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묻고답하기 이용안내]

안녕하세요 


여자사람이구요  미혼이지만 나이가 어느정도 있어서 부모님과 거주 해오다 


이번에 다세대 전세로  독립했습니다 


아주어릴적  전세 살아오다  88년도 부터 30년정도 아파트 거주만 해오다 


이번에  다가구 전세로  독립했습니다 


7월 22일에  이사들어오고  한달  반정도 지난 시점입니다  


오래된  건물다 보니  무지  덥고  생활  소음 이 생각 보다 많더군요 


옆집 부부 연령대가  60대 초중반입니다 


아주머니  60대  초반  아저씨  중반정도 연세입니다


더운건물이다 보니현관을  열어 놓고 살다싶히  하더군요  남의집이야 열어 놓고 살던 말던


상관이 없습니다만  속옷바람에  지내고 있습니다 


퇴근하고 들어가면  안볼래야  안볼수 있는 상황이 아닙니다 에효


옷을 입고 지내던가 문을 닫고 살던가  고민이 많습니다 


이거까지야 그나마  이해를 하려  노력중입니다 


아주머니 60대 초반정도의 나이 이신데


퇴근후 택배 오면 이건 머냐  직접 보고 사야지 하며  관여를 합니다 


저도 퇴근후 환기라도 시키려  10여분정도  문을 열어 놓고 있는 찰라에  들어와서는 살림살이 


훌터 봅니다  불쑥 불쑥  아놔 


집에서 부모님  같이 거주를  해도   제방에는 들오지 않다보니  무지 스트레스 지수 큽니다 


택배가 많이 와도 잔소리  하나 않하시다보니  이해불가입니다 


이사들어온지  한달반에  이사가고 싶어집니다 


기분상하지 않게  이야기 할방법이 없을까요 ?


퇴근을 늦게 하면  퇴근한다고 이야기라도 하랍니다 


집에 안들어온거 아니냐고 까지 물어봅니다  냐햐햐


회식이나  야근시에도  부모님도 잔소리  하는 분들이 아니라  더  짜증부터 납니다 

엮인글 :

영원의아침

2019.09.04 17:10:38
*.33.184.75

집주인에게 이야기하고 계약 해지 하시는게 좋아보이는대요?? 그런분들 말로해서 안통합니다. 평생을 그렇게ㅜ사신분들인대 하루이침에 그게ㅜ될까요?? 다른지부가시는게 답입니다

곰팅이™

2019.09.04 17:11:44
*.176.111.152

문을 닫고 사는 수밖에...

계속 그러면 좋게 이야기 하는 수밖에요...

죄송하지만, 상관하지 말아 달라고요...;;

다가구가 세대가 별로 없어서...

또, 이웃이 어르신들이라 그런거라고 생각하세요..

별다른 나쁜뜻이 있어 그런게 아니니, 그러려니 생각할 밖에요..ㅠ

아무래도 아파트와 많이 다르죠...

허접그자체

2019.09.04 17:41:12
*.172.113.208

개인차가 크겠지만, 서로 맞지 않으면 떠나시는게 좋을 것 같아요.

저같은 경우엔 좋게말해 붙임성이 좋은거고 여기저기 앵겨붙는걸 좋아해서

만약 제가 저 상황이면 저녁반찬까지도 얻어먹으면서 다녔을 것 같네요.

그럼 부모님없어도 집주인이나 이웃주민에게 챙김받으면서 사는게 익숙했고,

심지어 동네 슈퍼아저씨가 가게 맡기고 마실갔다오실 정도였으니...

이게 좋다곤 안해요, 스트레스받거나 싫은소리못하고 끙끙 앓던 적도 많았으니 그런 단점도 있죠 ㅠㅠ...

글쓴이 같은 경우엔 자기계발에 더 쏟을 시간이 많고, 사람관계에서 오는 괜한 스트레스를 안받을 수 있고,

어려운 부탁(뭐 돈꿔달란거나 그런거)에 들어줄까 말까하는 고민할 필요도 없겠죠.

뭐 암튼 서로 다른 스타일이고 각자 장단점은 분명 있어서 누가 나쁘다고 할게 없어요.

이웃분도 분명 나쁜 뜻으로 한게 아닐테고 그전에 살던사람하고는 살갑게 지냈을 수도 있죠!

그래서 참고 살아라 이런건 아니고 제가 경험해본 바로는 사람성격이 쉽게 변하는 것도 아니고,

서로 바꿀려하거나 그러면 더욱 피곤해져요 중간은 없다는게 맞는 말인거 같아요 ㅎㅎ

그래서 다른 집 알아보시는 걸 추천합니다.

 

태조

2019.09.04 19:16:54
*.159.127.43

많이 잘못된거 같은데요 계약기간도 많이 남았을거 같은데 계약기간보다 스트레스가 엄청나시겠네요!~

한현호

2019.09.04 21:00:58
*.165.80.150

방법 없어요...

그거 성격이라서... 안고쳐져요.........

