다. 올해 무사히(?) 지나갔으니 내년에 다시 부활할 수 있습니다.

어떤 사람들이 그 자격을 받으러 비싼 시험료 내어가면서 갔을까요?
바로 각 대학의 '레저' 관련, '생활체육' 관련 학과 사람들이 단체로 자격증 시험을 보러 갔다는 것입니다.
그 이유는? 자격증 취득이 쉽다는 것이지요.
우리나라 '레저', '생활체육'학과에 스키/스노우보드 관련 교수가 몇명정도입니까? 아주 극소수 입니다.
어짜피 자기 전공도 아니라서 내용을 잘 모르고, 사단법인에서 내는 '공인'자격증이기 때문에 이력서에도 적기 편합니다.
그래서 학생들이 따러 간다고 할때 말릴 교수가 몇명이나 있겠습니까?

자격증은 자격증이라고 하고 이력서에 한줄 더 넣었다고 봅시다.
그 학생이 유아/어린이 생활 체육 종합 교육 기관에 취업했다고 가정하고, 봄/여름/가을 동안 다른 스포츠 가르치다가
겨울에 보드 가르치라고 하면?  KASBI의 컬리큘럼이 정답이고, 그대로 가르치게 됩니다.
그 강사에게 배운 우리 아이들이나 우리 이웃 사람들은? 당연히 KASBI의 컬리큘럼이 정답이 되게 되는 것이지요.

물론 KASBI나 바람의 전설님이 너무 시대를 앞서가서(?) 박해(?)와 모함(?)을 받는다고 생각 할수도 있을 겁니다. (그쪽 side의 분들의 주장입니다.)
지금까지, 박해와 모함을 받았던 시대를 앞서간 사람들은 '실력'과 '증거'를 보여주었습니다.
그러나 KASBI나 바람의 전설, 보드와 래프팅쪽에서 보여준 '실력'과 '증거'들은 수준 이하였고,
음란, 퇴폐성 옐로우 페이퍼의 수준도 보여주었습니다.

그쪽 주장대로 최고의 라이딩 실력을 자랑한다면, 백컨트리나 보더크로스 대회, GS, SL 등 최고의 라이딩 실력을 자랑할 만한 대회는 많습니다.
그것도 아니라면 예전 모 회사의 '라이딩 프로'처럼 일반 슬로프에서 멋지게 타는 모습이라도 보여준다면, 인정하겠습니다만,
지금 보드와 래프팅이나 카스비쪽에서 나온 동영상들 보면 수준이하이고.. (팔 동작의 제어가 전혀 안되고,  xx턴 시범들에는 일관성이 없지요.)
무슨 무림 비기인지, 할수 없어서 공개 안하는 것인지 몰라도 이상한 이름의 턴들은 슬로프에서만 공개한다고 하고 있고..
턴들의 정의를 내렸는데 저 것이 턴의 정의인지 참 오묘합니다. (제가 이해력이 모자라서 그런지...T_T)

바람의 전설님 컬럼같이 좀 길어서 죄송합니다만... 잘 생각해보시길 바랍니다. 과연 이 문제가 그냥 블랙 코미디로 끝낼 것인가?

그럼 이만.

엮인글 :

Ricky!

2014.11.11 13:24:32
*.255.177.190

추천
2
비추천
0

솔직히... 어떠한 관점에서 봐도 제대로 타는건 아니라고 보입니다.


또한...교원연수갔던 사람들중에 좋은소리 하는 사람들도 만나본적 없네요...


이제 슬슬 도태될 시기가 된듯합니다...

주위에 최대한 알려서 그들의 주머니를 부풀려주는것만 잘 막으면 될듯합니다.

감사한니가

2014.11.15 18:58:09
*.33.178.72

"비밀글입니다."

:

파양파

2014.11.11 15:23:11
*.247.149.100

보드계의 통일교가 될가능성도...

