쇄골분쇄골절 관련 정보를 찾으시는 분들께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라면서...(경험자분들의 아래 댓글도 참고하세요)

 

---------------------------------------------------------------------------------------------------------------------------------------------------------------

 

바로 아래글을 보니 남일 같지가 않네요...얼릉 쾌유하시길 기원합니다...ㅜㅜ

 

저 역시 3월27일 하이원에서 폐장 일주일 남겨놓고 왼쪽어깨로 랜딩...4조각 분쇄골절...ㅜㅜ 아랫분과 동병상련 이네요...흑

 

어깨로 딱 떨어지는 순간 아...부러졌구나 바로 느낄수 있더라구요...우두둑 하며 부러지는 소리(느낌)와 축 쳐지는 팔...

 

만져보면 툭 텨나온 쇄골뼈...저는 바로 일어나 쳐진 팔을 붙잡고 혼자 라이딩해서 의무실로 직행...삼각끈으로 팔고정하고

 

시즌말 이라서 대기중인 응급차도 없고...그냥 혼자 자차로 운전해서 가까운 병원(고한 유일의 정형외과...전문의 나이 마이 드심)

 

고한 한일병원으로 가서 사진찍고 응급처치(주사한방에 팔자붕대)하고 큰병원으로 얼릉 가서 수술하라고 합니다...

 

저는 수술 않하고 지금까지 버티고 있는데 수술하지 않아서 모양새가 좀 보기 흉해서 그렇지 슬슬 움직이고 있네요...

 

어찌 보면 가장 잘 부러지는 쇄골이고 예전엔 수술없이 깁스나 팔걸이 하고 그냥 붙을때 까지 참았을 선인들을 생각하며...ㅡ.ㅡ;;

 

저도 그렇게 시간을 보냈습니다...몇번을 수술할까 고민도 했었지요...지금도 병원에 가면 의견이 반으로 갈립니다...

 

어떤의사나 병원에선 모양은 없지만 그냥 붙게 놔둬보자...또 다른쪽은 골수이식(골반뼈에서) 해서 수술하자...머 요렇게...

 

또 어떤전문의는 수술은 성형의 의미가 크다고..쇄골이 원래대로 이뿌게(라인이 잘 살게) 붙는다고...그래서 수술한 환자들의

 

만족도가 더 높게 나오기 때문에 수술을 권하게 된다고...머 이런 저런 말들이 많더라구요...

 

암튼 저는 수술않하고 버텨보았고 처음엔 무척 힘들었지만 지금은 나름 조금씩 움직이고 있네요...재활차원에서...ㅋ

 

하지만 아직도 마이 아프고...무거운건 커녕 가방하나도 제대로 못들겠으니...흑흑...수술을 하든 안하든 붙는 속도가

 

개인차가 있는듯 합니다...금방 붙는 사람들도 있다는 말을 들었는데...ㅜㅜ 저도 얼릉 일상으로 돌아가고 싶어요...훌쩍...ㅜㅜ

 

참고로 저는 종합병원과 정형외과전문의 등 4곳에 가서 진료를 받아보았습니다...

 

수술을 하든 안하든 뼈가 붙어서 정상적으로 작동할때 까지 시간이 좀 걸릴수 있고 결과도 좋을수도 나쁠수도 있다고 하데요...

 

물론 개인차는 있다고 합니다...어찌 보면 환자가 결정하는 것도 옳다고 봐요...단, 결과에 대해서는 스스로 책임을 져야 겠지요...

 

보드타다 다치신 분들...모두들 얼릉 회복하셔서 1112시즌 또 다시 신나게 달려 보아요...그런데 왠지 위축될듯도 합니다...ㅜㅜ

 

ps :

 

아...글구 쇄골분쇄골절시 초기(특히2주~4주)에 무척 힘들지만 깁스(석고 또는 팔자붕대 등)하고 잘 견뎌내셔야 합니다...

 

일반적으로 어깨,팔 고정하고 6주~8주 정도는 경과후 지켜봐야 한다고 합니다...

 

초기 대응이 가장 중요하다는 생각이 들어요...저는 답답한걸 너무 못참는 성격이라서 1주차부터 깁스 했다가 풀었다를 반복...

