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펀글게시판 이용안내]

소곱창

조회 수 3355 추천 수 0 2011.01.21 17:45:13

 

 

 

 

이 세상에 식당은 많고 많습니다.

 

그리고 그 많은 식당마다 주인장 되는 분이 계셔서 각자 자기만의 스타일로 가게를 운영을 하시죠.

 

약간은 재미있고 독특한 식당에 관한 얘깁니다.

 

곱창을 좋아해서 서울에서 좀 한다하는데는 거의 가본 거 같은데 전 여기가 제일 괜찮더군요.

 

 

 

 

 

카메라 렌즈가 익숙하지 않아 집에서 나가기 전에 시험삼아 한장.

 

마이애미에 있는 레게관련 물건을 파는 괜찮은 가게를 찾았는데 한국까지도 배송을 해주더군요.

이거저거 많이 샀는데 그때 구한 패치입니다.

 

 

 

 

 

 

 

 

가게 내부는 대강 이렇습니다.

 

원래는 더 조그마했는데 밀려드는 손님을 감당 못해서 확장 이전한겁니다.

 

 

 

 

 

 

 

 

 

 

제가 이 식당을 처음 다니기 시작한 2년전에는 이 정도는 아니었는데 지금은 평일 7시에 도착해도 30분 이상 기다려야합니다.

 

원래 이런거도 없었는데 지금은 이런 귀여운 대기번호를 옷에다 붙여주십니다.

 

 

 

 

 

 

 

 

 

 

 

여기 사장님이 한 시크하십니다.

 

자부심과 장인정신을 가지고 운영을 하신다는 말입니다.

 

사장님 지시에 따라 행동해주세요. 다 알아서 해주십니다. ^^

 

 

 

 

 

 

 

 

 

 

 

기다리기 지루해서 담배한대 피우러 밖에 나왔다가 한장.

 

 

 

 

 

 

 

 

유리문에 기대서서 핸드폰을 만지작 거리는 귀여워보이는 이 친구는 누구일까요?

 

 

 

 

 

 

 

 

 

드디어 자리가 났네요.

 

여긴 조금 특이하게 곱창을 시키면 염통이 먼저 에피타이저로 나옵니다. 

 

 

 

 

 

 

 

 

 

 

곱창집의 기본메뉴 생간과 천엽입니다.

 

제가 은근 비위가 약해서 얼마전까지는 이 세팅이 테이블에 있는 거 조차 별로 안좋아했었습니다.

 

 

 

 

 

 

 

 

 

어느날 큰맘먹고 생간을 기름소금에 조금 찍어 천천히 맛을 음미해봤는데... 워~~  맛있더군요.

 

물론 신선했을 때 얘기입니다만 왠만큼 이름난 치즈 저리가라 할정도로 식감도 좋고 부드럽고 향이나 느낌도 괜찮아서 약간 놀랬었네요.

 

 

 

 

 

 

 

 

 

 

 

적절히 양념이 된 부추무침입니다.

 

 

 

 

 

 

 

 

 

 

기본 소스

 

 

 

 

 

 

 

 

 

 

잘 익어가네요.

 

염통은 핏기만 가시면 먹는겁니다.

 

 

 

 

 

 

 

 

 

 

 

 

비지찌개.

 

사장님 어머니 되시는 분이 시골에서 직접 비지를 보내주시는 거라 이 메뉴가 없을때도 있습니다.

 

 

 

 

 

 

 

 

 

 

 

 구수한게 맛있습니다.

 

 

 

 

 

 

 

 

 

 

 

 

드디어 곱창이 나왔네요.

 

주방에서 초벌구이을 한번해서 가져다 주십니다.

 

벌집양과 대창은 곱창을 시키면 기본으로 조금씩 나온답니다.

 

곱창은 보통 굵은 거 보다는 이렇게 살짝 얇아보이는게 더 맛있더군요.

 

 

 

 

 

 

 

 

 

 

 

이건 그냥 식빵입니다.