나왕창

2014.11.11 16:28:39
*.62.219.37

추천
2
비추천
0
그냥 미친놈들인데.......
미친놈들 신경까지 써야하는게 짜증나는거죠 ㅋ

부산상남자

2014.11.11 20:33:25
*.143.161.70

일단 무조건 많이 알려져야합니다

그러다 보면 초보들도 듣는게 있을테니 안갈꺼같습니다

v흑기사v

2014.11.11 22:13:16
*.248.49.163

많이 알려 처음 접하는분들도 알수있게 하는게 답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Super Naturals

2014.11.12 02:00:51
*.199.161.231

법의 맹점을 이용한 합법적인 사기꾼......

사건의 시작은 보드 였지만...진행상황이 인라인쪽에서도 알려졌지만

그쪽은 강건너 불구경 하듯 하더군요~

지금도 네이버나 다음 문답게시판 가면 아주 가관입니다~~~

그리고......재밌는 자료 하나 올립니다~

daum_net_20111215_233710.jpg


첨부

곧프로

2014.11.12 08:43:14
*.152.164.75

6...600여가지...

묵상

2014.11.12 10:46:18
*.218.144.98

남미에 스키장이 있나요 ? ;;;

올리브짜파게티

2014.11.12 16:41:12
*.195.244.168

저건 바람아저씨 패러디 하면서 장난치는거죠~ ㅎㅎ

심야너굴

2014.11.13 11:22:08
*.92.147.189

데몬 스트럭터는 뭐지?


인스트럭터 말하는건가?

116kg곰보더

2014.11.12 10:01:01
*.62.212.65

아직 초보의 입장에서 글을 써 봅니다.

뭐든 제대로 배우는게 당연하다고 생각합니다.


제가 헝보 처음방문해서 라이딩 영상 찾다보니

알게 되었는데요. 템포쉬붕턴???

처음엔 말장난 인줄 알았습니다. 그런데 실제로

영상까지 있는것이 놀랍기도 했구요.


보드 입문을 김현식님의 영상으로 한지라

별로 관심이 가진 않았습니다.


그런데 저처럼 어느정도 필터링이 되지 않고

무작정 강습받으러 간다고 생각한다면 문제가

될것 같습니다. 실력을 떠나서 신뢰성이나

진정성에 의문이 생겨서 거부감 듭니다.


혹시라도 강습 받아 보신분 계시면 후기를 들어

보고 싶습니다.

불멸의센터빽

2014.11.12 10:06:24
*.142.47.251

저런곳에서 강습을받는 분들이 있다는게 신기하네요...


불멸의센터빽

2014.11.12 10:08:32
*.142.47.251

근데 궁금한건 스노우보드자격증이라는걸.... 아무나 단체조직해서 발급이 가능한가요??

앗뜨거고구마

2014.11.12 16:14:27
*.124.153.11

본문내용에서 사단법인에서 발행하는 자격증은 통상 사설자격증입니다.

공인자격증인 국가에서 인정하는 자격증으로 "한국산업인력공단"에서 관리하며 "http://www.q-net.or.kr"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저곳을 통해서 교육을 받는다던가 하는건 단체나 여행사들과 연계하여 하는 강습일테고 자격증발급이나 발행은 어떤형식으로 하는지 모르지만 큰문제 삼지 않아도 될것 같다는 생각이 드네요.

앗뜨거고구마

2014.11.12 16:16:53
*.124.153.11

산업인력공단이 공무원이나 국가 기관은 아니지만 소위 말해서 대행을 하고 있다고 보시면 됩니다.

삼촌1호

2014.11.12 16:57:32
*.1.69.138

영업력과 조직력 홍보력 은 장점이 많은것 같아요,

실제 보드타는 분들이 체계적으로 협회나 조직을 구성해서 운영하는 곳중에 일반인에게는 가장 많이 알려지지 않았을까 생각도 해보게 됩니다.

학교나 단체의 대규모 보드입문자 를 수용할만한 조직이 헝글과 관련된분이 있긴 한지요?

분명 대형 보드 단체 수요는 많은데 각 스키장의 단체강습외에는 대안이 없는 상황이지 않습니까?