 

그래서 더 잘 않붙고 마이 아프고 그런지 모르겠네요...전문의 말씀을 잘 들었어야 하는데...ㅜㅜ

 

앞으로 혹시 쇄골골절 당하시는 분들께 조금이라도 참고가 되시길 바라는 마음으로 몇자 적어 보았습니다.

엮인글 :

2011.05.28 19:08:22
*.255.216.40

ㅎㅎㅎ 저는 아래 글쓴 사람입니다...

저는 쇄골수술 후 뼈가 붙다가 다시 부러져서.. 재수술 안하고.. 버티는중 입니다.

정형외과 전문병원에선 지금하나.. 1달 후에하나.  상관없다고.. 일단 고정해 보자고해서.. 8자붕대와 팔걸이로 고정하고 있습니다.

병원에서 팔걸이만 하라고 해서.. 팔걸이만 하다가.. 힘들어..  회사에 있는 압박붕대로 8자붕대 했더니.. 어깨가 고정되는것이

한결 편해졌습니다. ^^   이넘에 골절부위 덜그럭 거림 언재쯤  없어질런지............ 아시는분??? ㅋㅋㅋ

날아라 병아리님 수술 안하고 버티시다니..대단 하십니다.. 님을보고 힘내서.. 저도 한달동안 붙기를 바라며

참고 견뎌야겠습니다.

얼른 완쾌하시길 바랍니다. ^^ 

2011.06.11 00:33:40
*.113.82.214

네 걱정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저 역시 골절 부위가 덜그럭 거립니다...팔도 어깨 위쪽으로는 올리지를 못하겠네요...ㅜㅜ

 

김경남님...부디 빠른 쾌유를 바랍니다~!!

2011.06.08 22:52:00
*.120.74.95

^^ 밑에 쇄골 골절에 관해 글쓴 사람입니다.

저는 수술하였고 저두 똑같은 분쇄골절이었지만

수술로 하였습니다.

올 가을에 플레이트와 핀 4개, 와이어까지 제거합니다.

흉터가 남지만 그래도 전 선택을 잘한듯 합니다.

부디 완쾌하시고 재활 잘하시기를 바랍니다.

2011.06.11 00:39:47
*.113.82.214

아...이제 거의 완치가 되신듯 하니 정말 다행입니다...

 

더이상의 큰 부상 없이 즐거운 라이딩 계속 이어가시길 바랄께요~!!

 

글구 알파인님께서 올리신 글도 읽어 보았는데...많은 분들께 도움이 되는 좋은 정보라 생각됩니다^^

2011.06.11 00:48:23
*.113.82.214

아 글구...제가 골절후 수술을 고민하면서 병원을 드나들며 알게 되었는데요...

 

요즘은 의술이 많이 발전하여 수술시 흉터도 최소화 하고 수술에 사용되는 재료(금속과 비금속)들도 좋아져서

 

수술후 다시 제거하지 않고도 일정 기간이 지나면 인체내에 흡수되어 자연스럽게 제거된다고 합니다...

 

우선 부상을 당하지 말아야 겠지만 혹시 부상을 당하게 된다면 급히 결정하신는것 보다는 다양한 정보 확인후

 

결정 하시는 것도 좋을듯 합니다...^^;

2011.07.13 23:20:14
*.246.68.136

ㅎㅎ 저랑 완전똑같으시네요 시즌말 네조각쇄골분쇄골절ㅎㅎ 전수술하고 조금씩붙어가네요 님도힘내시길

2011.08.05 19:15:16
*.142.213.163

다행이네요...얼릉 완쾌하셔서 보드타고 훨훨 날라 다니세요~

2011.07.21 00:56:28
*.255.216.49

저는 재골절로 수술안하고 버티고 있는 아래 글쓴 사람입니다.

 

재 골절된지... 10주정도 됐습니다.

 

현재는 골절부위 움직이는것은 8주지나면서 사라져가고.. 크게 웃을때나 운전할때 통증이 줄어들고 있습니다.

 

9주째에 병원갔더니.. 고정이 잘되고 있다고.. 붙어가는거 같다고 한달만 더 기다려 보기로 했습니다.

 

현재 압박붕대로 8자붕대 하고 있고 팔걸이도 하고있습니다.

