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 제품구매처 : 보드코리아 온라인구매

2. 작성자신분 : 사용후기

3. 사용기분류 : 사용후기

4. 참고자료 : 해당없음

--------------------------------------------------------------------------------------------------------------



안녕하세요? 끝나가는 시즌이 안타까운 보더입니다.
개인적으로 구매시 제품에 대한 정보가 없어서 아쉬워 고민이 길었던지라
올시즌 사용했던 얼로이 디오 데크에 대한 사용기를 지극히 주관적으로 작성합니다.

바인딩은 1718 Flux XV S 각도 45/36
부츠는 Salomon F4.0 260을 같이 사용하였습니다.

XLT153으로 카빙을 어느정도 닦아놓고 헤머쉐입을 고민하며 국민데크 데페타입알과 디오중에 고민을 하다가 디오의 가격과 시크한 디자인에 반해 구매했습니다.

처음에는 정말 적응하기 힘들더군요. 167/64kg의 제 몸으로는 157사이즈, 플렉스 10짜리의 더군다나 유효엣지 장신의 헤머데크를 콘트롤 하기가 쉽지 않았습니다. 폭이 조금만 좁아도 휀스로 돌진하고 너무 빠르고... 빙판에서 그립력 좋다는 광고는 다 거짓인것 같았습니다.
팔려고 장터에 내놓기도 했지만 마음 고쳐먹고(라고 쓰지만 원하는 가격에 안팔려서... ...) 정복욕을 불태웠습니다.
이녀석을 제대로 쓸려면 제가 발전를 해야겠다는 생각에
동영상, 칼럼들보며 분석하고 바인딩에 PH3 드라이버질 해가며 자세도 고치고 하다보니 슬롭 수준에 따른 업다운과 무게중심이동, 릴리즈등 그동안 제대로 이해되지 않던 이론들을 구현하게 되었습니다. 요약하자면 구매시에는 제대로 데크를 누를 수 없을까봐 걱정했는데 누르는건 문제가 없으나 자세와 타이밍 등 제대로 타지 않으면 콘트롤이 어려운 데크입니다.

시즌이 얼마남지않은 지금시점에서는 중급경사에서 롱카빙, 미들카빙, 숏카빙 모두 원하는 크기로 그리고 원의모양도 생각한대로 그릴 수 있습니다. 상급에서는 J턴 진행중이고, 최상급에선 살기 바쁩니다.

정성적 평가로는 우선 내구성이 좋습니다. 데크는 여태 5장 썼었는데 디오가 제일 우수하게 느껴집니다. PPF 시공을 하긴 했지만, 상판에 흔한 찍힘도 없고 베이스도 매우 깔끔합니다. 디자인은 개취지만 카본 상판과 블랙베이스가 정말 깔끔하게 느껴집니다.

다음은 정량적 평가입니다. 모든 수치는 XLT153 모델 대비 입니다.
죄송하지만 데크의 재질, 소재, 사이드컷 쉐입, 무게, 유효엣지에 대한 설명은 인터넷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
왁스 한번 먹이면 휘팍 파노라마 기준 30회 정도는 버티는듯 합니다. 그립력은 130%, 플렉스는 150%, 스피드는 140%, 진동제어는 200%, 리바운드는 비교불가, 조작성은 70%, 체력 방전률은 70% 수준으로 느껴집니다.

지인들 데크와 비교 해보았습니다. 타입알 대비 데크의 마감 완성도는 조금 떨어져 보입니다. 그런데 케슬러 보다는 더 나아보입니다. ㅋ 타일알 대비 직진성이 강합니다. 하지만 마음먹고 눌러버리면 기분좋게 휘어집니다. 데페 우드나 타입알처럼 자동으로 말리진 않습니다. 내년엔 타입알을 살겁니다만 ㅋ

저의 총평은
흔하지 않고 시크한 디자인,
친절하지 않지만 발전하는 재미가 있는,
리바운딩시 등골이 찌릿한,
중고거래 힘든,
진심 후회 없는 인생데크.