 개인적인 의견으로는 정말 헝글에서도 인정하는 핫한 고수분들이 몇분 영입되면 그냥 카스비가 한국 보드계를 통일하는것은 시간문제가 아닐까 생각하고,


실제 그렇게 되어 이용객들이 점점 많아져 수익은 스노우보드이용자를 대상으로 나지만 오히려 체계적인 조직력과 단결력으로 뭉친 기존스키협회의 통제를 따르고, 산하단체 형태로 눈치를 보는게 아닌 당당하게 보드계가 발전하지 않을까 생각도 해보게 됩니다. 


물론 그동안 카스비의 잘못된 행태로 보면 가능성은 희박하겠지만요 ㅎㅎ

woorihan

2014.11.12 20:19:49
*.233.57.176

저도 재미로 보드와 레팅인가 하는 카페에 가입되어 있습니다. (오늘이후로 짤리는거 아닌가.....ㅋㅋ)

몇시즌전부터 그랬던거 같은데, 주 베이스는 베어스인듯 하고 베어스가 오픈안했을때는 용평으로 오는 것 같더군요

지난 시즌에 용평에서 한번 목격했고, 다음에 보면 옆에서 깔짝 거려줘야지라는 생각으로 계속 주시했는데

못봤드랬습니다.

그리고 홀로 슨세임으로 사료되는 옷입고 혼자 라이딩하는 사람을 몇번 목격하긴 했는데

강습중이 아니라 방관했었습니다.


제가 알기로는 용평스키장에서 인정해주는 사설강습자격(증)을 받을려면 일년에 몇백씩 용평에 줘야하는 걸로 들었습니다.

그래서 사설 스키강습 데몬들도 조금씩 스키장이랑 다툼이 있는 걸로 알고 있는데.......


여하튼 이런저런 시끄러운 말들이 많았었던 스키장에서 사설강습을 못하게 하는 걸 이용해서

베어스타운 분들이 스키장에 계속적으로 재보를 해서 강습을 아예 못하게 하는건 어떨까 합니다.


이를테면 스키장내에 페트롤 장님이나, 스키스쿨/보드스쿨 장(짬 좀 되시는분)님들한테 재보해서

경제적인 자유에다가 저항을 조금 가중시켜주는 거죠.

스키장 바닥이 의외로 좁아서 아무리 옷바꿔 입어도 금방 티는 날거 같아요


그리고 동호회 차원에서 친구동생들한테 친분적으로 강습해주는 것과는

아마 외형적으로 상당한 차이가 있을거 같아요, 딱 보면 떄거지로 몰려다니는 표시가 난다는 뜻이죠

그때까진 베어스나 용평 동호회 분들도 좀 희생하셔서 무기명 제보.....


시즌 초반에는 용평으로 오는것 같던데 이번에는 다른 동호회분들이랑 연합해서 한번 쓴 맛을 한번 보여주리라 생각하고 있습니다.

용평에 작은 동호회에 일원으로 있습니다.

생각있으시면 쪽지주세요

지난 시즌부터 한번 뭉쳐보자라고 생각은 했습니다.

크고 작은 동호회 몇분들 아니깐 한번 뭉쳐볼라고요





법적이고 뭐고를 떠나서

공부도 지지리 못하게 보이는 사람이 어느 좋은 대학교에서 배운거라며

단체과외하고 동영상 퍼트려서 과외계에 물흐려 놓으면

고등학생들을 위해서라도 그 과외선생은 배척당해야된다고 생각해요

올시즌카빙정벅

2014.11.24 02:21:13
*.152.166.120

그런 일을

왜???우리같이 일반적으로 보드타는 분들이 해결해야 합니까??