 

압박붕대로 8자붕대만 하고 걸으면 골절부위에 통증은 거의 없고..

 

다풀고 걸으면 골절부위에 통증이 있습니다.

 

그래도 점점 통증이 사라져가고 있어 희망을 가지고 있습니다. 얼른 튼튼하게 붙기를~

 

날아라 병아리님은 완전하게 붙으셨나요??

 

빠른 쾌유 바랍니다~^^

2011.07.28 23:56:51
*.142.213.163

김경남님 점점 괜찬아 지신다니 정말 다행입니다...빨리 완쾌 되어서 1112시즌 훨훨 날라다니시길~

 

저는 이제 붙는거 포기했습니다...모든것이 제탓이겠지만...뼈가 제대로 안붙네요...

 

아무래도 상황봐서 수술을 해야할것 같습니다...시기가 문제인데 다가오는 시즌에 보드타고 나서...

 

타다가 한번더 제대로 부러지면 그땐 무조건 해야겠지요...뼈가 완전 어긋났습니다...툭 텨나온상태...

 

팔 안올라가고 조금 힘쓰면 아프고 그러네요...초기대응 잘못했고 답답해서 막 풀고 다닌게 좀...ㅠㅠ

 

풀고 다니다 보니 그게 편해져서 절대 고정 못하겠더라고요...다 못난 제탓이죠 머...흑

 

저처럼 답답한거 절대 못참는 분들은 제발 다치지 마세요...ㅜㅜ

 

제가 병을 키우는 편인데요...쇄골 부러지기 불과 몇개월 전에 소화기내과에서 외과로 대수술 했었죠...

 

그래서 쇄골수술 안하고 버텨볼까 했는데 이번에도 결국 또 키워서 해야할듯...보드타야 하는데...흑흑

 

그동안 타면서 엉덩이 작살나고 꼬리뼈 뭉개지고...발목 날라가고 목돌아가고...난리부르스로 타고다녀도

 

그런대로 버텨가며 잘 타왔었는데...이번엔 정말 힘드네요...앞으로는 왠지 보드탈때 위축될듯...ㅡㅜ

2011.09.12 00:30:18
*.255.216.49

걱정이 이만저만 아니시겠어요...  저도 3개월 넘었는데... 유지 잘된다고.. 지켜보자고 해서... 팔걸이 풀고...

힘든 3주라는 시간을 더 보내고 있습니다...  좋아졌다.. 다시 통증이 생겼다... 무한 반복 되고 있습니다..

날아라 병아리님.. 수술 하시겠네요.. 저도 담주에 확인하러 가는데... 진전이 있었으면 합니다.. 저도 지쳐가네요...

암튼.. 수술 잘 하시고.. 아무탈 없이 완쾌 되시길 바랍니다.. 

쇄골 동지라... 맘이 짠해지네요... 힘내세요~^^

2011.09.23 11:24:32
*.34.226.98

시즌도 이제 얼마 안남았네요...몸관리 잘 하셔서 이번시즌도 날라다니세요~

더이상의 부상은 없으시길 바랍니다^^

2011.08.13 13:11:14
*.246.77.10

안녕하세요 검색중에 글을 발견했습니다 저는 자전거 타다가 넘어져서 우측 쇄골이 세조각으로 분쇄됐습니다 처음에 강북삼성병원으로 갔을때는 수술하지 않아도 된다하셨는데 병실이없어서 새서울 병원을 왔더니 쇄판하고 볼트 수술을 해야한다고 하더군요 저는 되도록이면 수술안하고싶은데 조언좀 부탁드리겠습니다

2011.09.23 11:38:31
*.34.226.98

수술을 안해도 인간은 자연치유 능력이 있어서 뼈가 붙긴 붙는다고 합니다...

하지만 어떻게 붙느냐가 문제겠지요...전문의도 개인적 성향에 따라 수술적 치료와 비수술적 치료를 권하기도 합니다.

개인의 선택도 중요한데...혹시 그런분들께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려나 싶어서 글을 올린건데요...

본문과 댓글을 참고하시되 이곳에서 모든 정보를 얻기는 아무래도 힘들지 싶습니다...