 

 

 

 

 

 

 

 

 

 

그 식빵이 조각나서 돌판 가장자리에 자리잡고 기름을 적절히 조정해줍니다.

 

 

 

 

 

 

 

 

 

 

좋은 곱창을 구하는게 쉬운 일이 아니어서 이 집은 보통 9시면 문을 닫습니다.

 

질 좋은 곱창을 구하지 못했을때는 가게문을 아예 열지않는답니다.

 

 

 

 

 

 

 

 

 

 

 

곱창이 적당히 익었을때 한번 가위질을 해주십니다.

 

기름도 제거해주시구요.

 

 

 

 

 

 

 

 

 

잘 익어가는 곱창

 

 

 

 

 

 

 

 

 

 

잘 구워진 벌집양

 

이거 먼저 드시면됩니다.

 

 

 

 

 

 

 

 

 

역시 잘 익어가는 벌집양

 

 

 

 

 

 

 

 

 

 

 

 

 

 

 

 

 

 

 

드디어 곱창이 먹기좋게 구워졌네요.

 

 

 

 

 

 

 

 

 

 

 

 

가장자리에 올라온 곱창을 먼저 먹으면 됩니다.

 

 

 

 

 

 

 

 

 

 

아직 조금 더 익기를 기다려야하는 곱창은 가운데에.

 

 

 

 

 

 

 

 

 

 

부추를 돌판 한쪽에 얹습니다.

 

 

 

 

 

 

 

 

 

 

 

 

연기가 모락모락

 

 

 

 

 

 

 

 

 

 

 부추는 오래두면 질겨지니 살짝만 익혀 드시면 됩니다.

 

 

 

 

 

 

 

 

 

 

 

이 식당이 원래 편차가 적기는 하지만 오늘정도의 곱창이면 여기서도 최상입니다. 

 

 

 

 

 

 

 

 

 

 

적당히 볶아진 부추와 한입

 

 

 

 

 

 

 

 

 

 

 제 아내가 들으면 서운 할 수도 있겠지만 누가 제게 곱창과  아내중에 하나만 선택하라고 그러면 1초는 망설일거 같네요. ㅎㅎ

 

 

 

 

 

 

 

 

 

 

 

 

 

 

 

 

 

 

 

 

 

 

이건 대창인데 바짝 익혀먹으면 은근히 맛잇더군요.

 

 

 

 

 

 

 

 

 

 

 

 

 

 

 

 

 

 

 

 

 

 

이정도로 장사가 잘되면 가게를 확장하실만도 한데 현재상태가 사장님이 직접 곱창상태도 보고 구워지는 상태도 봐가면서

관리 할 수 있는 최고점이라 생각하셔서 더 이상은 원치 않는다고 하시더군요.

 

 

 

 

 

 

 

 

 

 

 

볶음밥이 빠질 수가 없죠.

 

 

 

 

 

 

 

 

 

 

 

중간단계

 

 

 

 

 

 

 

 

 

 

 

완성

 

 

 

 

 

 

 

 

 

 

 

 

 

 

 

 

 

 

 

 

 

 

 

 

 

 

 

 

 

 전 볶음밥은 살짝 타서 고슬거리는 상태가 좋더군요.

 

 

 

 

 

 

 

 

 

 

 

 

 

 

 

 

 

 

 

제가 여기 사장님을 좋아할 뿐더러 가끔 시간나면 이 얘기 저 얘기 좋은 말씀도 많이 해주시곤 하는데, 사장님 건강이 안좋으셔서

은근 걱정입니다만 쾌차하시겠죠.

 

어쨌거나 저에겐 정말 멋지고 유쾌한 식당입니다. ^^

 

 

 

 

 

 

 

 

Eric Clapton- Alberta

 

 



엮인글 :

난 누군가?

2011.01.21 17:50:18
*.181.165.18

또 여긴 어딘가?(요)

세븐보더_829037

2011.01.21 17:49:38
*.238.187.168

오늘 치맥 술약속 있었는데.. 곱창집으로 변경해야겠...............................