저사람이 자격증을 발급하든 말든

우리같이 일반적으로 취미나 매니아 처럼 타면 되는거구

저런사람 퇴출 시킬려면

눈밥으로 먹고 사시는 분들이 힘을 합쳐서 본인들 밥그릇 안 뺏기게 의기투합 하면 우리야 뭐 충분이

도울수는 있지만

현 스노우보드 강사분들이 그냥 불구경 하고 있으시니

저 사람이 더 나대고 다니는 거죠

인라인 쪽에서는 저분 발 들어놓을 공간이 없습니다

벌써 7년전인가 그떄쯤 인라인강사,인라인 쪽에서 권위있는 분들이 직접 만나서

거의 퇴출시켰는데요

아직 수노우보드쪽은 저 사람이 강습을 하든 자격증을 발급하든

별 신경 안쓰고 그냥 한심하듯 처다만 보고 있는 느낌 이더군요

분명 저 사람이 발급하는 자격증은 아는 분들은 인정을 못 하지만

대학이나 ,어떠한 단체에서는 저사람이 누구든 말든 자격증 하나만 본다는 겁니다

그러다 보면 분명 진짜 강사분들도 타격이 있을 겁니다

nAVy_

2014.11.12 23:53:21
*.36.141.237

저는 kasbi 모르고 잇다가 이글보고 검색해봣는데
정말 쓰레기 오브 레젼드더군요 템포쉬붕턴...???
명칭이야 모 그렇다 치더라도 ㅋㅋㅋㅋㅋㅋ 영상에 타는 사람 누군지 ㅋㅋㅋ 영상 본인이 안봣나싶네요

테리에파우더

2014.11.13 04:49:10
*.79.26.41

보드와래프팅, 카스비가 잘한점 하나는 수많은 보더들을 입문 시켰다는 것?

스노우보드 인구 증가에 기여한점 인것 같습니다..

 

그동안 제기 되었던 문제들은 지난 몇년동안 많이 개선이 되기는 했다는 것이 다행인점이죠

 

묵상

2014.11.13 08:56:35
*.218.144.98

와 오늘 처음으로 스노강사협회 ? 어느정도길래 궁금해서 들어가봤는데 


아 웃음밖에 안나오네요 ㅎㅎㅎㅎ 이름은 번지르하게 강사협회로 해났으니 호구님들은 당연히 모르고 가서 배울듯 


강사라는사람들 동영상 촬영한거보니 웃음밖에 안나오네요. 그런실력으로 강사한다면 각스키장에70%이상은 강사가 가능할듯


진짜 무슨 통일교나 사이비 집단느낌이 많이 나네요 ㅎㅎ

落(˛¸人˛¸)葉

2014.11.13 13:13:43
*.111.19.194

추천
4
비추천
-1
소비자가 선택할 문제라 봅니다. 저는 헝글을 더 신뢰하지만, 헝글도 무슨 종교 집단 같긴 마찬가집니다. 헝글에 영향력있는 분이 오프라인에서 저들과 부딪치는 일은 없도록 조심했으면 바랍니다.

DandyKim

2014.11.13 20:36:54
*.108.162.182

이 분의 가장 큰 문제는


그 자신의 실력이 엄청나게 떨어질 적에도

시작하는 초보들에게 비싼 강습비 받아먹으면서

엉터리로 강습한거죠.


독학하는 저로썬 가끔 

내가 저런 포즈로 타고 있지는 않은가

엄청 걱정합니다.


혼자 즐겁게 타면 아무도 뭐라하지 않는데

초보 눈탱일 쳐대서.... ㅡ,.ㅡ;;


서니고고

2014.11.14 03:46:52
*.62.213.107

추천
1
비추천
-2

"비밀글입니다."

:

테리에파우더

2014.11.15 13:27:31
*.156.190.106

누가 헝글 주류이죠??  그리고 자격증 장사 하는 사람 있나요?

냉동잉여

2014.11.15 15:27:26
*.187.6.28

프로와 강사는 다른거임   만약 위에 글들 내용처럼 실력을 이야기 한다면

우리나라 학교 선생님 기본 서울 연고대는 나와야 성생 해야 하는거임


강사의 기본은  기본을 알려주고 그것을 튼튼하게 만들어 줘야하는데

이건머 무슨 병신 턴들 연구 하는것도 아니고..  ㅡ.,-;


프리스타일은 말그래로 프리 스타일이다.  그리고 자기 스타일로 만들어 가는거지


그리고 턴이라는건 

슬로프 상황과 설질에 따라 틀려 지는거지

억어지로 만들어 가따가 붙이지좀 말았음 좋겠다.