디오에 만족하여 와이프에게는 판도라를 안겨주었습니다.
이전에 커스텀스몰로 카빙하려 애를 썼는데 이제는 쉽게 썰고 다닙니다.
쓰던 데크는 언니(사진 제일 왼쪽ㅋ)에게 선물 했다지요.

이상 지극히 주관적인 사용기였습니다. 디오가 궁금한 분들께 도움이 되셨기를 바랍니다.

댓글 '42'

srra

2019.02.14 09:05:25
*.108.64.132

추천
1
비추천
0

타입알대비 엣지감이 무거운편인가요 가벼운편인가요?

no name

2019.02.14 10:02:07
*.116.23.174

추천
1
비추천
0

엣지감은 비슷한데 데크 무게가 타입알이 더 무거워서 타입알이 더 묵직하게 느껴질거에요 .. 제경험상 ㅋ

srra

2019.02.14 10:04:47
*.108.64.132

추천
1
비추천
0

참 궁금한 데크인데 후기없고....다른데크랑 비교되는 후기가 있으면 좋겠어요ㅠ

no name

2019.02.14 10:05:58
*.116.23.174

"비밀글입니다."

:

Gaden

2019.02.14 11:26:50
*.111.14.153

타입알은 잠깐 밖에 안타봤지만 말씀드리자면... 타입알보다는 가볍게 박히는 느낌입니다. 엣지 콘트롤을 타입알보다 신경써서 해야합니다. 대신 타입알보다 다양한 반응과 재미를 느낄 수 있습니다.

no name

2019.02.14 10:01:18
*.116.23.174

와 디오 ㅋㅋㅋ 저도 디오 사용자라 반갑네요  디오 좋죠~ 진동 흡수 좋고 리바운드 무섭고 ㅋㅋㅋㅋㅋ

스나이퍼도 긴데 나오면 사고 싶은데 긴게 없어서 아쉽네요... ㅋ

Gaden

2019.02.14 11:28:24
*.111.14.153

진동흡수는 정말... 사랑입니다. 저도 가끔 스나이퍼로 갔으면 좀더 편했으려나? 싶지만 콘트롤하기에 따라 다양한 반응과 재미를 주는것은 디오일듯 합니다. 이미 XLT도 있어서 더... ^^

no name

2019.02.14 16:36:32
*.116.23.174

전.. 라운드 데크가 땡겨서 이거 저거 타봐도 .. 맘에 드는게 없었는데  스나이퍼 타봤더니 맘에 들더라구요.. 근데 길이가 조금 짧아서 ㅠㅠ 그게 좀 아쉽더라구요 좀 긴게 나오면 진짜 좋을텐데 말입니다 ㅎㅎ

Logan.k

2019.02.14 17:54:50
*.138.240.143

추천
1
비추천
0

1617 디오161 사용했었습니다.
무겁고, 리바운딩 심하고(발만 들었는데 벌써 반대편으로 데크가 날아가 있음), 마감 안좋고...
인서트홀위치에 캠배 휨있어서 정말 희안했었던 기억이 나네요...
5번탄거 40만원에도 안팔려서 39만원에 팔았던 기억도... ㅋㅋ

Gaden

2019.02.15 10:32:14
*.221.128.108

1718부터 바뀌었습니다. 구매하기 위해 블로그들 봤더니 그렇더군요.

그건니사정이고

2019.02.14 19:18:29
*.105.56.33

케슬러 보다는 나아보인다...

데크 만든 게츠비님이 오버랩되는 건 저만 그런 건가요??

Gaden

2019.02.15 10:27:24
*.221.128.108

추천
2
비추천
0
무슨 말인줄 알겠으나 엉뚱한 오버랩하셨네요. 가감 없이 본대로의 느낌입니다. 데페 사이드월이나 엣지부분을 보면서 깔끔하고 오차 없는 느낌을... 케슬러를 보면서 데페만 못하구나... 그리고 제 디오를 보며 가늠해 봤습니다. 한번 비교해 보시죠. 그리고 눈을 가리긴 했지만 저와 아내, 처형사진까지 올리며 글 초미에 사용기를 올리는 이유에 대해 적었는데 이런 의문을 품는것은 본인 마음이 기울어져 있기 때문아닐까요? 사용기 처음 올렸습니다. 주관적이라 했구요, 쓴 그대로 봐 주시기를 바랍니다.