카레맛지티

2011.01.21 17:51:45
*.137.88.45

독산동 부추곱창 st 이네요;

 

그나저나 요즘 구제역;;

독한 접종약을 맞은 소.. 라고 생각하니 곱창 꺼려지더군요;

 

어제도 논현동 함지곱창 가려다, 지인의 적극 만류로 참은..

 

(아직 접종약을 맞은 소는 시장에 풀리지 않았고, 영원히 풀리지 않을 것이다.. 라고지난주 어느 도축하시는 분..에게 들은것 같은데.. 먹는걸로 장난치는 사람이 중꿔 만큼 많은 우리 나라라 .. ㅠㅠ)

당근세푸대

2011.01.21 17:54:25
*.111.97.184

찾았다...

힌트는 간판...ㅋㅋ

마포네요...

담에 가야 것다

턴이나해

2011.01.21 17:58:39
*.178.185.57

이것을보니 곱창을 한번 먹어보고 싶어지긴합니다..

순대도 아주 좋아하고 생간이나 염통등은 환장하며 먹는데 말이죠.....

곱창은 안먹어봤어요...... 왠지 그냥 무서워(?)서요............................ 그런데 이 사진들을보니 먹고싶어진다는....

Huskeys

2011.01.21 18:00:32
*.253.57.204

왜 읽다가 분노가 생기나 싶었는데..

배에서 꼬르륵 거리는 소리에 원인을 알게 되었음..

 

 

sapyo

2011.01.21 18:00:33
*.106.160.13

아...어딘지 힌트가 별루 없어서 사진만보고 찾아내느라 힘드네여~

 

용강동 장X네 곱창구이  집이네요...

 

나중에 함 가봐야지 ㅋㅋㅋ

 

 

SOO 

2011.01.21 18:05:31
*.153.108.130

아흐`~~~~~~~~~

곱창맨날 먹고싶네...

하하호호_1010084

2011.01.21 18:07:50
*.131.6.141

ㄷㄷㄷ

김예쁨

2011.01.21 18:19:03
*.186.218.140

우와... 곱 가득가득  .진짜좋아요 ~~

장어

2011.01.21 18:30:59
*.92.26.83

아.. 이사람 고소하고싶다..

 

 

 

그래도 장어 먹어야짓... ㅠ_뉴

Hui

2011.01.21 19:11:39
*.139.94.156

우아.......... 이렇게 집중해서 곱창을 읽어보긴 처음. 곱창 먹자고 친구한테 전화하고 싶어요

1

2011.01.21 19:24:11
*.162.68.99

아 평양집 곱창과 양밥 먹고잡다!!!!


랩규

2011.01.21 19:45:52
*.241.64.17

아 먹고싶다.........(곱창을 좋아, 아니 사랑하는 1人)

제가 먹어본 집중에 신촌 황소곱창이 제일 맛있었어요!

여긴 아직 안가봐서 모르겠지만 가보고싶네요ㅠㅠ 누가 정확한 위치 알려줄분 없어요??!

드림™

2011.01.21 20:35:34
*.192.163.138

가게 이름을 공개 하는게 뭔가 망설여집니다만 마포구 용강동에 있는 장가네 곱창구이 입니다.

 

혹시 이런게 문제 된다면 운영진님 언제든지 쪽지 주세요.

제파

2011.01.21 20:43:16
*.58.23.230

아........... 짜증나........... 화나...........

아직 저녁도 못먹었는데..............


저의 배고픔을 책임지세여........ 

먹는거에 별로 욕심이 없는데 정말 간만에 침이 꼴깍 꼴깍...........

소춘

2011.01.21 22:12:51
*.109.234.40

홍대 노루목도 대단히 맛있는데.... 당장 달려가고 싶어지는..... ㅠㅠ

곱창 너무 비싸요~~

간 하나만 먹으면 담날 아침도 멀쩡할 수 있는데....

1

2011.01.21 22:15:38
*.225.11.102

여기 마포에 있는 곱창집인데.......