이사 잘못가신 듯 ㅠ

거기다.. 나이좀 들으신 분은 말을 해도 안되고

답 없더라고요..

애초에 대화가 되는 사람은 그렇게 안하니까요...

8번

2019.09.05 05:39:17
*.62.202.59

뭐가 안고쳐져요 저라면 걍 가서
바로 주거칩입으로 경찰 부를꺼고
또 뭐라고하면 인상쓰며 한마디 찐하게 할듯
자주 속옷 머 보이게 그럼 저역시 더 불편하게
문열고 메탈라카 음악 틀거나 암턴 나도 방해함
말나오면 반상회나 관리실에 나도 말하면됨
이상

빈병팔아보딩

2019.09.05 08:33:16
*.206.195.126

광고가 생각 나네여 "다방" 할때된거 같다는....^^

개인적으로  옆집분들이 연세가 있으시고  하셧다니까 좀 참으시고

한번 확실하게 말씀을 해주시는게 어떨게 생각 됩니다 기분 나쁘신 이야기를 해주시고

그래도 안되면 후책으로 윗분들 말씀대로 좀 더 거칠게 해아하지 안을가 생각 됩니다

저도 나이가 좀 있다보니 어린분들이 하시는 일에 관여를 할때가 좀 있거든요^^ 노파심 이랄가 ㅎㅎ

좋게 마루리 되었으면 좋겠네여^^

덜 잊혀진

2019.09.05 10:08:39
*.131.193.164

좋게 말해도 안 고쳐집니다. 성격 혹은 습관이라서.

강하게 말하면, 사이가 껄끄러워지죠..

원산지국산

2019.09.05 10:20:03
*.39.164.38

한번만 좋게 말해서 안되면 사이가 껄끄럽게 되더라고 쎄게 말해야죠,
더러워서 피하고 참는다  이런 분들도 많으신데, 더러우면 치워야죠,
집이 쉬는 공간이자 바깥으로부터의 피난처인데, 스트레스 받으시면 안됩니다.

본글처럼 현관 문지방 넘어오거나 하면, 딱 한번만 말하고 두번째엔 경찰 신고했을겁니다.

이미 사이틀어졌는데 두번봐 주는게 어디있나요, 더러운건 치워야지

BINGO

2019.09.05 16:51:19
*.146.210.119

안녕하세요 글쓴이 입니다  답글 감사 합니다 일하는 중에는 확인을 잘못했습니다 


우선  2년중에 10프로도 지나지 않는 시점에서 또 이런 사태가 있을 경우  좋게 이야기 해보고


두번째는 강도 있게 해야 겠습니다 


그래도 안될경우 2년 만기후 이사해야 겠습니다 


극한상황이면  2년 계약기간 전에라도 주인분과  상의 해서 이사해야 겠습니다


감사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공지 [기타묻고답하기 게시판 이용안내] [1] Rider 2017-03-14 47299
44184 뽐뿌 대출 믿을만할까요? [3] Lyew 2019-09-08 598
44183 (아버지 선물) 남성 명품 추천좀 해주세요. [16] 원충 2019-09-07 647
44182 파워포인트 단품 구매? [10] aAgata 2019-09-06 295
44181 아이패드. 온라인에서 파는 건 가품이 많나요? [4] O2-1 2019-09-05 395
44180 인스타그램 내 피드 보관 [2] 니베아원영 2019-09-05 323
44179 부산, 경남분들 많으신 하이원 혹은 휘팍 시즌방 있을까여 ? [6] 음하하_1016376 2019-09-05 369
44178 인터넷 등록정보 수정에 대해 [1] 김모씨@ 2019-09-04 153
» 안녕하세요 옆집부부때문에 한숨만 나옵니다 에효 ㅜㅜ [10] BINGO 2019-09-04 1252
44176 비발디특가권 [6] 타노스 2019-09-04 434
44175 40대 분들 지인선물 얼마정도로 하시나요? [12] 강실장 2019-09-03 606
44174 엔진오일 질문 [12] Lyew 2019-09-03 506
44173 핸드폰 기변에서 [10] 한번만.. 2019-09-03 339
44172 만근 수당 질문 드려요 [2] 하이원광식이형 2019-09-03 292
44171 용평 관련 시즌방 (혼자아님 3명) 질문드립니다. [4] 불타오른다 2019-09-03 406
44170 스마트 폰 교체 관련 도움 주세요. ^^ [51] 덜 잊혀진 2019-09-03 1279
44169 카톡을 탈퇴하면 [5] 출근하면지... 2019-09-02 1625
44168 대출시 주민번호 [6] Lyew 2019-09-02 504
44167 운동할때 입을 남자 7부 트레이닝 바지 추천 해주세요 [1] 디오게네스 2019-09-01 333
44166 2013 산타페 엔진오일 갈러갔는데요 [23] 반팔전사 2019-08-31 690
44165 카드별로 최소 이용실적만큼 쓰는지 체크하는 방법이 있을까요...? [9] nexon 2019-08-30 3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