그건니사정이고

2019.02.15 11:47:59
*.33.178.36

추천
1
비추천
0
예전 게츠비님이 자기만 만든 데크가 굳이 케슬러보단 좋다라고 하여서 오버랩 된다 라고 하였습니다. 주관적인 사용기 잘 봤습니다.

GATSBY

2019.02.15 12:09:39
*.149.242.189

안녕하세요? 얼로이 스노보드의 설계자이자 공동대표 개츠비 입니다.

스위스 브랜드인 케슬러는 제작년에 촬영한 유럽 다큐멘터리에서 인터뷰도 했지만,

정말 훌륭한 테크놀로지로 만든 스노보드고 얼로이도 한국의 케슬러처럼 계속 정진하겠다고 인터뷰 한적이 있습니다.

제 경쟁사는 타 브랜드가 아니라 얼로이 제 자신의 브랜드 입니다.

항상 전보다는 더 낫게끔 만드는게 제 고집입니다. 연구와 혁신과 달콤한 고통이 뒤따릅니다.

4년전.....제가 심하게 오지랍을 부렸던 시절이 오버랩 되셨다면 죄송합니다.

지금은 대한민국 스노보드도 제대로 만들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고 싶고, 우리 브랜드의 바운더리를

더 넓혀가는데 노력하고 있습니다.

   또한, 이제는 미국,중국,캐나다에 수출하는 브랜드가 되었으며 라이더들에게 실질적인 지원을 해주는

브랜드가 되었습니다. 아무쪼록 4년전의 개츠비는 잊어주시고, 항상 혁신과 대한민국 스노보드를

생각하는 얼로이의 개츠비로 다시 바라봐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Gaden

2019.02.15 14:59:52
*.111.18.23

개발자가 댓글 달아주다니... 영광입니다.^^ 그건 그렇고 개발자인 개츠비님의 소관이 아닐수는 있으나 디오 예판 가격이나 할인정책은 조금 아쉬움이 있습니다.

Gaden

2019.02.15 15:24:17
*.111.18.23

네. 감사합니다. 케슬러 데크는 제가 사용해보지 않아서 성능이나 주행감에 대한 비교는 안했구요. 마감 상태에 대한 이야기로서 디오가 케슬러보다 좋은 데크라는 의미는 아닙니다. ^^

핵전투보더

2019.02.15 10:44:23
*.195.36.93

추천
1
비추천
0
잘봤습니다 꼭 타보고싶은 데크에요~~

GATSBY

2019.02.15 12:18:35
*.149.242.189

추천
1
비추천
0

이 멋진 시승기를 이제서야 보다니.

감개가 무량합니다.

제가 설계한 사이드 컷 구조는 세가지 원호가 한 엣지에 적용된 Tri-Progressive sidecut에 얼티메이트 트랙션 크롬엣지가 탑재되어서 처음엔 이질감이 있지만, 그것이 익숙해지면 제대로 썰어버리는 칼이 됩니다. 비슷한 사이드 컷 구조의 데크가 라이드 하이라이프 이지요.  크로닉 부스터의 반발력이 너무 강해서 다음 시즌 제품은 조금 보완하여 샘플을 뽑아냈습니다.

   그리고, 디오를 다른 멋진 브랜드들의 데크와 비교해주셔서 몸둘바를 모르겠습니다.

물론, 저도 그레이 데페와 몇몇 유명 햄머헤드 데크들을 타오고 있습니다만.....모두 그들 나름대로의 멋진 매력이 있죠.

예를들어 일본 데크들은 베이스가 Convex(볼록렌즈)로 설계되어 있어서 엣지 체인지가 부드럽고, 깊은 앵귤레이션에서 그립력이 묵직합니다. 몇몇 서양데크들은 베이스가  Concave (오목렌즈)로 마감이 되어있어서 엣지 체인지가 아주 빠르고 그립력도

예리/예민 합니다. 그런데크들은 날로 치달 하는 보드크로스에 특화가 되었죠.