병원에 가셔서 전문의와 상담하시고 주변에 관련 치료를 받았던 경험이 있으신 분들의 조언도 참고하셔서

본인이 결정하셔야 할듯 합니다...그럼 몸관리 잘하세요~

 

1. 수술을 하면 뼈가 단단하게 고정되어 붙을수 있는 반면 수술의 흔적과 추후 재수술하는 경우의 수가 있다고 합니다.

2. 수술을 안하면 뼈가 붙는데 오랜 기간이 걸리고 외관상 보기 흉하게 붙는 경우가 많지만 수술의 흔적과 재수술은 없겠지요.

3. 개인병원에서는 수술을...종합병원에서는 깁스쪽을 권하는 경우가 많은듯 합니다...아마도 수익적인 측면??...참고하시길...

 

그리고 수술을 안하고 붙기를 바라는 경우...개인차가 많다고 합니다...(환자의 나이,골절의 정도와 부위...등에 따라서요)

2011.08.30 14:08:27
*.131.125.168

이거 웃어야 할지 울어야 할지.. ㅋ 쇄골 4조각이 무슨 유행같네요 ㅎ

 

저도 저번시즌 초반에(2010.12.7일경) 왼쪽 쇄골 4조각났어요.

 

슬로프에서 두바퀴구르고 멀쩡하길래 일어서서 가려는데 왼쪽어깨에서 불길한 느낌...

 

손으로 만져보니 뼈가 튀어나왔더라구요. 쩝  의무실가서 뼈마춰달라고 하고 몇일 집에서 쉴려고 했죠.

 

그런데, 의무실에서 암것도 안해주고 병원가라길래, 갔더니 4조각이 큼직큼직 났더라구요.  몇일 후에 수술.

 

전신마취후 깨어났더니 골반뼈떼어내어 메꾸고 접합하고 지네같은 쇠고리뭉치로 감아놨더라구요.

 

뼈 붙는데 2달, 쇠고리 빼는데 1년이라서 시즌 접고 쉬고 있었는데요. 그놈의 눈이 계속오네요 ㅡㅡㅋ 수술 3주후에

 

스키장 다시 다녔습니다. ㅡㅡㅋ 시즌말에 트릭대회도 나가고, 보드크로스나 나갔고, 일본원정도 다녀왔죠.

 

지금 생각하면 미쳤짓이였죠 ㅎ 다행히  뼈는 다 붙어서 일주일후에 쇠 제거하고 시즌 맞이 합니다.

 

근데 4조각정도 나면 뼈가 딱 아구가 맞는게 아니고 삐죽삐죽한데 그냥 나뒤도 될까요?

 

어딜 다치든 빨리 병원가서 제대로 치료받는게 중요한 거 같아요 ㅎ 다들 치료 잘 받으셔서 시즌때 날아다니시길 ..

2011.09.23 11:27:38
*.34.226.98

고생이 많으셨겠어요~ 정형외과쪽 에서는 쇄골골절은 아주 흔하다고 하데요...

특히 쇄골은 골절이다 하면 4조각 분쇄골절이 기본이라고...;;;

시즌도 이제 얼마 안남았으니 몸관리 잘 하셔서 더이상의 부상없이 펀보딩 하시기 바랍니다^^

2011.10.06 17:09:11
*.165.73.1

전 작년에 우측 쇄골 단순골절로 수술없이 8자 붕대 하고 다녔었죠.

골절 부위가 평소에 아프진 않는데 우측 어깨 관절이 넘 아픕니다.

얼른 완쾌하시길 빕니다.

2011.10.17 18:01:08
*.34.226.98

한번 다치면 특히 뼈는 수술을 아무리 잘해놔도 원래의 상태로는 절대로 돌아올수 없다고 하더라구요...

모든 보더들이 안다치는게 최선이지만...

이미 다쳤다면 정말 치료를 잘받아서 빨리 일상으로 복귀하기를 바라는 마음뿐 입니다.

지유아빠님~ 더이상 안아프시길 진심으로 빕니다.

2011.10.25 19:44:17
*.228.220.98

저도 '슬로프'라쓰고 '아이스링크' 라고 읽는 공포의 양지에서 넘어져서 4조각 분쇄 골절을 당했는데요

수술하고 무통주사 신청을 안해서 수술이후에 죽다 살아났었죠 ㅠㅠ

현재 철심으로 고정해놓은 상태고 다음주쯤 철심제거 수술 하려고 합니다.