병신턴 만들시간에 기본기적 확립에 열중해라


그리고 이런말 해서 미안한데..

우리나라 무슨 사단 법인 만들어가면

무슨 사끼꾼 세끼들 콩고물 얻어 쳐먹는

단체가 됬냐..   남미 스노우보드  ㅋㅋㅋㅋㅋ  아나 진짜 웃는다.


나 보드 14년차인데..  

머 나도 병신같은 실력이라 

머라 씨부리지는 못하겠지만


강사세끼들 치고 제대로 타는 사람 못봤다.


어디 샵가서 호구 되지말고

동호회 가서 그돈으로 치즈덕에 돈까스 사주면

진짜 잘알려준다.  





알라야스키

2014.11.17 10:50:12
*.36.141.4

조직적으로 오더를 받는거 보면 거의 사기업체 수준이네요 ㄷㄷ

침묵~~

2014.11.17 13:46:04
*.105.125.14

추천
1
비추천
0

2580 같으데 제보해 바야 되는거 아닌가요?? ㄷㄷㄷㄷ

몽블랑역엣지

2014.11.21 15:36:11
*.175.233.145

2580 추천 드립니다~ㅋㅋ

부천준준

2014.11.23 23:37:59
*.158.41.83

진짜.........시작을 어케 하는가에 따라서..너무 심하네요 저건..-_-;

올시즌카빙정벅

2014.11.24 02:14:28
*.152.166.120

저 분은 인라인 쪽에서 약 7~~8년 전인가 한때 돌풍을 일으켜서

인라인쪽에서 나름 권위가 있는 분들이 직접적으로 면담을 통해

쫒아 냈습니다

인라인쪽도 어짜피 국가에서 발행하는 자격증은 없습니다

준강사 자격증 정강사 자격증 ...

래포츠 종목 중에서 대부분 자격증은 민간인 자격증 이더군요

그걸 저 분이 악용하여 돈을 번거구요 머리는 좋은 사람이죠

아마 몇개 종목에 걸쳐서 저런 말도 안되는 자격증을 발급 해 준걸로 알고 있습니다

스노우보드도 어떻게 보면 표준화 된 자격증을 발급하는 단체가 있어서 저 분을 몰아 내야죠

어떻게 보면 유료강사분들 들이 할 일이기도 하구요

본인들 밥그릇 본인들이 챙겨야죠

우리같이 그냥 취미로 타고 쫌더 관심이 있어서 매니아층 으로 타는 분들이랑은

저 사람이 템포시턴을 하던 알리를 하던 널리를 하던 일반 매니아 분들은 상관이 없죠

여기 계시는 강사분들이랑 또 뭔 레벨시험 치르는 기관이 앞장서서

막아야 하는데 지금은 너무 늦었습니다

저사람 래포팅 쪽도 손 대서 어마어마한 돈을 벌고 있고요

스키 또한 스키어들이 몰아 낸걸로 알고 있는데

왜???보드쪽은 그냥 불구경 하듯이 보고만 있을까요???

저 사람이 보드를 못탄다 이상하게 탄다고 그냥 두고만 있으면

아마 여기 강사분들 밥그릇 야금야금 뺏길 겁니다

 

보드가머에요

2014.11.27 17:15:29
*.35.112.208

사실....냉정하게 말씀드린다면.......밥그릇 싸움 같다는 느낌이 들어요.......

kasbi 쪽이 왠지 사이비 같다는 느낌이 팍팍 들지만 그들이 하는 것이 불법은 아니기 때문에......

민서파파

2014.11.30 07:29:15
*.209.42.24

제가 아이들을 모아놓고 농구를 가르칩니다. 제가 가르치는 농구는 좀 다릅니다.. 워킹도 없고, 파울도 없고, 골대는 핸드볼 골대를 엎어놓고 씁니다. 제가 발명한 슛을 가르칩니다. 일명 템포쉬붕슛이라고 NBA의 마이클조던이 와도 이슛은 따라하기 힘들겁니다. 아이들은 저를 "바람의농구왕"이라고 부릅니다. 이 아이들이 크면 돈 왕창 받고 농구 강사 자격증을 줄겁니다..