   디오는 만화 베르세르크의 주인공 가츠의 검으로 표현하였습니다.

묵직하지만 빠르고, 처음엔 다소 어려울지 몰라도 익숙해지면 어떤 상황에서도 썰어버리는 작두 처럼 말이죠.

이제는 국내물량보다 해외 수출 물량이 더욱 많아지면서 해외에서 더 각광받는 모델이 되었습니다.

다시한번 멋진 시승기 감사합니다.


항상 전 시즌보다 더 멋진 데크들로 선보이겠습니다.


Gaden

2019.02.15 15:03:31
*.111.18.23

개츠비님 감사합니다.

스닉.

2019.02.15 18:49:48
*.58.73.157

추천
1
비추천
0

잘 읽고갑니다~ 시승 한번 해보고싶은 데크입니다~

mκ_민이

2019.02.19 12:01:27
*.197.198.158

추천
1
비추천
0

디오, 스나이퍼, 비범 세종류의 데크를 구매하여 타보고 느낀점은 개개인마다 다르겠지만 제경우에도 사용기를 쓰신분처럼 인생데크들중 하나였다고 말씀드리고 싶네요^^

2019.02.19 12:13:35
*.70.58.176

하아.. 제재는 왜 풀어가지고 자화자찬 짜고 치는 고스톱을 또 헝글에서 봐야 하는지 ...

no name

2019.02.19 12:17:48
*.116.23.174

추천
2
비추천
0

짜고 치는 고스톱이요????????????? ㅋㅋㅋㅋㅋㅋㅋㅋ 본인이 이런말 하면서 챙피하지 않아요??  아놔.. 댓글단 1인으로 상당히 열받네요... 원글 쓰신님한테도... 개념없는 발언이라 생각되네요...

Gaden

2019.02.19 12:28:21
*.12.188.155

추천
1
비추천
0

아이디 클릭도 안되는 'ㅊ' 같은 분들 덕분에 몇년전에 있었던 이슈에 대해서 '대체 어쨌길래...?' 하며 찾아봐서 내막은 대충 알게 되었습니다. 내가 사용기를 잘 못 올려나? 싶기도 했구요. '난 열심히 했어, 난 최고를 만들었어, 내가 최고야!' 했던것은(얼로이가)것은 잘못이지만, '예전에 잘 못 했잖아?, 무조건 꼴보기 싫어!, 믿을 수 없어!' 하는건 편협하고 사람 그릇이 작은거라... ... 현재란 과거로 부터 이기에 이런 반응도 이해하지만, 그래도 불쌍한 사람입니다.

광선보드

2019.02.21 01:58:26
*.105.44.66

타봤어요 ??????????? 진심 궁금

686.

2019.02.19 15:56:21
*.216.124.25

추천
2
비추천
0
어딜가나 배알꼴리는 놈들이 있기마련

ehdwn1243

2019.02.21 00:22:37
*.36.145.69

글 잘 읽었습니다.
이번에 타던 막데크가 수명을 다해
데페우드 도넥인클 요넥스시막 얼로이 디오 셋중 고민하던 차에 글을 발견하여 다행인거 같습니다.
글을 읽고 나니 디오쪽으로 마음이 굳어지는거 같습니다 ㅎㅎ

Gaden

2019.02.21 15:20:18
*.36.145.36

우드, 시막과는 성격이 좀 다릅니다. 제 생각엔 우드 생각하셨다면 헤머우드로 선택하시는게 좋을듯 합니다. 전투열이 강하시다면 디오 추천입니다.

하늘이도우사

2019.02.22 18:40:54
*.39.149.251

추천
1
비추천
0
글 잘 읽었습니다 저도 디오17-18 161 타지만
처음에 고생을 많이해서 항상 궁금했거든요 저만 그런건지 지금은 어느정도 적응해서 많이 좋아졌네요

악땅보더

2019.02.23 19:55:41
*.41.70.171

추천
1
비추천
0
디오가 어떤 데크인지 궁금하시면 비발디파크 팀엣지플러스 팀의 권혁춘 라이더의 라이딩을 보시기 바랍니다!!