나름 맛있기는 한데.....'먼 곳에서 찾아갈만한...' 그런 집은 절대 아닙니다.


곱도 그리 많지 않아요.

달려보더

2011.01.22 00:28:22
*.128.34.23

아~~~~~~~~~~~ 괜히 봤어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인돌

2011.01.22 00:58:06
*.88.85.142

소문만큼 맛있지도, 않았던 기억이..

1111

2011.01.22 15:38:26
*.27.192.153

곱창사진 올리면서 마이애미 드립은 뭐냐 ㅂ

오뚜

2011.01.22 16:50:01
*.133.55.23

아웃포커싱이 너무 심하게 됬네요 

㈜솔트포인트

2011.01.22 21:57:53
*.35.18.133

스크롤압박..

 

그러나 계속 내릴수밖에ㅠ.ㅠ

 

완전 먹고싶당~ 아 배고파...

JazzRock

2011.01.22 22:04:49
*.12.37.197

화성 동탄 상가에 있는 소부곱창이란 곳도 괜찮습니다. 헝글분중에 가보신 분들도 많을 거 같은 느낌..

왕서방-

2011.01.22 23:16:57
*.72.200.90

목표 추가..

즈타

2011.01.23 10:32:50
*.140.184.118

맛있어!!!!!!!!!!!!

세머

2011.01.24 01:37:29
*.232.21.140

와 군침이 철철 흐르네요...

뭉치 

2011.01.24 08:19:52
*.241.147.32

맛있겟답 ㅎㅎ

ㅅ ㅏ루

2011.01.24 14:55:55
*.169.23.82

곱창 안먹은지 오래됫는데.....ㅜ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펀글게시판 이용안내] [13] RukA 2017-08-17 63077 8
2305 메이드댄스라내요. *^^* 아 훈훈하다~~ [3] 드리프트턴 2011-01-25 2614  
2304 959전 960기 차사순 할머니 "고속도로에서도 절대 시속 50㎞를 넘지 않는다" [26] 서빈 2011-01-25 2374  
2303 NFL선수들의 환상적인 스킬 (이거 합성일까요?-_-;;;;) [9] 네네 2011-01-25 1840  
2302 대통령 친자확인 소송 휩싸여... [1] 이후락 2011-01-25 1532  
2301 달마과장 - 332(커피숍) [10] 유키쪼꼬 2011-01-25 2411  
2300 20여마리 쥐를 임신한 17살 소녀 논란 file [18] 황당 2011-01-25 8947  
2299 최저생계비 못버는 절대 빈곤율 14% '우울한 자화상' 서빈 2011-01-25 1033  
2298 무주 비키니 페스티발 [2] 만기전역자 2011-01-25 1978  
2297 [만화]기억의 촉감 [1] 로보 2011-01-25 1497 2
2296 최강창민 이연희 ㅅㄱ 만지기???게쉑 [8] 짜증쓰나미 2011-01-25 3667  
2295 펌) 제 이혼기사가 인터넷에도 떳네요..- 종교문제로 제사 거부 해 이혼당... [14] 2011-01-25 2703  
2294 차주인의 엄청난 실수 file [27] 영훈e 2011-01-25 3639  
2293 - 이우성의《정말 소중한 것은 한 뼘 곁에 있다》중에서 - kukihaus 2011-01-25 881  
2292 어느 직장인의 하루.. [4] 미소도로 2011-01-25 1664  
2291 制服で滑ってきました~ [1] 忙しい 2011-01-24 1073  
2290 이런 뻥 파워들 같으니.. 망할 파워회사들.(몇몇회사) [16] 동구밖오리 2011-01-24 4806  
2289 탈영이유-_- [17] Elovs 2011-01-24 2764  
2288 군대 진짜 좋아졌나보네요 [22] 제로시 2011-01-24 2819  
2287 김현희 "나를 가짜로 몬 盧정권시절 단칸방서 숨어살아" [13] ㅇㅇ 2011-01-24 2586  
2286 Eurythmics - Sweet Dreams 유리드 2011-01-24 7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