고수부지 농구코트에서 농구하는 사람들이나, TV에 나오는 사람들은 신경쓰지 말라고 가르쳤습니다. 우리가 최고다. 우리끼리 잘 놀고 우리끼리 농구자격증 주고, 새로 농구 배우러 오면 우리의 방식대로 가르치자.

 

불법은 아닙니다.

현준잉

2014.12.28 13:18:00
*.219.51.144

ㅂㅈㄷㅂㅈㄷ

냥냥2

2015.01.05 14:30:38
*.108.4.50

저도 냉정하게 말씀드린다면...밥그릇 싸움 같네요

본인들이 하고 있는 게 정답일까요

kasbi 도 정답은 아닙니다...하지만 그사람들이 정답이 될수도 있어요

어차피 정해져있는건 아니니...

소비자의 몫이라고 생각합니다

10만원을 주든 100만원을주든 소비자가격, 공장도가격이 정해진것도 아니고

그렇게 받을수 있다는 건 그사람 능력이지 않을까요

가는 길이 다르다고 배척할순 없다고 봅니다...

 

테리에파우더

2015.01.09 10:11:41
*.79.26.41

밥 그릇 싸움 하는 거는 KSA vs KSBA 가 하는 거구요..ㅎㅎ

 

KASBI 는 현재 상태로는 진짜 답없음 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추천 수 조회 수
1089 프로의 칭호, 프로의 조건, 프로의 덕목 [25] GATSBY 2014-12-11 8 5841
1088 안전장비 및 스키장 규제 [36] 국맨 2014-12-07 5 4548
1087 해머헤드 데크는 언제부터 사용이 가능한가?! [67] X-ray 2014-12-07 8 15482
1086 여친에게의 강습... 직접? 아니면 강사? [101] X-ray 2014-12-04   9674
1085 테크니컬 라이딩의 정의에 대해 [24] 카빙낙엽 2014-12-02 5 8850
1084 안전장비 착용 의무화 [72] 알나슬 2014-11-28 11 6241
1083 카풀 블랙리스트 에 대하여 [33] 살얼음_8702... 2014-11-26 10 9262
1082 슬로프 중앙에 서있다가 사고 과실은?? [45] 치킨라이딩 2014-11-25   5664
1081 스키장에서의 개인소지 스피커 음량 크기에 대하여... [43] 우리별이름은... 2014-11-19   6562
1080 1415 휘팍 잠실역 출발 버스 없어지는 것 확정건에 대해서 [13] 이건뭐임 2014-11-18   4159
1079 강사로 잘먹고 잘 살 수 있을까요? [27] 빵쿠 2014-11-16   7959
» KASBI 문제가 그냥 웃고 끝낼 문제인가? [37] 테리에파우더 2014-11-11 12 8893
1077 스키장 고르실때 슬로프 길이 vs 설질 [77] 헐허러헐헐 2014-10-31   8958
1076 데크 바인딩 부츠 센터링 어떻게 생각들하시나요? [65] BUGATTI 2014-10-29 4 8170
1075 보드는 몇살까지 타야 눈치 안보고 탈수 있을까요? [62] 내장털리임 2014-10-20 1 9756
1074 제조국에 관한 고찰?토론? [10] 객원 2014-10-16 1 3803
1073 겨울철 시즌보험 vs 일상배상책임보험에 대해서 [13] 네스 2014-10-09   5871
1072 보드 강사 자격증에대해서 토론 해봅시다 [21] 잘타스키 2014-10-07   9005
1071 중상급 실력의 보더 고가의 데크셋트 VS 저가의 데크 셋트 [23] 승봉이1 2014-10-06   8968
1070 라이딩, 트릭, 설질 상황에 따른 데크 교체 [18] KIN건하루 2014-09-24 1 53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