조선인KJ

2019.02.23 23:07:28
*.161.90.47

추천
1
비추천
0

저도 예전에 DO 처음 델이였나 다음시즌 모델이였나 기억은 잘 안나지만 시승했을때

생각했던것 보다 시승느낌은 좋았던 걸로 기억합니다. 그립력이랑 조작성에 있어서

왠만한 일본산 우드 헴머보다는 더 좋았던 느낌이였습니다.. 지금 DO는 어떻게 

변해있을지 개인적으로 궁금하네요~~ 

brand550

2019.02.25 17:03:34
*.12.188.155

저도 조작성 때문에 구매시 많은 고민을 했었는데, 1617이전에는 모델이 두가지였던것으로 알고 있는데 노멀은 조작성이 좋다고 했고 부스터(?)는 몸무게가 좀 나가야 눌러진다는 리뷰를 봤었습니다. 1718때 한가지 모델로 통합되어서 몸무게(64kg) 때문에 노멀을 사고 싶었던 전 좌절 했었죠. 판매처에서는 제 몸무게로 문제 없다는 답변만 ㅋ. 이제는 적응이 되었습니다만, 1617모델은 경험이 없어서 비교는 못 하겠습니다.


처음 구매하는 헤머 쉐입이고, 가격적인 부분도 고려해서 이것저것 많이 찾아봐서 정보를 알고 있는데 이렇게 아는것 조차 뭔가 얼로이랑 관계가 있지는 않은지? 광고성으로 보는 사람들이 있어서 답변드리기 조심스럽기도... 한편으론 왜 눈치를 봐야하지? 이런 마음이 들기도... 하는 유저입니다. 넋두리... ... ^^

no name

2019.02.27 08:38:17
*.116.23.174

저는 1617디오 타고.....1718샘플보고..훅 지름신와서..1718다시 사고... 몇주전 1819 디오 시승덱 타보고..또 1819다시 샀네요 ㅡㅡ;;;;

데크가 기본은 그대로에 조금씩 좋아 지는데... 내년껀 안타볼려구요 ......또 살까바 무서워요 ㅋ


댓글쓰신 마지막 문구는 저도 동감하네요 하하하하

brand550

2019.02.27 13:55:13
*.36.157.208

1819모델이 1718과 달라진점이 있나보네요. 어떻게 바뀌었는지요? ^^

no name

2019.02.27 15:29:34
*.116.23.174

작년모델보다 좀 가벼워졌구요.. 엣지감이 좀더 부드러워졌다고 느껴졌어요 안정감이 좀 더해진 느낌이랄까요 ㅋ

brand550

2019.02.27 15:32:45
*.12.188.155

답변 감사합니다. ^^

반쪽보더

2019.02.28 07:50:21
*.60.96.41

1920 샘플을 봐버렸어요 ㅠㅠ
샘플 타보면 사야될 것 같은...
저는 디오 처음나올때 못 사고 1819 샀는데...

no name

2019.02.28 12:01:46
*.116.23.174

타보시지 않아서 다행(?)입니다. ㅋㅋㅋ


그나저나 시즌끝이라 그런지.. 제 작년 디오 내놨는데 안팔려서 큰일이네요  ㅡㅡ;;; ㅋㅋ 졸지에 디오가 2장 ㅎㄷㄷ

아수라다

2019.03.23 16:05:13
*.39.139.37

데크 무게가 궁금합니다
타입알 보다는 가볍다고 하셨는데
혹시 데페 ti보다도 가볍나요?
또는 오가사카fcx보다도 가볍나요?
답변 부탁드립니다

brand550

2019.03.26 21:25:17
*.36.130.159

TI랑 오가사카랑은 비교 안해봤습니다.
디오 157 3.1kg 정도였던걸로 기억합니다.

GATSBY

2019.05.29 13:02:09
*.149.242.189

디오가 가벼운 데크는 아닙니다.

이미 코어 자체가 알파인에 널리 사용되는 너도밤나무의 코어빔의 탑재비율이 가장 높거든요.