어디 매달리거나 팔을 쭉 올리는것은 힘든데 적당한 재활치료 이후에 일상생활에 큰 지장은 없는거 같아요.

주변에 쇄골 부러진 분들이 많아서 저도 많은 조언을 구했는데 다들 철심제거하고 이전처럼 보드 타시더라구요~ 

아무튼 글쓴이님도 빠른 쾌유를 빕니다~

2011.10.26 17:17:10
*.34.226.98

어이쿠...찬손님도 그런 부상을 당하셨었군요...

오래오래 잘 타시려면 더 이상의 큰 부상은 없었음 좋겠네요~

늘 건강하게 웃으면서...안전보딩 하시기를 진심으로 바랍니다^^*

언제 한번 같이 탔음 좋겠다는 생각이...ㅋㅋ

36275

2016.08.29 17:20:47
*.215.56.97

한가지 궁금한게 있었요.쇄골 골절로인해수술했는데 골반뼈 이식 수술했었요 수술한지6주지났는데 아직뼈가 붙지가 않네요 언제 즘 마음대로 움직이면될까요 그리고 제가 장비운전을하는데 운전을 조금씩하면될까요
광교산 부르스리

2017.02.06 22:40:16
*.62.173.83

쇄골수술경험에 관해서 알고 싶네요
겨울산행중 넘어져 쇄골4조각 나서 철심고정
수술한 후, 일주일만에 어깨걸이하고 퇴원했는데,
일주일 더 경과한 지금까지 어깨부터 엄지손가락까지 근육과 피부가 스치기만 해도 아픈데 원래 그런가요? 생피부를 절개한 후유증이라면 당연한걸로
알고 견뎌야겠죠. 겨울산행 조심합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 부상보고서 공지 사항 - [40] 관리자 2011-10-31 38100
4044 무릎 안좋으신 분들만 보세요 [92] 보상전문가 2011-11-12 52142
4043 손가락 힘줄 끊어짐/손상, 손가락이 굽어져요 file [9] 한리 2010-02-01 27897
4042 CT 촬영비용 참고하세요 [8] 놀래라 2009-12-29 26368
4041 무릎 내측 측부인대 파열 후 30일이 지났습니다.!!! [13] 랄라~! 2013-12-26 26091
4040 손가락 신경절단....접합수술후에 굳은 손... [17] 현실직시 2004-05-09 19349
4039 엄지 발가락이 감각이 없어요 .. ㅜㅜ [3] 이상해요 2010-02-22 17673
4038 쇄골골절 수술 후의 사진 file [14] 물고기 2004-04-06 16822
4037 꼬리뼈골절 물리치료 해야하나요? [3] 흰둥이 2009-02-16 16662
4036 어깨힘줄 파열로 수술, 그리고 재활 [29] 크발칸B.D 2010-11-03 16491
» 쇄골 4조각 분쇄골절 이후...(경험하신분들의 댓글들 참고) [21] 날아라병아리♥ 2011-05-28 16388
4034 무릎뼈에 금이 간듯?? [7] 화슈에반 2007-01-29 16371
4033 갈비뼈 금가면 어떤증상이죠? [9] 데릭 2002-12-18 14850
4032 허벅지 위쪽 근육 통증(사진유) file [17] 션배 2011-01-03 14609
4031 손목골절..............드디어 깁스풀었어요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9] 오블리♥ 2010-04-03 13665
4030 팔꿈치 분쇄골절 깁스 풀고 재활중입니다. [5] 폭풍보더 2004-03-23 13263
4029 경미한 추돌사고 후 폭행사건 ㅠㅠ [150] byryu 2012-01-03 13241
4028 친구회사 여직원이 휘팍에서 사고나서 오늘 사망했다고 하네요... [64] 으아악~~~ 2010-12-14 12892
4027 손가락뼈가 한조각나서 철심박는 수술했거든요 [14] 도신 2008-04-22 12860
4026 스키장 충돌 기사 및 판례 정리 [16] 리군21c 2011-12-20 128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