비범이나 아웃컴등은 프리스타일 라이딩에 치중하여 오동나무 비율이 높아서 부드럽고 가볍습니다.

제가 주로사용하는 18/19 디오 161의 무게는 3.8kg 정도가 됩니다.

근데 19/20 디오 161의 무게는 3.6kg 정도로 설계를 하였습니다.


햄머헤드들의 무게는 일본 데크들이 가볍습니다.

이유는 일본데크는 우드소재에 밀도가 낮은 노송나무와 편백나무 사용율이 높기 때문이죠.

반면 미국이나 유럽브랜드들...특히 알파인을 기반으로 메탈이 삽입된

햄머헤드 브랜드 보다는 디오가 가벼운 측에 있습니다. 


가벼운 데크들은 통통 튀는 재미가 있고, 무거운 데크들은 묵직한 맛이 있습니다.


19/20 얼로이 스노보드는 사이드월 소재를 기존 ABS보다 밀도가 40% 더 강한 소재로

바뀌게 됩니다. 더욱더 강한 엣지그립력과 내구성 그리고 토션 플렉스의 강화가

그 목적이지요~

ㅎㅎㅎ

2019.06.07 06:57:00
*.39.138.7

스나이퍼 165모델좀 출시해줘요
문서 첨부 제한 : 0Byte/ 8.00MB
파일 크기 제한 : 4.00MB (허용 확장자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수 조회 수
공지 장비전반 [장비사용기 이용안내] Rider 2018-01-11 8 14727
5204 데크 1920 캐피타 스프링 브레이크 파우더 레이서... file [15] Quicks 2019-08-26 4 1542
5203 데크 아주 주관적인 데크 사용기입니다~ 재미로 ... file [40] 야매스쿨 2019-08-16 17 3575
5202 바인딩 기억나는 바인딩들 썰 file [20] GATSBY 2019-08-08 12 2887
5201 데크 1819 SG Free Solo 시기 프리솔로 사용 후기 file [21] Quicks 2019-08-07 10 1627
5200 고글 1920 드래곤 고글 플레시 블루 Flash Blue+ ... file [6] Quicks 2019-08-06 3 1368
5199 부츠 1819 Northwave domain 부츠사용기 입니다. file [14] firehead(화두) 2019-04-23 2 2354
5198 데크 1920 노빌레 n8 ti 172 시승기 updatefile [13] 웃자~~ 2019-03-28 8 3976
5197 데크 1819오가사카FC-L 157 file [6] 웰팍테리 2019-03-18 1 3907
5196 부츠 2018-2019 Deeluxe Edge TF 255 (디럭스 엣... [15] 뽀더용가리 2019-03-18 7 1997
5195 바인딩 1819 나이트로 셀렉트 + 클리커(스텝인) 사용기 file [7] brand550 2019-03-15 5 2462
5194 데크 1819 AXER(악스) 1439 프로토 사용기 file [9] RukA 2019-03-12 10 2173
5193 데크 19-20 요넥스 트러스트(세미해머) 161 시승기 file [10] 음대곰 2019-03-01 2 4111
5192 데크 1718 오가사카 fcx 후기 [6] Magic_Medic 2019-03-01 3 2932
5191 데크 19-20 YONEX THRUST 169...시승기.. file [17] 날아라가스~!! 2019-02-25 5 2906
5190 장비전반 1819 버튼 스텝온 국내&니세코 파우더 사용기 file [19] 이야힝 2019-02-25 2 2627
5189 장비전반 1819 머큐리 + 스트라타 + 덴 브리스 하드 ... file [14] 지쇼빠 2019-02-25 5 1447
5188 데크 19-20 Yonex Nextage 요넥스 넥스테이지 후기 file [4] 하프하프 2019-02-19 4 2689
5187 데크 ENO ON 167 꽃데크 사용기~~ file [15] 개걸스럽게... 2019-02-17 6 4548
5186 부츠 반스 아우라 부츠 간단사용기 [4] 영블러두 2019-02-14   1916
» 데크 Alloy D.O 얼로이 디오 157 1시즌 사용기 file [42] Gaden 2019-02-13 5 4178